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년 연말 가족모임을 한다. 오남매는 그 동안 각각 음식을 준비하여 부모님 집으로 모이며 한 해 동안 고마움과 새해 복을 기원하며 즐거운 마음으로 연말 파티를 준비해왔다. 예전에 올케 즉 며느리 두 명이 준비해왔지만 불공평한(?) 노동이라는 가족모임 결정으로 오남매가 함께 준비하는 가족 모임을 가지게 되었다. 그래서 더욱 소중하고 멋진 명절모임은 물론 자주 가족파티를 해왔다.

 

연말 가족모임 포트럭 디너파티를 해보니

올해 송년 모임 역시 오남매가 각각 준비한 음식을 테이블에 플레이팅을 해보니 깜짝 놀라는 비주얼이다.

포트럭 파티는 각자 자신의 만든 음식을 가져오는 파티로 음식 목록을 작성하여 음식이 겹치지 않게 정하여 친목을 다지는 파티이다.

 

오남매가 각각 만든 음식을 준비했는데 집에서 만들기 힘든 족발만 제외하고 정성으로 음식을 준비해보았다.

테이블 가득 오남매가 준비한 음식들이다. 각각의 음식을 플레이팅을 하니 놀라움을 주었다.

연어 롤, 돈가스 김밥, 목살 스테이크 덮밥, 그리고 모두가 좋아하는 족발~

내가 준비한 음식은 조금 더 준비했다.

이유는 늦은 나이에 공부를 다시하고 싶어 대학원에 지원했고 홍대 대학원 공간디자인학과에 합격하여 열심히 준비했다.

 

첫 번째 요리는 평소에도 즐겼던 카프레제. 토마토와 생 모짜렐라 치즈 그리고 약간의 채소와 올리브유, 발사믹 글레이즈 소스를 뿌려주면 완성!

두 번째 요리는 월남쌈이다. 한우 차돌박이와 왕새우 그리고 각종 채소를 넣어 만들었다.

세 번째 요리는 보쌈으로 수육과 고수/부추 겉절이를 준비했다.(가지구이 포함)

 

올해 연말 가족모임 중 가장 뭉클했던 순간은 오남매의 막내 남동생이 가족대표로 장남인 오빠와 올케에게 효도상을 준비한 순간이다. 부모님께 늘 잘했다.

 

정성으로 준비한  포트럭 파티로 한해 가족의 고마움을 전하고 새해 복을 기원하는 행복한 가족모임을 가져보았다.

 





5남매라서 조카들이 많습니다. 7명의 조카들은 예술인으로 성장하고 있는데요. 5명의 조카는 디자인 전공을 마치거나 현재 학업에 열중하고 있으며 막내 조카는 발레에 소질을 갖고 있죠. 7명의 조카 중 큰언니의 아들 조카에게 생애 처음으로 용돈을 받아보았습니다. 용돈을 받는 순간 감동과 함께 내가 이젠 용돈을 받을 나이가 되었다는 현실도 받아들이게 되었네요.ㅋㅋ

 

                         생애 처음으로 조카의 용돈을 받아보니

 

30대인 남자 조카가 애니메이션을 공부하고 직장 생활을 하다가 최근 프리랜서를 하고 있습니다. 힘든 직장생활을 접고 자유롭게 애니메이션 작업을 하고 싶어 프리랜서로 우뚝 선 조카는 직장생활보다 좀 더 좋은 업무패턴과 일에 대한 성과가 이어지다보니 인정을 받게 되었나 봅니다.

 

생애 첫 조카의 용돈을 받게 된 사연을 조금 늦게 이야기를 합니다.

용돈을 받은 시기는 추석 가족모임, 가족이 다 모인 자리에서 큰조카가 할아버지, 할머니 용돈은 물론 5남매 즉 삼촌, 이모 각각에게 봉투를 주더군요. 그리고 조카의 말이 이어집니다.

“ 그 동안 삼촌과 이모에게 용돈을 받아왔어요. 이젠 제가 용돈을 드릴 사회인으로 성장했습니다. 작지만 제 용돈 받아 주세요. 앞으로 더 열심히 일해서 자주 용돈을 드리겠습니다.~” 하면 용돈을 주었습니다. 용돈은 10만원!!

정말 감동의 순간이고 뿌듯했답니다.

 

그리고 조카들이 어릴 때부터 용돈을 주면서 제가 수시로 하는 말이 문득 생각이 났습니다.

“ 조카들! 이 용돈은 미래를 위한 연금이다! 대학생까지만 용돈주고 너희들이 돈을 벌게 되고 삼촌, 이모(고모)들이 많이(?) 나이 들면 너희들이 우리에게 용돈을 주어야 한다. 알았지! ^^ ” 하며 강조를 했었죠.

드디어 큰조카가 먼저 이모의 말을 실천했습니다.^^

아직 연금(?) 받을 나이는 아니지만 삼촌과 이모들에게 용돈을 준 것입니다.

정말 감동이며 받은 용돈이 너무 소중했습니다.

 

이렇게 소중한 조카의 용돈을 받으니 가볍게 용돈을 쓸 수 없었죠. 그래서 선택한 것은 조카가 준 용돈을 더 소중하게 간직하고 싶어 은행으로 발길이 가더군요.

바빠서 미루었던 은행 재테크 상담을 받았습니다. 그 동안 월급을 세밀하게 분배하여 10개이상의 계좌로 재테크를 해왔는데요. 작은 목돈이라도 최대한 좋은 조건의 상품을 컨설팅을 받아서 조카의 용돈을 불리는 상품을 결정했어요.

상담 후 통장을 만들고 조카의 10만원을 먼저 입금하고 매달 5만원은 자동이체 그리고 수시로 일정금액을 불입하면 3년이 지나 비과세로 전환되면서 이자도 좋아지는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 상품이죠.

조카가 힘들게 번 돈을 가볍게 쓸 수 없는 소중한 용돈이라 이렇게 조카의 용돈을 불리는 방법을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나중에 조카가 결혼을 하게 되면 상당한 부분을 축의금으로 사용할 계획입니다.^^

 

용돈을 주었던 귀여운 어린 조카가 어느덧 사회생활을 하는 어른이 되어 이모에게 용돈을 줍니다. 첫 조카의 용돈에 감동하고 소중했어요. 그리고 오랫동안 간직하고 싶었답니다.

PS- 나머지 조카 6명에겐 언제쯤 용돈을 받아볼까요? 기대됩니다.^^

 

 

 

        생애 첫 조카용돈에 공감하셨다면 아래 하트 공감버튼을 눌러주세요.^^



  1. BlogIcon 나라냥 2016.10.26 17:51 신고

    감동감동~ 그 자체입니다~^^

  2. 잉슈 2018.01.31 16:40

    내리사랑과 조카의 사랑 배품 그리고 또 조카를 생각하는 내리사랑.. 너무 보기 좋네요^^!!



해마다 송년 가족모임은 명절 가족모임보다 더욱 흥미롭고 신나요.

올해도 가족 송년모임에서 웃음과 재미로 즐거운 시간을 보냈는데요.

매년 송년 가족모임은 레스토랑에서 모임을 해왔었죠. 외식을 하는 가장 큰 이유 중 하나가 직장생활을 하는 두 며느리가 집에서 분주하게 음식준비하지 않도록 하는 부모님과 올케들의 선택으로 자주 가족 모임을 외부에서 해왔죠. 하지만 올해부터는 가족모임을 부모님 집에서 하게 되었습니다.

밖에서 즐기는 음식도 좋기는 하나 편안한 자리를 오래 지속할 수 없는 이유도 있으며 집에서 좀 더 즐겁고 유쾌하게 모임을 가지는 것을 모두가 원해서 부모님 집에서 적극적으로 가족모임을 갖게 되었답니다.

매년 송년 모임에서 개인적으로 가족모두를 위한 작은 선물을 준비했었는데요. 특히 올해는 이벤트로 소장한 4벌의 코트를 경매하는 순서도 마련했답니다.

 

부모님 집에서 가족모임을 한다고 집에서 음식을 준비하지는 않았습니다.^^

각각 먹고 싶은 메뉴를 배달시키거나 준비한 음식을 가져와서 즐기는 편이었죠.

올해 가족 송년모임에서 배달 음식이 많았는데요. 그래도 엄마가 준비한 요리가 있었습니다.

바로 엄마표 떡볶이! 가장 가족 모두가 감탄하며 맛있게 먹은 요리였죠.

그리고 남동생이 만든 허니버터칩으로 즉석에서 만든 수제 허니버터칩은 두 번이나 만들 정도로 인기 있는 메뉴였네요.^^

 

식사를 마치고 오남매가 각각 준비한 선물들을 모아 봤는데요. 지폐도 있습니다.^^

일부는 사진에 노출 되지 않았는데요. 가족이 준비한 선물 산더미에 모두가 빵 터졌어요.

제가 준비한 선물들은 양말이 대부분으로 형부, 올케, 조카들까지 다 준비했어요. 포장만 근사하죠.^^ (부모님 선물은 별도로 드렸답니다)

모두가 선물을 받으면서 입가에 미소가 떠나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제가 준비한 재미로 하는 경매를 하기 시작했죠. 천원으로 시작했는데요.

