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내식

인천공항 셀프 수화물 이용을 처음 경험하다 홍콩여행을 위한 첫 번째 준비는 항공권 구입, 대한항공 왕복 티켓을 모바일로 구입하고 체크인과 좌석선택까지 완료했다. 그리고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은 처음 방문하게 되었다. 또한 셀프 수화물 이용 역시 처음 경험해보았다. 인천공항 셀프 수화물을 처음 경험하다 평소 해외 항공권은 모바일로 구입하고 체크인은 물론 사전 좌석예약까지 완료하여 스피드한 출국절차를 해왔다. 그런데 이번 홍콩여행은 대한항공으로 인천공항 제2터미널을 처음 방문하게 되었다. 그 동안 수화물 수속절차를 카운터에서 해왔다면 이번 인천공항 제2터미널에서는 SMART BAG DROP(스마트 백 드롭) 즉 셀프로 수화물을 위탁하는 머신을 이용하게 되었다. 사전에 전혀 셀프 수화물에 대한 정보를 체크를 못하여 처음엔 당황했지만 이용하다보니 정말 .. 더보기
도쿄여행, 3개의 항공사 기내식 비교하다 2017년 도쿄일정에서 3개의 항공사를 이용했다. 상반기 2개의 항공사, 대한항공 그리고 일본 항공사인 JAL이며 겨울일정에서 아시아나 항공을 이용했다. 올해 도쿄행 3개의 항공사를 이용해 보니 각각의 기내식이 자연스럽게 비교되었다는 것. 출발은 김포국제공항이며 도착은 도쿄 하네다공항의 3개 항공사 기내식이다. 도쿄행 3개 항공사 기내식 비교하니 김포공항 출발 하네다공항 도착을 개인적으로 선호한다. 공항철도가 집과 가까우며(13분) 도쿄 호텔도 하네다공항과 가까운 시나가와 주변호텔이라 시간절약과 교통비용이 나리타공항보다 효과적인 선택이라고 생각이다. ※ 3개 항공사 기내식은 시즌 및 달마다 조금씩 다를 수 있겠다. 6월 도쿄일정 대한항공 기내식 김포공항 출발 하네다공한 도착 기내식으로 불고기와 모닝두부 .. 더보기
유럽구간 에어프랑스와 대한항공 기내식 비교 장거리 해외여행에서 기내식은 은근히 설레게 합니다. 장거리 비행의 지루함을 날려 주고 살짝 먹는 즐거움으로 기내식을 기다리게 하는데요. 최근 유럽일정에서 출발은 에어프랑스를 이용했고 런던에서 인천출발은 대한항공을 이용하다보니 각각의 기내식을 비교하게 되더군요. 그래서 에어프랑스 기내식과 대한항공 기내식은 어떻게 나오는지 소개해봅니다. 유럽 구간 에어프랑스 VS 대한항공 기내식 에어프랑스 기내식과 기내용품 인천-파리 노선에서는 에어프랑스 항공편으로 첫 탑승을 해보았습니다. 이코노미 좌석이지만 생각보다 넓고 편안했습니다. 출발 전 이어폰과 수면안대가 제공되었는데요. 특히 수면안대가 있어 좋았죠. 하지만 기내식 일회용 슬리퍼가 제공되지 않아 아쉬웠습니다. 그리고 1시간쯤, 기내식 메뉴카드를 받았어요. 프랑스 .. 더보기
기내식 모닝빵을 맛있게 즐기는 나만의 방법 해외여행을 위해 비행기를 탑승하면 기내식 메뉴가 어떻게 나올지 설렘으로 기대를 합니다. 항공사마다 기내식 메뉴도 각각 다르고 장거리비행이 아닌 짧은 거리의 비행이라고 기내식 메뉴는 궁금하고 기내식이 나오는 순간이 제일 즐겁습니다. 그래서 개인적으로 기내식을 맛있게 즐기는 방법과 여행지 호텔 조식을 맛있게 즐기는 나만의 방법을 소개해 봅니다. 기내식 모닝빵을 맛있게 즐기는 나만의 방법 해외여행을 위한 첫 번째 식사는 기내식부터 시작됩니다. 올여름 도쿄여행에서 기내식에 나온 모닝빵(소프트롤)을 나만의 방법으로 맛있게 즐기는 방법으로 기내식은 물론 호텔 조식에서 빵을 즐기는 방법 중 하나입니다. 기내식 중 모닝빵이 나오는 항공사가 많아요. 기본적으로 버터에 즐기기도 하지만 좀 더 맛있게 즐기는 방법으로 기내식.. 더보기
국내외 항공사의 땅콩비교와 기내식 살펴보니 최근에 홍콩과 도쿄 일정이 있었습니다. 홍콩일정에서는 국내 항공사를 이용했고 도쿄일정에서는 일본 항공사를 이용했었죠. 그래서 최근에 이용했던 국내외 항공사에서 제공하는 스낵과 기내식을 소개해 봅니다. 홍콩 일정을 마치고 난 후 바로 문제의 땅콩 회항 사건이 났었는데요. 일본 TV에서도 집중 보도가 될 만큼 땅콩 사건이 도쿄 여행 중 난감함을 주었습니다. 그럼 국내외 항공사의 기내식과 어떤 땅콩(스낵)을 제공하는지 국내 항공사 이코노미 석에서 준 땅콩과 일본 항공사에서 제공하는 스낵 및 기내식을 비교해 봅니다. 홍콩여행 기내식 올겨울 홍콩일정에서 국내항공사를 이용해 보았습니다. 홍콩일정에서 그 동안 홍콩 항공사(캐세이 패시픽)를 주로 이용했었죠. 하지만 올해 특가로 나온 국내(대한항공) 항공편을 이용하게 .. 더보기
