블로그 이미지
비주얼 머천다이저입니다. 일도 좋아하고 패션 스타일, 여행과 호기심 그리고 자취생활에 필요한 일상을 탐구합니다.^^
머쉬룸M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DNS Powered by DNSEver.com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71,561,007total
  • 1,005today
  • 1,195yesterday
2009 view블로거대상 엠블럼

해외여행을 하다보면 몇 곳의 쇼핑장소에서 쇼핑을 즐기게 됩니다. 매장에서 몇 가지 물품을 선택해 계산을 마치면 대부분의 여행지 나라에서 한국과 다른 특별한 이미지를 받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일본여행에서 쇼핑을 마치면 좀 다른 이미지를 받게 됩니다. 특히 올해 도쿄여행 중 계산대 직원이 쇼핑백을 마무리하는 과정을 보며 은근히 감탄하게 되었네요.

도쿄여행 중 계산대 직원의 쇼핑백 마무리에 감탄

 

일본여행에서 쇼핑 후 계산을 마치면 직원이 쇼핑백을 들고 매장 입구까지 안내한 후 90도 각도로 미소를 지으면 쇼핑백을 건네주는 상황은 여행자에게 다소 당황스러울 만큼 친절함에 감동을 자아내게 합니다. 이렇듯 일본에서 쇼핑을 마치는 순간 한국은 물론 그 외 다른 나라에서 볼 수 없는 직원의 친절함에 깜짝 그리고 감동을 하게 되는 순간을 일본 여행을 하다보면 종종 느끼게 되었습니다.

 

어떤 매장에서는 나이드신 직원이 쇼핑백을 매장입구까지 안내하며 90도 각도로 인사를 해 정말 당황스러운 경험도 있을 만큼 일본에서의 직원의 부담스러운 친절함에 살짝 난감한 순간도 많았는데요. 일본에서 이렇듯 고객에 대한 직원의 서비스 교육이 철저한 듯 합니다.

 

올 여름에는 특히 계산대에서 직원이 쇼핑백을 깔끔하게 정리해주는 관리에 감탄하게 되었습니다.

몇 가지 구매물품을 계산대에서 직원이 쇼핑백에 물품을 담은 후 쇼핑백을 정리하더라고요. 즉 물품보다 다소 여유 있는 비닐 쇼핑백을 물품사이즈에 맞게 쇼핑백을 접어 테이프를 처리를 한 후 건네주었습니다. 쇼핑백을 들어 보니 물품이 움직이지 않게 알맞은 사이즈로 변경되어 들고 다닐 시 정말 편했습니다. 직원의 작은 배려는 쇼핑객에게 알맞게 들고 다닐 수 있는 사이즈로 재포장을 해준 서비스였습니다.

 

이런 상황은 다른 쇼핑장소에서도 비슷한 현황이었습니다.

문구코너에서 카드를 구입한 후 계산대에 가니 직원이 카드 크기에 맞게 쇼핑백을 접어 마무리한 후 고객에게 건네주니 가방에 소지하기 편리함이 있었습니다.

 

일본여행에서 쇼핑을 마치는 순간, 직원의 작은 배려가 은근히 감동을 받았던 사례로 고객입장에서 기분 좋은 느낌과 직원의 쇼핑백 정리를 해주는 서비스에 작은 감동을 받게 되었습니다.

 

 

                               아래 하트 공감버튼을 눌러주시는 센스!! ^^

                                                     ▼

'HanRSS'로 구독하시려면 옆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
posted by 머쉬룸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