이때! 언니, 올케들이 천원으로 낙찰되도록 서로 단합(?)을 하며 어떤 옷은 오백원으로 낮추며 코트를 사더라고요. ㅋㅋ

이 상황에 모두가 빵 터지며 한동안 집안에서 웃음이 멈추지 않았답니다.

결국 4벌의 코트를 3.500원에 재미난 경매를 마쳤답니다.^^

 

제가 받은 선물은 발 각질제거기, 영양제, 슬리퍼, 견과입니다.

 

각각의 집으로 향하는 형제자매들은 한보따리씩 선물 꾸러미를 챙기며 즐거운 발걸음으로 가족들과 2014년 흥겹고 멋진 송년모임 마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가족 SNS으로 실시간 선물에 대한 인증사진 업로드에 주말 내내 웃음을 주었네요. 오남매  중 조카에게 준 마카롱 조명과 뽑기 게임기 그리고 작은 언니가 가족에게 준 발 각질 제거기를 남동생은 조카가 시술(?)을 하는 상황을 보내주었고 언니는 수면양말과 덧신을 신은 인증사진을 보며 모두가 빵 터지게 되었네요.^^

 

재미나게 선물을 준비하는 행복으로 이어진 가족모임에서 가족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하는 덕담 그리고 소박한 선물을 서로 나누는 기쁨으로 더욱 즐거운 가족 송년모임이 되었답니다.^^

 

 

                                아래 하트 공감버튼을 눌러주시는 센스!

 

                                                       ▼



  1. 2014.12.29 14:46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머쉬룸M 2014.12.31 20:36 신고

      가족과 즐거운 송년모임을 가졌네요.^^
      새벽달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 BlogIcon 광주랑 2014.12.30 13:24 신고

    안녕하세요 광주공식블로그 광주랑입니다.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광주랑 블로그에도 한번 들러주세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3. BlogIcon 하시루켄 2014.12.31 01:44 신고

    정말 부럽네요.
    보는 내내 입가에 미소가 지어졌어요.
    역시 형제는 많은게 좋은거 같아요. 키우기는 힘들지만 말이죠.
    저렇게 자식들이 모여서 송년모임도 하고 하면 부모님들이 얼마나 좋아하실까요.
    머쉬룸님 멋지세요!!!

  4. BlogIcon 4월의라라 2014.12.31 11:27

    가족들 정말 따뜻하고 재밌네요. ^^
    좋은 연말모임이셨겠어요. 님 센스도 좋고, 가족들도 모두 좋아하셨겠어요. ^^

    • BlogIcon 머쉬룸M 2014.12.31 20:39 신고

      가족과 따뜻한 송년 모임은 늘 즐겁네요^^
      4월의 라라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5. 이동영 2015.01.01 10:33

    즐거운 가족모임~~~~좋아보여요^^



TV를 보다가 설 명절에 관한 뉴스에서 흥미로운 내용을 접했다. 미혼일때 설 명절 비용은 58만원이라는 것이다. 물론 20대. 30대가 각각 설 명절 비용이 조금씩 다르기는 하나 전체적인 통계가 58만원이라는 뉴스를 접하니 설 명절 지출 비용이 정말 많다는 생각이 들었다. 뉴스에서는 기혼자들의 설 명절 지출 비용은 108만원으로 미혼자들보다 두배 정도가 된다고 하는데 기혼자들은 양쪽 부모님들(시댁, 친정)의 용돈과 설음식 비용 그리고 선물 및 세뱃돈으로 기혼자들은 양쪽 부모님의 용돈이 미혼자보다 두배의 비용이 들고 설음식 비용이 추가되어 미혼자들보다 2배 정도 차이가 나는 듯했다.

미혼자들의 설 명절 비용으로는 부모님 용돈과 가족 설 선물 그리고 조카들의 세뱃돈이 설 명절 지출인데 과연 58만원이 나오는지 직접 계산을 해보았다.

부모님 용돈- 20만원

설 선물- 10만원

조카들 세뱃돈- 28만원

설 명절 지출: 58만원

 

우선 부모님 용돈으로 20만원이 지출되고 가족 설 선물로는 간단하게 하는 편으로 부모님, 형재자매 선물로 10만원정도 비용이 부모님 용돈과 선물비용은 매년 같다. 가장 많이 지출되는 것이 조카들 세뱃돈일 것이다. 세뱃돈이 얼만큼 지출되는지 직접 계산을 해봤는데 작년 설 명절 기준을 들어본다.

조카는 모두 7명으로 대학생 4명 그리고 고등학생. 중학생, 초등학생 각각 1명이다. 4명의 대학생 조카들에게는 5만원씩 세뱃돈이 지출되었고 고등학생, 중학생은 3만원 초등학생은 2만원의 세뱃돈을 지출하게 되었다. 그래서 조카들 총 세뱃돈 지출은 그 동안 28만원이 지출되었다. 싱글인 나는 그 동안 설 명절에 부모님 용돈과 선물비용 그리고 세뱃돈으로 지출비용이 총 58만원이라는 사실에 뉴스에서 본 통계와 같아서 순간 깜짝 놀랐다.

기혼자들은 더 많은 설 명절 지출을 하긴 하나 미혼자들은 조카들에게 그 동안 뿌린(?) 세뱃돈을 결혼해 자녀들 두지 않은 이상 거둬드릴 수 없는 상황에 늘 억울해 왔다.....

조카들에게 세뱃돈을 줄때마다 은근히 한마디씩 해왔는데 싱글이 고모(이모)가 나이 들면 용돈을 챙겨야 한다면 그 동안 세뱃돈 및 용돈은 고모(이모)가 노후 보험을 들었다 생각한다고 빵 터지며 강조하기도 했다.^^

 

조카들이 많아 그 동안 세뱃돈 지출이 많았는데 올해는 설 명절엔 지출이 줄어들 예상이다. 그래서 은근히 기뻐 웃음이 난다..ㅋㅋ

올해 설 명절 세뱃돈은 두 명의 조카가 대학을 졸업했다.

그러니 더 이상 세뱃돈을 줄 이유도 없고 조카들도 바라지 않으며 오히려 어린 조카에게 세뱃돈을 줘야 하는 직장인이 되었다는 사실이다.

이젠 어린 조카들에게 세뱃돈을 주어야 할 직장인이 된 조카들이 그동안 이모의 고충을 알까 모르겠다...^^

 

올해는 조카 세뱃돈이 줄 예상으로 올해 대학을 입학하는 조카를 포함해 대학생 조카 3명의 총 세뱃돈 15만원 그리고 중학생, 초등학생 총 세뱃돈 5만원 지출 예상으로 올해 세뱃돈 지출은 20만원이 될 예상이다. 작년 28만원에서 8만원이나 줄었다. 그렇다면 설 명절 총 지출은 50만원으로 뉴스 통계에서 본 미혼자 설 명절 지출비용보다 낮다는 사실에 미소가 절로 나는 상황은 한국에서 설 명절을 지내는 싱글들이라면 세뱃돈 지출이 줄어드는 상황이 되었다면 분명 기분좋게 공감되는 싱글의 속마음일 것이다. ^^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손가락 모양 추천 ^^  
                         



  1. BlogIcon 트레이너강 2013.02.10 08:37

    전 직원들 선물만 50만원은 더 나간거 같군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구! 13년 건강과 행운이 함께한느 한해되세요^^

  2. 분당의환한달 2013.02.11 00:18


    ? 저랑 세뱃돈 액수가 같아 신기했어요. 근데 대학졸업하면 안줘도 되는건가요?ㅎㅎ 아~ 미리 보았으면 좋았을텐데요. 저도 적어본다면, 명절준비 35만원, 세배돈 78만원(어르신2,아이 7) 명절준비는 세집 나눈것. 기혼이고 일 억수로 함.

    • BlogIcon 머쉬룸M 2013.02.11 19:46 신고

      설 명절에 올케의 마음 저도 이해가 되죠. 정말 설 명절 지출이 많아요....

  3. 모르세 2013.02.11 10:37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어버이날이면 그 동안 부모님에게 받은 사랑과 고마움을 표현도하지만 바쁘다는 핑계로 부모님께 늘 부족한 자식이 되는 것 같습니다. 그래도 어버이날이면 부모님을 기쁘게 하고 싶고 행복한 시간을 같고 싶은 뜻깊은 날이기도 합니다. 몇몇 나라에서도 어머니날, 아버지날이 있다고는 하는데 한국과 다른 일본은 어버이날은 없고 어머니, 아버지날이 각각 따로 있습니다. 매년 5월 둘째 주 일요일은 어머니날이고 6월 첫째 주 일요일은 아버지날로 정하고 있는데요. 한국처럼 같은 날이면 좋을 것 같은데 왜 따로 기념일이 다른지는 정확하게는 잘 모르겠네요....

5월 13일은 일본 어머니날인데 백화점이나 일본 브랜드마다 어머니날 행사를 대대적으로 규모 있게 전개하게 있었습니다. 그 중 신주쿠에 가면 꼭 가는 이세탄 백화점 쇼윈도는 언제나 실망을 주지 않았는데요. 최근에는 쇼윈도 연출을 스토리 형식으로 마치 짧은 동화책을 읽은 느낌을 주는 연출을 합니다.

이번 어머니날 쇼윈도 전개도 역시 스토리와 어머니날의 의미를 담아 감동적으로 전개했죠.

쇼윈도를 하나하나 보면서 점점 가슴 뭉클해지면서 팔순을 앞둔 부모님이 더욱 그리워지며 어버이날에서 어떻게 부모님을 기쁘게 해드리고 감사의 마음을 전할까 생각하게 만들었습니다.

백화점 쇼윈도를 처음 봤을 때, 코끼리 모자가 등장했는데요. 모든 쇼윈도에 등장하며 스토리를 전개하고 있었습니다.

간단한 설명을 보게 되었는데 코끼리는 모계사회이며 아이는 엄마가 키우며 아이와 유대가 강한 동물이라 합니다. 그래서 백화점에서는 어머니날 캠페인으로 모자 코끼리를 중심으로 어머니의 사랑, 가족 간의 유대 그리고 아이를 사랑하는 마음을 통해 “둘도 없는 지구를 다음세대에 전하고 싶다” 는 마음을 표현하고 내용입니다.

 

일본 백화점에서 본 어머니날 쇼윈도 연출을 보실까요?

아기 코끼리와 엄마 코끼리가 숲에서 만난 많은 동물세계의 탄생과 상황들 지켜보면서 마네킹으로는 인간세상의 엄마의 마음을 전하는 스토리입니다.(내용은 직역보다는 자식의 입장으로 엄마는 아이가 태어나고 키우면서 아마도 이런 느낌이 아니었는지 생각하면서 연출의 의미들을 담아 간략하게 설명하겠습니다.)

- 엄마는 밤이면 아이생각에 종종 웃기도 하고 걱정도 많습니다.

 

- 아이가 태어나면 눈도 안 뜨고 피부는 핑크색인데 어느 날 이빨이 생기면서 놀랍고 신기한 성장에 감탄하게 되는 것이 엄마의 마음이죠.

 

- 아기가 태어난 후 아이의 다양한 표정

- 아이가 울때 우는 이유에 당황하며 우는 아이 때문에 엄마도 같이 울게 합니다.

쇼윈도 연출이지만 보면서 가슴 뭉클해지며 울 엄마도 5남매를 키우면서 많이 우시고 애태우며 걱정도 하셨던 많은 일들이 스쳐가더군요......

- 아이 걱정으로 엄마는 눈물이 많아집니다

- 동물세계에서도 엄마는 아이의 성장을 보면서 기쁨을 감출 수 없는데 인간세상에서는 아이의 성장과장을 보면서 더 감동적이고 기쁨을 줍니다.

- 어둠의 밤은 무섭지만 밤이 어두운 것은 빛나는 별을 볼 수 있다는 내용으로 아기가 태어나서 미래가 걱정되지만 밤의 반짝이는 별처럼 엄마는 아이가 희망이라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 아이 때문에 인생이 빛나고 엄마 그리고 아빠에게는 행운이며 언제나 웃게 만듭니다.

           

- 아이 때문에 엄마는 수퍼 파워 엄마가 되고 좋은 생각을 하면서 부모는 아이가 잘 될 거라고 지켜봅니다.

이세탄 백화점의 어머니날 쇼윈도를 보면서 많은 생각과 의미를 전달해 주었는데요. 이세탄 백화점은 물론 미츠코시 백화점에서도 부모님의 사랑 그리고 가족의 화목과 추억을 담은 연출도 볼 수 있었습니다.

 

 

일본을 다녀온 후 한국에 도착하자마자 아버지, 어머니에게 전화를 해서 "사랑합니다, 제가 늘 표현이 부족했었는데 마음은 아시죠? " 라고 말했습니다. 부모님은 잠시 말을 못하시더니 " 그래, 나도 사랑한다, 우리딸 고맙다 " 하시며 사랑한다는 말 한마디에 부모님은 기뻐하시며 오히려 고맙다고 하십니다.......

어버이날 가족과 시간을 보내기로 했는데요. 이번에 가족과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싶고 오래된 어릴적 부모님과 함께 찍은 사진도 보고 싶네요. 그리고 어버이날 멋진 사진을 남기고 싶습니다.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손가락 모양 추천 ^^  
                       



  1. BlogIcon 세미예 2012.05.08 07:50

    가슴이 뭉클합니다.
    잘보고 갑니다.

  2. BlogIcon 모피우스 2012.05.08 07:57

    가족만큼 소중한 것이 없죠. 뜻깊은 어버이날, 행복한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3. BlogIcon 비너스 2012.05.09 17:28

    티비에서 봤는데 세글자만으로 눈물이 나는 단어가
    어머니라고 어떤 연예인이 말한게 갑자기 생각나네요~
    그만큼 고맙고 미안한 존재이기 때문이겠죠?

  4. BlogIcon women lingerie 2012.06.21 16:35

    Amazing write-up! This could aid plenty of people find out more about this particular issue. Are you keen to integrate video clips coupled with these? It would absolutely help out. Your conclusion was spot on and thanks to you; I probably won’t have to describe everything to my pals. I can simply direct them here



졸업앨범을 촬영하기 위해 아침부터 메이크업에서부터 헤어손질까지 최대한 예쁜 사진 촬영을 위해 분주했었고 친구들과 사진을 촬영했던 그때 그 시절의 추억은 좋았었다. 그리고 당연히 졸업앨범은 있어야 한다고 생각했었다.

이미지 사진- 다음출처

그런데 요즘의 대학 졸업생들은 졸업앨범과 졸업식에 대한 기대와 참여가 예전과 다른가 보다.

며칠 전 엄마생신날 올해 대학 졸업을 앞둔 여자조카가 졸업식에 가지 않겠다고 하는데 순간 너무 당황했다. 힘들게 명문대학에 들어가 4년 동안 지독하게 공부했던 조카로 4년 내내 장학생이었으며 미대생이지만 3개국어에 능통 그리고 책벌레(?)로 4년 동안 도서관에서 대여해서 읽은 책만 해도 리스트를 보니 전공분야부터 고서와 일반서적 등등 3백50여권이(사서 읽은 책까지 500여권) 됐다며 조카 자신도 놀랐다고 말했을 정도로 참 열심히 공부한 개성과 독특한 가치관을 가진 조카이다. 이런 조카가 당연히 졸업식에 가는 것으로 생각했는데 가지 않겠다니..... 이해되지 않았고 가족들도 섭섭해 했다.

그리고 더 당황한 조카의 말은 졸업앨범도 촬영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이유를 물어보니 졸업앨범 가격도 20만원이며 사진촬영을 하기 위해 여학생은 메이크업과 헤어손질 비용으로 30만원대 비용이 들며 의상비도 50만원 이상의 비용이 드는데 친구들 역시 졸업앨범을 위해 들어간 비용이 100원대가 되었다고 하니 졸업앨범을 위해 들어가는 비용도 아깝고 졸업앨범이 꼭 있어야 하는 현실적인 이유가 없다고 한다.
중고등학생때의 앨범도 안 보는데 대학 졸업앨범은 더더욱 볼일이 없을 거라며 졸업앨범에 대한 애착이나 소장해야 한다는 이유가 없다고 했다. 그리고 취업대란으로 취업을 못하는 졸업생들이 너무 많기때문에 졸업식에 나오지 않아 예전의 졸업식 풍경이 아니라며 조카도 신입사원이라 바쁜 일정 이유도 있지만 썰렁한 졸업식에 그다지 참석하고 싶지 않다는 조카의 말이다.

예전에는 대학졸업식에 졸업앨범 촬영 때처럼 멋진 패션스타일로 졸업식장에 갔으며 그 동안 고생하신 부모님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학사모를 머리에 올려드렸는데 말이다.

하지만 요즘 대학 졸업생들은 졸업앨범도 많이 촬영을 안한다는 추세라고 하며 졸업식에도 참석 안하는 졸업생들이 많다고 하니 참 예전과 너무 다른 졸업앨범과 졸업식이 되었다는 요즘의 졸업식 이야기들은 당황스럽게 했다. 그래도 가족들은 졸업식에 참석할 것을 권했는데 조카의 선택을 기다릴 뿐이다.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손가락 모양 추천 ^^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일검승부 2012.02.20 10:18

    세상이 너무 물질적으로만 변질되는 것 같아 아쉽네요.

  3. 안녕하세요 2012.02.20 10:32

    사실... 리뷰 댓글은 잘 쓰지 않으나.. 공감가는 글이기에 올려요^^
    졸업식이 예전 풍경 같지 않는 건 사실입니다.
    조카분의 입장도 이해가 되구요.. 씁슬한 감정을 내비친 가족분들도 이해갑니다.
    어느 분의 입장을 들어 준다고는 못하나.. 서로간의 입장을 절실히 공감가기에 댓글답니다

  4. 바람들 2012.02.20 10:42

    저도 같은이유로 앨범도 안사고 졸업식에도 안갔지만 십년이 훨씬 넘은지금까지 후회한적 없습니다^^

  5. 예전에는 2012.02.20 11:26

    대학 졸업에 큰 의의를 두고...한단계 더 성숙해 진 징표?로 여겨지곤 했지만 요즈음은 대학을 졸업했다고 뭔가를 더 크게 얻는것도 아닌것 같고...저는 조카분 입장을 이해합니다..의식이라는건 뭐 그냥...특히 한국과 같이 식전을 중요시하는 문화가 존재하는 곳에서는...그야말로 의례의 연장선상일 뿐 정작 본인이 큰 의미가 없다면 재촉하지 않으시는 편이 어떠실런지...

  6. 별빛 2012.02.20 11:36

    대학 졸업한 지 5년 됐는데 저도 앨범도 안 찍고 졸업식도 안 갔습니다.
    그런 거에 큰 의미를 두지 않는 성격 탓도 있고..
    돈 아깝단 생각이 컸습니다.
    그러고 보니 입학식도 안 갔네요..ㅋ

  7. 우리나라는 식에 너무 얽매이는 게 많아요 2012.02.20 12:50

    전 90학번인데도 졸업식에 참석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했는데 요즘이야 당연하게 느껴 지네요. 특히 졸업앨범 진짜 필요없어요. 같이 다니던 동기나 선배들도 휴학을 하거나 군대를 가거나 해서 많이 빠지고 얼굴도 모르는 다른 과 애들만 잔뜩 나오고. 그래도 결국 가족들 성화에 가운만 걸치고 가족들끼리 사진만 한장 덜렁 찍고 왔어요.(식장이 어떻게 생긴지도 모르죠 ㅎㅎ) 지금 생각해 보면 너무 내생각만 했나 봐요. 4년동안 고생해서 등록금 대주신 부모님도 캠퍼스 밟아보고 싶으셨을 텐데 말이죠. 그런데 요즘은 무슨 사진촬영에 화장,의상비가 그렇게 많이 드나요?

  8. ㅎㅎ 2012.02.20 12:52

    대학생도 입학식 하나요? 생각이 안나서리... 저도 안 갔나 보네요 ㅎㅎㅎㅎㅎㅎ

  9. ... 2012.02.20 13:12

    ....그냥 가족끼리의 소소한 일인데 이런 게 왜 메인에 올라오는 거지...

  10. 맥스 2012.02.20 13:13

    프랑스나 독일은 졸업식이 없다고 하던데...........
    굳이 허세와 허위에 찬 행사를 할 필요가 있나요?

  11. 조카분에 공감합니다 2012.02.20 13:14

    저도 졸업 앞둔 학생인데 졸업앨범 신청 안 했어요. 비싼 돈 들여서 비슷비슷해 보이는 사진 찍고 싶지 않아서요. 제 주위에도 안 찍는 친구들 많았구요. 졸업식은 제 생각만 해서는 가고 싶지 않지만(취업이 안 되거나 그런 이유는 아니구요^^; 번잡하고 형식적인 거 싫어서요) 부모님이랑 조부모님까지 오시고 싶다고 하셔서.. 모시고 가기로 했습니다. 사람마다 형식 지키는 거 좋아하는 사람 있고 싫어하는 사람 있는 거 같아요. 자기 생각껏 하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12. 산들강 2012.02.20 14:07

    뭐가 중요한 것이지? 이것에 대한 물음이 생기네요. ㅎㅎㅎ
    졸업하는 것이 중요한지 졸업 앨범을 촬영하는 것이 중요한지...

  13. ㅠㅠ 2012.02.20 14:12

    저도 부모님께 졸업식 안 가고 싶다고 말씀드렸어요 ㅜㅜ

  14. ㅜㅜ 2012.02.20 14:22

    그리고 초중고 앨범도 최근 몇년 동안 거의 본 적이 없고 앞으로도 펴볼 일이 없을 것 같아요

  15. 123 2012.02.20 14:23

    조카분 생각에 동의하는데요ㅎ 졸업식보단 차라리 졸업기념으로 가족끼리 가족사진 찍으러 사진관에 가는게 더 나을듯.

  16. ★여기 정답★ 2012.02.20 16:56

    작년 졸업생으로 위로 나이 차이가 많은 형제가 있다보니
    형제들처럼 당연히 저도 졸업앨범과 졸업식 참여를 했는데요.

    요즘은 대학생활이 예전과 크게 다릅니다.
    제가 봐왔던 형제들의 대학생활은 동아리와 MT, 학생운동으로
    공동체 의식이 많았습니다. 선,후배 관계도 깍듯했구요.

    하지만 IMF 후로 학점,토익,(해외)봉사활동,학점,어학연수,인턴,자격증......
    개인이 할 것들이 너무 많다보니 동아리가 우선 크게 죽었구요.
    그리고 공동체 의식도 많이 없어졌습니다.
    가장 싫은게 "조별과제"라고 누구나 말할 겁니다.

    그렇다보니 대학친구들이라는게 그렇게 고등학교 친구처럼 가깝게
    지내기가 예전처럼 쉽지 않습니다.

    그러다보니 졸업시즌에 굳이 추억이 많은 것도 아니고,
    무엇보다 졸업시즌에 미취업이 대부분이니 기분도 별로고....
    그렇가보니 저희 학교는 졸업앨범이 공짜여도 안찍고, 안받더라고요.

    취업과 교육이 얼른 바뀌기 바라며
    단순히 젊은이들의 문제가 아니라는 걸 알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17. 2012.02.21 00:15

    결혼식과도 비교해볼수 있지않나 생각하는데요.
    결혼식이 지나친 비용때문에 오히려 결혼자체를 힘들게 하고 결혼식자체의 빡빡함 때문에 정작 주인공인 신랑신부는 결혼자체를 즐기지 못하고 말그대로 형식에 치우친다는 것이고..
    졸업식의 경우도 말씀하신 것처럼 과도한 앨범비용과 그 비용에 비해서 앨범에 담아지는 추억은 없고 .. 휴학이니 군대이니 취업이니 등등으로 인해서 정작 친구들과 함께 하기도 어렵고...중고등학교 졸업과는 또다른 분위기죠...결국 결혼식이나 졸업식이나 지나치게 형식만 남아있다라는 측면이 강한데...부모님세대가 있고 사회적 분위기가 아직 강하고 상대배우자를 비롯해서 자기 과시의 측면도 있기 때문에 남아있는 의미에 비해서 과도한 비용에도 불구하고 아직도 결혼문화가 바뀌지 않는 거고..졸업식은 앨범비용도 많이 드는데 남아 있는 의미도 퇴색해 버렸고...고려해야할 파트너가 있는것도 아니고 부모세대가 남의 졸업식에 돈을 쓴일도 없으며 결국 오로지 자신의 선택으로 결정되어질수 있는 부분이 크기 때문에 변화하고 잇는게 아닌가 생각되네요..

  18. 이것은 특정 주제에 내가 현재 때 연구 우연히와 현재 정보가 일반적으로 뛰어난 어느 한 영역입니다. 이러한 구체적인 정보를 표현을위한 건배.

  19. BlogIcon airfare tickets inexpensive 2012.06.05 11:49

    이 특정 정보를 매우 유익한를 제출할 기간을 습득 주셔서 post.Thank 잘했어! 제가 이전에 지나치게 긴이 특성 훈련 책을 사냥되었습니다. 난 그냥 내 자신을 발견 이것을 기쁘게 생각합니다. 당신의 다음 게시를위한 전방향을 모색. 감사

  20. 저는 훌륭한 사이트를 경험 그리고 우수한 사이트를 못 보았다. 카테고리 -이 웹사이트는 다양한 방법과 전남편의 certainloy 순위에서도 상당히 유용합니다. 사실 자신의 제물이 열정적인 리더를 사용하여 정보를 즐기다!

  21. BlogIcon plancha ghd 2013.01.09 00:32

    Main Qianlong brandi considéré convenu Ertai Qianlong a emballé tibétain princesse quand jouets ici http://www.casquemonsterbeatsxr.com/ ecouteur beats s'écria tout à coup se tenant le ventre. Âge Wu peur visage pâle, à assister à ce que l'étiquette monarque, tenant le monster beats crier dans la Zhirang pleuré appelé médecin impérial.

    Tout le monde sait que, selon http://www.casquemonsterbeatsxr.com/ monster beats simplement l'intensité de l'exercice, cette fois en criant vraiment une bonne santé. Reine décisive la Jiaoren l'arrière ascenseur monster beats, appelé le médecin impérial et une sage-femme,Topics related articles:


    http://www.blogwide.com/202 vidéo ghd styler actuellement aux États-Unis ont ouvert

    . Qianlong esprits bons origine, monster beats ce trouble,Topics related articles:


    http://www.badabooks.co.kr/315 the color with ugg amelie suede black 1688 break depressing winter

    , qui est diffusée. Écouter les nouvelles du Palais Jingyang attente Qianlong et la reine monster beats enfant n'est vraiment pas, ou un garçon, écoute de la Lingfei nouvelles immédiatement réconfortés par Qianlong, de ce côté de sourcils de prélèvement de la reine, de la bouche s'arrêta et dit: «C'est la fille vous ne faites pas attention, Lingfei originale monster beats vous l'a emmenée, pourquoi pas?"

    Lingfei tête vers le bas du tort, délicate et Qianlong avant de charme a déclaré: «Chenqie regardé les nausées matinales http://www.casquemonsterbeatsxr.com/ casque docteur dre sérieusement ces jours-ci, cette fois sur un rare pour la journée, il n'est pas lié par elle, qui sont Chenqie la faute, S'il vous plaît,Topics related articles:


    http://cdral.net/307 discont understanding charming and comfortable 18 kyle orton dark blue jersey

    . La punition empereur. "



남자 조카 둘이 대학합격으로 며칠 전 가족파티를 했다. 두 녀석은 지난해에 합격을 했지만 원하는 대학에 가고 싶어 재수를 선택하면서까지 드디어 미대에 합격했다. 그 동안 지치고 힘들었던 입시생에서 멋진 미대생이 되었는데 조카들에게 이제부터는 신나는 대학생활과 자유로운(?) 미팅을 할 수 있겠다면 은근 슬쩍 “앞으로 미팅을 많이 할 텐데 좋겠다” 하며 입학을 축하해 주었다.

대학 1학년이라면 미팅을 많이 하는데 조카들에게 어떤 스타일의 여학생과 미팅하고 싶으냐고 했더니 조카들은 살짝 수줍어하면서 “예쁘면 좋죠” 라고 하는데 너무나 당연한 정답같은 답변이라 외모 빼고 성격이나 어떤 패션 스타일이 좋은지 등등 생각하는 이상형을 물어 보았다.

그랬더니 조카들의 말은 누구나 말하는 평범한 답변이었다.(요즘 세대는 좀 다른가 했더니.....)

이미지 사진- 다음 출처

“요즘 특별히 이상형을 따지고 강조하는 사람이 있나요? ‘느낌(feel)’이잖아요. 외모나 스타일 그리고 성격이 어떻든 일단 미팅에서 첫 느낌이 좋으면 사귀고 싶은 것인데 친구들도 어떤 스타일이 나왔으면 좋겠다고 이상형을 기대하지 않아요?... 물론 예쁜 여학생이 나왔으면 하는 기대는 꼭 있지만요...ㅋㅋ ”

느낌이라... 물론 정말 중요한데 어린 조카들에게서 듣게 되니 이상하게 어색했다.

미대생이 된 조카들은 미팅에서 만나고 싶지 않는 여학생이 있다고는 했다. 몇년 동안 화실에서 많은 여학생들과 공부하고 부딪혀서 그런지 신비감이 없단다.ㅋㅋ 그래서 미대생 여학생만 아니라면 미팅에서 특별히 기대하는 스타일은 없다고 한다.

이미지 사진- 다음 출처

조카들의 미팅에 대한 질문의 답변이 너무 단순해 좀 더 구체적으로 질문을 하게 되었다.

“ 물론 느낌이 중요하지. 하지만 성격에도 차분한 성격이나 와일드하고 왈가닥 스타일이 있고 옷차림도 귀여운 스타일, 여성스러운 스타일, 아니면 보이시한 스타일 등등 소개팅에서 만나고 싶은 여학생 스타일이 있을 것 같은데... 없어? ” 하자.

조카들은 한결같이 (대학 졸업한 조카, 졸업을 앞둔 조카 그리고 입학하는 조카 등 네명) 마치 당연한 것을 왜 묻는지 이해 할 수 없다는 듯이 말한다....ㅠ

“ 이모(고모) 외모, 성격, 패션 이 모두는 크게 중요하지 않아, 첫 느낌이 좋으면 외모가 예쁘지 않아도 성격이 좀 까칠해도 그리고 좋아하지 않는 패션이라도 일단 Feel~ 받으면 모든 게 예뻐 보이고 멋지게 보여 이모도 알잖아? ”

조카들! 질문한 이모(고모)를 당황하게 만들었는데 이모를 한방에 무너뜨리는 빵 터지는 말을 하고야 만다.

“ 이모도 항상 가족들에게 이런 말하잖아!

이미지 사진- 다음출처

- 내가 눈이 높아서 남자를 못 만나는 것이 아니라 정말 사귀고 싶을 만큼 느낌 좋은 남자를 못 만났어. 외모가 좋아도 그리고 옷 잘 입는 남자라도 ‘느낌’이 없으면 만나기 힘들어. 나이 드니 조건도 중요하겠지만 일단 ‘느낌(Feel)이 중요해-
라고 했잖아? 우리도 똑~ 같아! “

조카들의 공격(?)에 나는 눈 내리고 고객 숙이며 할 말을 잃었다.....
직장인도 아닌 이제 막 새내기 대학생의 말에서 미팅에서 ‘느낌’이 중요하다는 말에 다소 당황도 하면서 웃음이 나왔는데 시대를 불문하고 연령과 상관없이 미팅(소개팅)에선 역시나 ‘느낌’이라 것은 변하지 않는 중요한 요소임은 분명한 것 같다.....^^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손가락 모양 추천 ^^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쯧쯧쯧 2012.02.17 14:15

    되도 않은 영어찌꺼기 쓰질 말던가..

    fill이란다...쯧쯧

  3. fillㅋㅋㅋㅋ 2012.02.17 15:00

    fill이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모름쓰질말든가..ㅋㅋㅋ 괄호까지 쳐가면서 fill이라고 굳이 쓰는 이유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fill 2012.02.17 15:01

    뭘 채워드릴까여

  5. ㅋㅋㅋ 2012.02.17 15:10

    요즘 미취학 아동들도 아는 feel...
    영어 못하는 건 괜찮지만
    쓸데없이 영어 섞어쓰며 한글파괴하거나
    영어 섞어쓰면 멋있어보이는 줄 아는 건 웃긴다

    샤넬도 채널이라고 읽을 기세...

  6. 에휴 2012.02.17 16:16

    진짜 글 못쓴다. 문장력 없고 게다가 철자까지 틀리고.. 제목에 끌려 들어왔건만 항상 남 패션 지적하는 그 사람 블로그네.

  7. 하니 2012.02.17 17:10

    당연한 거 아닌가?
    조카들이 당연한 거 자꾸 물어대는 고모한테 짜증났을 듯...

  8. 나그네 2012.02.17 17:31

    이왕이면 spelling 좀 신경 쓰시지...
    o. fill(-을 채우다)
    o. feel(-을 느끼다) ㅋㅋㅋ

  9. zz 2012.02.17 18:54

    그 필이: 예쁜 필, 잘생긴 필이지 뭐: 어렵게 애기하고 있네

  10. 추강 2012.02.17 19:44

    아니..느낌을 말하는 필이 fill 입니까?
    feel 아닙니까? 내가 다 어이없네.. 수준을 알만하네,..

    • BlogIcon 머쉬룸M 2012.02.17 20:29 신고

      뜨악~ 제가 실수... 아니 제가 왜 그렇게 표기했는지 지금 황당하고 당황스럽네요....ㅠ 죄송합니다....

  11. ggg 2012.02.17 22:34

    좋게 말해 느낌이지...그냥 이쁘고 잘생기면 필이 저절로 생기죠...ㅋㅋ

  12. 박가 2012.02.18 00:45

    이게 빵 터지냐????

  13. BlogIcon 오늘도 좋은날 2012.02.18 04:27

    살면서 어주 잘 알고 있던것들도 나도 모르는 사이에 실수를 하지요..
    저는 미국에 살면사 중학교 1학년때 배운 치킨과 키친을 아직도 헷갈려 합니다
    침고로 우리 신랑은 미국사람인데 이런 실수에 ^^그냥 귀엽다고 웃지요..
    머쉬룸님도 조그마한 실수 귀여워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14. saranghae 2012.02.18 04:53

    고몬지 이몬지 모르겠지만, 당신 글 보니까, 당신 수준도 남자의 얼굴이나, 재력, 학력, 순간적 느낌, 세ㄱ스감으로 남자를 구하는 저질, 평범한 눈을 가지 여자에 불과한데요.... 좀 공부좀 하세요. 인생공부를.... 당신같은 수준의 여성과 남성이 판을 치는 세상이 되어 우리의 가정이 불행하고 사회가 혼란스럽고 나라 발전이 안되는 것이오...

    • eolp 2012.02.18 05:18

      뭐 이런 정신병자 같은 놈이 다있어 ㅡㅡ;

  15. 벳시 2012.02.18 10:12

    어디가 빵터짐? 낚시?

  16. ? 2012.02.27 15:37

    빵터질 포인트는 어디?

  17. BlogIcon 샤안 2012.02.29 10:47

    저는 날씬하면서 아담하고 귀여운 스타일에 단발머리가 좋아요 ^^

  18. BlogIcon delta stencils 2012.06.05 12:41

    대한 쓰기 주셔서 감사합니다 제가 아니라 그 훨씬 경우

  19. 당신에게 확실하게 도움이되는 정보를 블로그에 분명히있다는 것을이 사이트에서 좋은 서비스를 고용을위한 많은 감사 해요.다음의 웹사이트는이 웹 사이트 및이 웹사이트의 다양한 게시물에 쾌적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20. BlogIcon expedia gnome 2012.06.05 13:39

    나는 오랫동안이 특정 주제에 매료됩니다. 나는 시간과 관련된 몇 가지에 대해이 조사 항상 매혹적이 게시물을 관찰하고 있습니다. 많은 감사합니다.

  21. BlogIcon ray ban sunglasses 2013.04.14 05:22

    매우 지원, http://ntu.mysonfactoryoutlet.com/ toms shoes, 아주 좋아.



추석을 앞둔 일요일, 동대문 쇼핑거리를 걷게 되었다. 그런데 평소 주말의 동대문거리와 다른 풍경과 사람들을 보면서 깜작 놀랬다. 한국인지 외국인지 모를 정도로 수많은 외국인들이 동대문 쇼핑타운 거리를 가득 메우고 있었다.

며칠 전 세미나를 준비하기 위해 몇 분이 강사들과 리허설을 했다. 수백 명 앞에서 발표하는 중요한 세미나라 충분히 준비하기 위해 모였는데 개인적으로 홍콩 쇼핑몰 VM(Visual Merchandising) 발표를 하기 위해 준비한 내용을 리허설을 하는데 홍콩 명품 패션 쇼핑몰인 랜드마크에서 보여준 사진에 사람들이 놀랬다.

그 사진 내용은 주말에 홍콩의 경제 중심부이고 명품브랜드와 쇼핑몰이 밀집하고 있는 센트럴의 랜드마크 주변에 가정부 및 외국인 근로자들이 거리를 장악하는 모습의 사진이었다. 주말의 랜드마크는 차 없는 거리로 주말마다 근로자들은 대로변 주변에 소풍을 나온 듯 도시락을 나누워 먹는 모습 그리고 친구들과 놀이터가 되는 풍경은 평일의 모습과 전혀 다른 또 랜드마크의 주변 풍경이다. 사진을 보면서 강사들에게 설명하자 이런 말을 했다.

“아마 한국에서 외국인 근로자가 명동거리나 청담동거리에서 이런 만남의 장소가 된다면 난리 났을 것이다.” 라고 말할 정도로 홍콩의 랜드마크 광경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그런데 한국에서도 비슷한 광경을 추석연휴 일요일, 동대문 쇼핑타운거리에서 보게 되었다.

동대문 쇼핑타운 거리는 평소에도 외국인들을 자주 보게 되는데 대부분 관광객이다. 가끔 일요일에 가는 날에는 변화가인 쇼핑타운 반대편인 밤 시장에 일요일에는 노점들이 즐비하는데 많은 외국인 근로자들이 노점에서 저렴하게 쇼핑하는 모습을 보기도 했다. 하지만 추석연휴에는 밤 시장 주변은 물론 패션 쇼핑몰거리에서 지금까지 한번도 볼 수 없었던 수많은 외국인 근로자들이 동대문 다 모인 듯 깜짝 놀랐다. 추석이라 대부분은 문을 닫아 노점들이 많았는데 그래서인가 보통 주말의 동대문 거리 풍경과 전혀 달랐고 거리엔 외국인들로 다른 세상에 있는 느낌이었다.

왜 이렇게 동대문 쇼핑타운 거리에 외국인 근로자들이 갑자기 많아졌는지 이유를 알게 되었다.

추석 명절이다.

하지만 외국인 근로자들은 보고 싶은 가족을 만날 수도 없으며 찾아갈 수 없는 상황이다. 그렇다고 한국에서 특별한 체험이나 관광을 하기도 어려운 그들이 친구들과 만나기 위해 그 동안 쇼핑하고 싶었던 동대문 쇼핑타운 거리를 찾는 것 같았다. 주말보다 여유 있는 명절 연휴로 수많은 외국인 근로자들이 동대문 쇼핑거리에서 쇼핑과 함께 친구들을 만나고 있었다.

지하철근처부터 옹기종기 모여 대화를 하는 모습, 쇼핑타운 거리에서 이것저것 물건을 사는 모습등 동대문 거리는 그야말로 외국인 근로자를 위한 만남의 장소이고 쇼핑장소처럼 북적이는 이색적인 풍경이다. 한국의 명절이지만 외국인 근로자는 친구들이나 동료들과 같이 한국의 한가위를 보내기 위해 동대문에서 만나서 가족에게 보내줄 선물로 옷을 구입하거나 자신을 위한 쇼핑 아이템을 구입하기 위해 동대문 쇼핑타운을 찾는 색다른 명절 분위기를 즐기고 있었다. 그리고 근로자의 모습도 즐거워 보였다.

한국에서 외국인 근로자로 명절이 외롭고 가족이 그리울 것인데 그 동안 자주 만나지 못한 친구들도 만나고 그리운 가족의 선물과 시간이 없어 쇼핑도 못했던 몇 가지 아이템을 구입하기 위해 동대문 쇼핑타운을 찾은 외국인 근로자들은 한국에서 특별한 추석연휴를 즐기고 있었다. 한국에서 외국인 근로자도 즐거운 추석을 보내길 바란다.

안녕하세요. 머쉬룸M 입니다. 글을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아래 손가락 모양의 추천을 눌러 주시면 더 좋은 글을 볼 수 있습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1. 대빵 2011.09.12 08:08

    외국인 근로자들 고향이 그립겠군요.
    모두가 즐거운 추석명절이 되기를 바랍니다.

  2. BlogIcon 노지 2011.09.12 08:34

    모두가 즐거운 추석이 되기를...

  3. 온누리 2011.09.12 08:37

    그런 사연이...^^
    명절엔 무엇을 하시는지^^
    행복한 시간 되세요. 연휴 내내...

  4. BlogIcon 신기한별 2011.09.12 12:36 신고

    옷과는 인연이 없어서 동대문쇼핑타운에 가본기억이 거의 없네요. ㅋ

  5. BlogIcon nationwide insurance fl 2012.04.13 15:27

    놀라운, 좋은 포스트, 지금은 이것에 대해 여러 사람 사냥 없습니다 그들 때문에 us.Please 모두​​ 거기에 추가 문서를 돕기 위해 표현하여 posting.Appreciate의 자원을 충분히 얻을 수 있습니다.

  6. BlogIcon travellers insurance puppy 2012.04.13 15:33

    이것은 문제점을 해결하는 시간이 매우 시대에 걸 연구를 복구 가​​장 믿을 웹로그 중 하나입니다. 당신은 거의 주제에 작성한으로서 여기에 내부 정보의 볼륨은 장관이다. 을하고 싶다면 아무도이 문제가 추가로 볼 수에 대한 블로그 게시물이 아주 좋습니다. 좋은 물건, 덕분에보실 수 있습니다

  7. 놀라운, 좋은 게시물, 그건 당신이 us.You이 다른 문서를 필요한 수 주심 때문에 posting.Thanks의 충분한 자원을 발견할 것이다 그것이 어떻게 작동하는지 설명 검색하는 사람도 많이 있습니다.

  8. BlogIcon clarisonic 2013.07.18 04:29

    지금은 반짝반짝 빛이 나겠지,, 하지만 시간이 흐르면 그빛은 사라저버릴거야,지금 우리처럼



싱글들이 명절을 싫어 한다는 것은 모두가 아는 사실, 특히 설명절은 조카들이 많다면 더욱 난감하고 지갑의 허전함이 가슴 아프다. ㅠ 직장인이고 나이도 많다면 돈 좀 있다고 생각하니 조카들은 은근히 용돈의 단위를 상상하기 말이다. 거기다 조카들조차 대학생, 중고등학생이라면 말할 것도 없다. 세뱃돈의 봉투가 두툼해야 하기 때문 아니겠는가?

그래서 조카들의 급성장(??) 정말 싫다..ㅠ

조카들에게 세뱃돈을 주기 시작한 것은 직장생활 초반부터, 그때는 정말 좋았다. 조카들이 초등학생 아니면 유치원생이라 만원에서 2만원이면 충분 그래도 조카들은 6명이라 쥐꼬리만 한 월급에 추석과 설명절에 큰 돈 나갔다.^^

하지만... 세월은 너무 빨리 간다.

조카들이 점점 크고 이제는 대학생 4명에 중고등학생 2명 그리고 남동생이 귀여운 딸을 낳으면서 이제는 유치원생 그래서 조카 7명이다.

헐~

그 동안 명절에 용돈과 세뱃돈은 어마어마하고 대학생이 많아지면서 용돈과 세뱃돈은 점점 봉투가 두툼해야 했다. 명절만 되면 나이 많은 싱글이모(고모)는 허리 휘면서 명절이 있는 달이면 긴축재정에 들어가야만 했다. 솔직히 명절이면 조카들 용돈에 세뱃돈으로 지출이 많지만 거둬 드리는 돈은 전혀 없다. 싱글이니 당연히 아이도 없어 부모님이나 형제자매에게 용돈과 세뱃돈을 받을 수 없어 싱글은 명절이면 돈이 나가기만 하고 들어오는 돈이 없어 정말 억울하다는 것이다.

그래서 이번 설명절에 조카들에게 한마디 했다.

조카들이 세배를 하면서

“이모(고모)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한다.

그래서 “그래 너희들도 새해 복 많이 받고 공부 잘해” 라고 일단 세배를 받았다.

그리고 올해도 어김없이 세뱃돈 봉투를 한명씩 나눠주었다.

세뱃돈을 건네주고 조카들에게 슬며시 하고 싶은 말을 전했다.

“자 너희들 내 얘기 잘 들어. 난 너희들에게 보험을 들었다고 생각해. 내가 할머니가 되면 그 동안 나에게 받은 용돈과 세뱃돈을 잘 기억해서 꼭 나중에 힘없어 일도 못하는 할머니가 됐을 때 이모에게 용돈은 필수로 주어야 한다. 알았지!”

그리고 한마디 더 했다.

“내가 계산기까지 두드리지는 않았지만 거의 20년 동안 너희들에게 들어간 용돈과 세뱃돈이 만만치 않을 것 같아. 그냥 난, 연금보험 들었다고 생각할 거야. 보험도 알지. 복리에 복리가 되면 이자가 많더라. ㅎ ” 하자.

조카들과 가족들은 모두가 빵 터졌다. 특히 조카들은 이모 말에 조금 세뱃돈 봉투가 무겁게 느껴진다며 나중에 돈 많이 벌어야 하겠다고 빵 웃는다. 그리고 언니, 오빠, 남동생까지 모두가 입을 모아 조카들에게 이모에게 꼭 나중에 이모(고모)에게 용돈 주어야 한다며 나이 많은 싱글에게 조금은 위안의 말을 건넸다.

그러면서 언니는 “동생아, 걱정마라 조카들이 꼭 용돈 줄 거야.^^ 그리고 앞으로 너도 세뱃돈을 위한 적금을 들어라 명절에 돈 많이 들어가잖아 너도 조카들을 위해 두툼한 봉투로 투자하면 조카들도 나중에 자연스럽게 두툼한 용돈이 들어와^^ ”

싱글 이모 “ 뭐야 그럼 앞으로 더 용돈을 올려야 한다는 말이잖아. 갑자기 보험료를 올려달라면 어떡해! 너무한 것 아니야 언니? ”

언니, 오빠는 “그러니깐 조카들에게 용돈과 세뱃돈 많이 들어간다고 너무 억울해 하지마. 억울하면 빨리 결혼해서 우리에게도 귀여운 조카들을 보여주던가! ”

이런... 조카들에게 한마디하고 오히려 가족들에게 나이 많은 싱글이 당한 느낌이다. ㅎ
조카들이 그래도 이모가 많이 사랑하고 있다는 것을 알아 주었으면 좋은데^^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추천버튼을 눌러주세요^^ - 행복 가득하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미스터브랜드 2011.02.05 10:24

    ㅎㅎ 정말 보험료 꾸준하게 내셨군요..
    나중에 조카들이 그 마음 다 알아주겠죠.
    즐거운 설명절 되셨는지요.

  3. 윤이사 2011.02.05 11:43

    왠지 사랑스럽다.

  4. 미소라면 2011.02.05 12:02

    이런 경우 주변에서 종종보네요 ^^ 근데 나중에 다 자기 살기 바쁘더라구요.. ㅠㅠ
    저부터도..

  5. 데오도라 2011.02.05 13:41

    ㅎㅎ~~모처럼 행복한 글 읽네요
    하지만 절대로 기대안하고 주시는거 맞저?

    • BlogIcon 머쉬룸M 2011.02.06 08:22 신고

      물론 기대는 안 하지만 조카들에게 일단 기억하라는 말은 하고 싶네요^^

  6. 사주카페 2011.02.05 13:43

    좋은글 200번째 추천드리고 갑니다.

    2011년 신년대비 무료로 사주풀이 해드립니다.
    사주는 한번 보고 싶지만... 금전적으로 부담이 되시거나 시간이 되지 않아 힘드신분들,,
    서민들을 위한 무료사주카페입니다..
    부담없이 놀러오셔도 환영입니다

    -부담없은 무료사주카페-

    성격풀이/적성운(취업운)/사업운/재물운/애정운(궁합,이혼,결혼운)/시험운/건강운/자식운 등등.. 여러가지 무료사주풀이
    인터넷 검색창에 "연다원" 또는 "연다원 사주카페"를 검색하시면 바로 오실 수 있습니다.
    연다원 사주카페(다음카페)입니다.

  7. 와우 2011.02.05 19:33

    와우~엄청 쿨~한 이모네요..ㅋㅋ..멋지세요~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8. 멍군 2011.02.05 20:29

    아....그러고보니 난 막내 이모께는 격식 갖춰서 제대로 절도 올리지 않고 용돈만 받았었네. 갑자기 밀려드는 죄책감;;.

  9. 셜록홈즈 2011.02.05 21:23

    ㅋㅋㅋ 농담도 잘 하셔....근데 부모는 자식에게 연금 들어도 나중에 용돈도 안 주고 버리던데....능력없고 늙었다고...

  10. BlogIcon shchdrkr 2011.02.06 02:24

    조카들한테 용돈 많이 주시네요^^전 중학생올라간 조카하나,고딩 하나,초딩둘, 이렇게 있는데,
    초딩 조카한테 만원, 나머지한테 2만원씩 주는데...

  11. chch 2011.02.06 07:37

    ㅎㅎㅎ 저랑 비슷하네요. 저는 다행히? 늦게나마 아이를 낳아서 이제 거둬들이기 시작했는데 상황은 별로 나아지지 않았다는ㅎㅎ 울 아이는 어리니까 1~2만원 조카들은(7명) 뭔 학교들을 죽죽 졸업하는지.. 이번에도 두명이나 껴있어서 각각 10만원씩에 나머지 아이들도 머리 굵어져서2~3만원..ㅎㅎ 그러다 앞서가는 녀석들. 또 결혼 한달까 두렵습니다..축의금 거기서 끝날까요? 이젠 애 달고 옵니다.ㅎㅎ 그저 일찍 낳는게 장땡. 허리 휘어요..ㅋㅋㅋ

  12. chojoungho 2011.02.06 14:00

    싱글 탈출하시라고 추천 한방이요,^^
    언넝 좋은분 만나세요

  13. BlogIcon memory foam mattress 2011.12.23 23:09

    앞으로 더 용돈을 올려야 한다는 말이잖아. 갑자기 보험료를 올려달라면 어떡해! 너무한 것.

  14. BlogIcon handyortung kostenlos 2012.01.16 06:15

    긍정적인 태도는 사업의 관리자 또는 소유자가 소유해야 최고의 무기입니다. 때로는 그것을보다 얘기하기 쉬운. 그러나, 제 경험을 바탕으로, 기업의 두 종류가 있습니다.

  15. BlogIcon Waterbed Mattress 2012.02.01 11:39

    유럽 ​​축구 게이머 좋은 품질을 가지고 있습니다. 가장 중요한 잘 알려진 프로그램과 재능있는 축구 선수 중 하나는 스페인에서 데이비드 빌라입니다. 그는 유럽 챔피언 리그의 최종 득점 선수가 될 것입니다.

  16. BlogIcon Free Web Directory 2012.04.12 15:06

    Indeed it all depends on your concrete situation and it is quite difficult to produce the universal simple answers

  17. BlogIcon simply click here link 2012.05.28 13:20

    게시물이 우리에게 도움이 입증 있습니다. 그들의 극단적으로 유용하고 정말 명확하게 매우 종류의 교육을하고 있습니다.

  18. BlogIcon stop by virgin islands 2012.05.28 13:25

    이것은 훌륭한 사이트와 난 당신이 충분한 옹호 수없는 그것이다. 그 광경을 쉽게 멋진 레이아웃 슈퍼와 함께 기준점들이 즐비. 이 특정 탁월한 기능을 계속해야합니다.

  19. BlogIcon excellent estimate web pages 2012.06.01 16:34

    가까이 아무 빠른 패배 내에서 확대되고 있지만 당신은 항상 수리 여유가 있습니까? 모두 지구를 계속하면서. 총 바로 진실에 필요한 다양한에서 성공하려면 어떻게 가까운 친구를 일치시킵니다. 그것은 평범한 사람이 친구 그 이유 놀라운 사람들이이 유형을 달성하는 일반적으로하지 않습니다.

  20. BlogIcon 이명주 2015.06.08 01:39

    안녕하세요 처음으로 뵙는것 같애서 정말로 영광입니다
    저는 초등학교에서 고등학교까지 졸업을 하지 오랫 되었서요
    님 제가 이렇 애기를 하는 이유는 대학교를 못가기 때문에 후회가 되요
    님을 한달에 용돈을 얼마나 받아서요

  21. 지나가는 나그네 2020.02.18 19:04

    지나가는 나그네가 9년뒤에 글 잘 보고 갑니다~



명절은 가족, 친지들과 오랜만에 만나는 자리이며 특히 설명절은 새해, 가족과 친지들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하며 한 해 동안 좋은 일과 복을 기원하는 세배도 하고 덕담도 나누는 자리가 된다. 부모님과 친척들에게 멋진 모습도 보여주고 싶어 설 명절에는 추석명절보다 새 옷으로 새로운 모습으로 가족과 친지들에게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기도 하다. 그래서 설명절에는 아동복부터 성인복까지 추석보다 설이 다가오면 의류매장에 매출이 높은 이유도 있다. 그 만큼 새해 모든 분들에게 새 옷으로 인사를 드리고 새로운 마음다짐으로 좋은 옷과 스타일로 신중해지는 것이다.

명절에 한복을 입으면 더욱 좋겠지만 사실상 한복은 젊은 사람들은 거의 입지 않으며 요즘에는 어르신도 잘 입지 않는다. 한복보다 정장과 가벼운 세미 정장 또는 젊은 층은 캐주얼을 입기도 하지만 때론 명절에 가족이나 친지들에게 걱정이나 난감한 상상을 주는 옷차림을 하기도 한다. 그래서 옷차림으로 상대방에게 최근 자신의 생활을 보여주기도 하며 때론 오해도 받기도 하는데 그 만큼 명절에 옷차림이 중요한 것이다.

예를 들어 보자

개인적인 이야기를 하자면 가끔 집안 행사가 있어 모임이나 부모님 집을 방문할 때 피곤하고 자주 보는 가족이라 대충 입고 민낯으로 가족을 만나게 되면 어김없이 가족들이 말한다.

“ 얼굴이 왜 그래? 무슨 일 있어?”

“ 요즘 일이 잘 안 풀려?”

“ 잘 먹고 다니지 너무 말랐다”

등등 가족들이 걱정하는 말들이 여기저기에서 들린다.

특히 명절에는 가족은 물론 친척도 보는데 명절에도 비슷한 말을 들은 적이 많다. 명절에 가족은 물론 친인척까지 오랜만에 만나는 자리인데 귀찮다고 너무 편안한 패션이나 대충 입어 '없어 보이는' 이미지의 스타일과 화장기 없는 민낯이나 지나친 독특한 캐주얼 스타일 그리고 성의 없어 보이는 패션은 가족은 물론 친척들에게 걱정과 사실과 다른 오해를 받기도 하며 이해불가한 캐주얼 패션, 호감을 주지 못하는 패션은 욕먹는 일도 생기게 한다는 것이다.

편안해서 대충 입은 패션과 다소 허름해 보이는 성의 없어 보이는 스타일 그리고 외모를 가꾸지 않은 듯 피부와 노 메이크업으로 가족과 친척들에게 보여준다면 영락없이 잘 안 풀리는 아들과 딸 그리고 조카가 될 수 있다는 것이다. 특히 부모는 성의 없는 스타일이나 허름한 옷차림에 대해 그리고 얼굴빛이 안 좋으면 친척들에게도 민망하고 마치 당신의 부족함처럼 난감해 하시며 심난해 하신다. 그래서 부모님은 은근히 “옷 좀 잘 입고 오지” 또는 “화장 좀 하고 오지 그랬어, 얼굴이 그게 뭐야“ 하면서 걱정도 하고 심기 불편해 하신다.

부모님은 특히 친척들이 모이는 자리라면 자식들(손자, 손녀)이 멋진 모습으로 걱정 없이 잘 살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어 하며 친척들에게 좋은 모습으로 자랑도 하고 싶어 하신다.

부모님의 마음은 자식들이 잘 살고 있다는 모습도 보고 싶어 한다. 물론 어려운 상황일지라도 당신 앞에서 얼굴빛도 안 좋고 옷차림도 성의 없어 걱정을 주어 명절 분위기를 망치게 만들 수 있다. 특히 명절이면 부모님은 옷차림에 따라 많은 생각을 하게 만드는 것 같다.

개인적으로도 몇 차례 성의 없이 대충 입는 옷차림과 민낯으로 부모님에게 걱정 또는 오해를 받은 적이 있어 이제는 가족모임이나 명절에는 예쁜 옷과 정성스럽게 메이크업을 한다. 그러면 부모님과 형제자매들이 요즘은 “얼굴이 좋다. 좋은 일 있어“ 하면서 미소를 지으신다. 조금 신경 쓰고 예쁘게 입은 스타일만으로 부모님은 기뻐하시고 안심하신다. 비록 조금 힘들고 어려워도 잘 입고 멋진 모습만으로도 부모님은 자식에 대해 안심하시고 조금은 덜 걱정하시니 말이다...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추천버튼을 눌러주세요^^ - 행복 가득하세요~



  1.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1.02.02 08:27 신고

    전 옷부터 좀 사입어야 겠어요~ 옆에서 어찌나 낚시용품 그만사고 옷 좀 사입라는지 ㅎㅎ
    즐건 명절 보내세요^^

  2. BlogIcon 저녁노을 2011.02.02 08:44

    정말 신경쓰야지요. 옷입고 가는 것도...특히 여자들은 친정갈때..ㅎㅎㅎ

    잘 보고가요. 즐거운 명절되세요.

  3. BlogIcon 바람나그네 2011.02.02 08:45

    명절 특별히 멋지게 하고 가야겠는걸요 ㅎㅎ
    멋지고 행복한 명절 시작되세요~ 홧팅~

  4. BlogIcon 사자비 2011.02.02 08:52

    아무래도 오랜만에 보니 옷차림으로 분위기를 파악하고 대화가 이어지는 경우가 많으니 말이조.

  5. 2011.02.02 08:56

    비밀댓글입니다

  6. BlogIcon HJ 2011.02.02 09:07

    옷이 날개.까지 얘기 안하더라도 정말 중요하죠.
    콕콕 잘 짚어주셔서 감사합니다~

  7. 2011.02.02 20:44

    비밀댓글입니다

  8. BlogIcon 미스터브랜드 2011.02.02 20:56

    명절에도 꼭 한복은 못 입더라도 최소한 옷차림이나
    화장은 갖춰야 되겠네요. 즐겁고 편안한 명절 되세요.^^

    • BlogIcon 머쉬룸M 2011.02.03 07:52 신고

      부모님과 친척들에게 좋은 모습은 정말 필요하죠^^
      즐건 명절 되세요^^

  9. 날개 2011.02.03 00:09

    아무리 친한 사이이고 편안한 관계인 사람들을 만나는 것이라도 아무렇게나 막 입으면 좀 곤란하죠.
    그건 맞습니다.
    그런데말입니다, 민낯이 뭐가 어때서 민낯에 대해 뭐라고 지껄이는 건가요?
    님 부모님이 님에게 뭐라고 한 것은 원래 님이 화장을 하고 다니는 인간인데 갑자기 안 하고 나타나니까 그렇게 말한 것 뿐이고, 님이 그런 소리를 듣는 것뿐이에요.
    365일 화장 안 하고 다니는 인간도 있는데 욕 듣는 것 같아서 기분 나쁩니다. 저는 젊은 나이인데, 늙어죽을 때까지 화장은 안 하고 다닐 겁니다.

    • BlogIcon 머쉬룸M 2011.02.03 07:53 신고

      가족과 친척들이 모이는 날에는 적어도 가볍게라도 화장을 하는 것이 예의라고 생각하는데요?....^^

    • 날개 2011.02.04 01:01

      화장은 예의도 뭣도 아닙니다.
      옷은 안 입고 살 수 없지만 화장은 안 하고 살아도 되는 것이지 않나요.
      옷이야 이왕 입는 옷 좀 신경쓰면 좋은 것이지만, 화장은 그렇지 않습니다. 오히려 피부에 나쁘기까지 합니다.
      화장하고 꾸미고 싶은 사람은 자기 하고 싶은데로 하면 되지만, 그렇다고 해서 민낯에 대해 뭐라고 운운하는 것은 실례라고 생각합니다.

  10. 솜누 2011.02.03 02:38

    특이하네요 님같은 가정도 있군요 ㅎㅎ 저흰 다 친해서 오히려 사촌언니가 꾸미고 오면 그게 더 이상하게 보이더라고요 ~ 제가 화장하고 가면 아마 다들 놀라지 싶은데 ㅋㅋ

  11. BlogIcon best memory foam mattress 2011.12.21 18:08

    정장 또는 젊은 층은 캐주얼을 입기도 하지만 때론 명절에 가족이나 친지들에게 걱정이나 난감한 상상을 주는 옷차림을 하기도 한다.

  12. BlogIcon wall decals 2012.01.20 15:55

    남성 또는 여성의 일종의 미래의 직업은 잘 기술에 의해 detemined 수 있습니다. 아니면, 그것은 일반적으로 교육 역사 과거로 detemined 있습니다. 이 사실 때문에, 남성 또는 여성은 그들의 두의 모든 하나를 사용하여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13. BlogIcon memory foam 2012.01.27 22:28

    신이 일주일 이내에 도달 돈을 별도로 설정하고 마케팅 옵션을 고려할 수 있는지에 현실보세요. 당신도 손 안에 있습니다 금액에 강조하지 말고, 시간과 에너지가 그 돈을 어떻게 결정하는 데 중점을 둡니다.

  14. 당신 뱃속에 뛰어난 상품, 사람. 나는 사전에 귀하의 현재 상황을 이해했고, 당신은 단순히 너무 멋있어요. 당신했습니다 바로 여기 뭐가 부러워 해요. 당신은 매력 있지만 단지 체류의 smart.It는 환상적인 웹로그가 공유에 감사 실제로되도록 관리하는하고 있습니다.

  15. BlogIcon homeowner insurance texas 2012.05.10 13:55

    그것은 가장 특별한 웹로그 필자의 시간 대단히 합리적인 길이에서 공부있을 것입니다. 여기서 정보의 볼륨은 당신이 꽤 많이 주제에 대한 소설을 쓴 것처럼 놀랍습니다. 귀하의 웹 사이트에 왜 문제가 훨씬 더보고 싶은 사람은 완벽한. 원더풀 정보, 계속 기억!

  16. BlogIcon mercury insurance 2012.05.22 11:03

    당신의 환상적인 것들, 신사. 나는 이전에 자신의 요소를 공부했고 당신은 단순히 너무 멋지세요. 난 당신이 여기 온 것도 좋아해요. 당신이 그들의 경쟁력은 작성하고 당신은 여전히​​ 그것이 sensible.It 정말 훌륭한 웹 사이트에 많은 감사를 표현입니다 유지할 수 있습니다.

  17. BlogIcon fashion design colleges 2013.02.09 13:53

    만약 당신이 기침 당신이 그냥 분명 유용 되지 않는 약물을 시도 하는 대신 의사에 게가 야 한다. 그것은 위험한 마약 먹고는 것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