타보고 싶었던 슈퍼점보 A380 항공기를 탑승해보니 도쿄여행에서 처음으로 A380 항공기를 이용해 보았습니다. A380 항공기는 국내 항공사인 대한항공과 아시아나 항공사에서 노선을 확대해 취항하게 되어 해외여행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A380 항공기는 기존의 항공기보다 좌석도 조금 넓고 시설도 좋다고 하는데요. 그 동안 타보고 싶었던 A380을 이번 도쿄 여행에서 처음으로 아시아나 항공 A380, 이코노미 승객으로 탑승해보았습니다. 그럼, 처음 탑승했던 슈퍼점보 A380의 이코노미 내부와 기내식을 소개해 볼게요.^^ 발권을 한 후에도 A380기종이라는 사실을 모른 체 탑승 입구에 대기하고 있었습니다. 항공편을 직접 예약을 하지 않아 처음엔 A380이라는 사실을 몰랐는데요. 동료가 도쿄 취항 항공기가 A380라는 사실을 알려주면서 좌석 번호를 .. 더보기
유럽행 일반석 기내식은 이렇습니다 해외여행에서 항공기를 이용할때 퍼스트, 비즈니스석과 일반석 즉 이코노미석이 구분되고 있죠. 좌석 선택에 따라 실내 공간 차별화 그리고 기내식 메뉴와 내용도 상당히 다릅니다. 항공사에 따른 기내식하면 퍼스트 또는 비즈니스석의 기내식을 많이 소개하는데요. 솔직히 많은 여행자들은 퍼스트 클래스나 비즈니스 클래스보다 일반석을 더 많이 이용하잖아요? 예를 들어 유럽행 비즈니스석의 기내식은 당연히 일반석보다 잘 나오고 내용도 충실하다는 것은 잘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많은 여행자들은 여행경비를 줄이기 위해 일반석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더 많죠. 여행자가 궁금한 것은 솔직히 퍼스트 및 비즈니스석의 기내식보다 일반석의 기내식이 어떻게 나오는지 더 궁금하지 않을까 합니다. 그래서 유럽행 국내 항공사 일반석의 기내식은 어떻.. 더보기
홍콩행 저가항공을 이용해보니 승무원패션이 웃음나네 해외 출장이나 여행하기 전 많은 사람들은 그 나라의 맛집이나 각종 명소 등등을 찾기 쉽게 사이트 정보나 책을 준비하는 것이 당연한데 낯선 나라에서 헤매지 않고 당황하지 않기 위해서이다. 하지만 개인적인 성격을 말하자면 꼼꼼한 편도 아니며 그다지 준비성도 없는데 해외출장이나 여행에서도 마찬가지로 준비하지 않고 무작정 출발하는 엉뚱함이 있다. 정말 꼭 가야할 장소가 아니라면 인터넷으로 검색하는 일도 없으며 책도 구입하지 않는 내가 낯선 나라에서 헤매지 않고 당황하지 않으며 찾고자 하는 곳을 쉽게 찾는 이유가 있긴 하다. 책이나 사이트에서 찾은 지도나 정보를 보는 것이 더 시간을 지체하게 만들고 찾기도 힘들어 대체적으로 거리에서 현지인에게 직접 물어본다. 그렇다고 언어에 능통하지도 않는데 찾고자 하는 곳(예:.. 더보기
기내에서 탑승객을 위한 신선도(?) 냉방에 빵 터지다 홍콩여행을 좀 더 저렴하게 여행하기 위해 홍콩항공을 이용했다. 인천공항에서 홍콩으로 비행할 때 특별히 불편함도 없었으며 기내식도 나쁘지 않았다. 이코노미석이라 비좁은 공간은 어쩔 수 없는 상황이고 비행할 때 가끔 기내 온도가 낮아 담요를 이용하기도 했는데 홍콩으로 출발할때는 담요이용을 하지 않을 정도로 온도가 적정했다. 비행할 때 기내온도를 낮게 해야 할 이유가 있다고 하는데 솔직히 정확한 전문지식이 없어 이유는 잘 모르겠지만 비행하는 동안 기내가 다소 기온이 낮다는 것은 익히 알고는 있었다. 홍콩에 도착 후 이곳저곳 여행을 하면서 홍콩의 여름은 무척이나 덥고 습하다는 것을 알게 됐는데 그래서인지 건물마다 냉방시설은 한국보다 정말 좋았다. 그리고 여행을 마치고 서울로 향하기 위해 다시 홍콩항공에 탑승했다.. 더보기
파리공항에서 벌어진 기막힌 상황들 9일 동안 유럽 3개국인 런던과 독일 그리고 파리 출장을 마치고 드디어 서울로 가는 날, 파리 공항에서 너무나 기막혀 웃음과 황당한 사연들이 막판에 벌어지게 되었다. 유럽 특히 런던행은 한국에서 12시간 이상 비행을 해야 하기 때문에 출발하기 전부터 걱정이 앞섰다. 비행기 안과 좌석은 12시간 이상 좁은 공간에 있는 것 자체만으로 스트레스이며 정말 불편할 것을 예상했지만 그래도 저렴하게 당연히 이코노미좌석을 선택해야 했다는 것, - 이코노미좌석과 비즈니스좌석은 역시 분위기가 다르다^^ 솔직히 비즈니스좌석이나 일등석은 좌석이나 음식도 차이가 나지만 이코노미좌석은 마치 콩나물시루처럼 움직임도 불편하고 12시간 비행에 잠도 편하게 잘 수 없다고 생각하니 정말 싫었지만 참아야 하는 상황이다. 비행기 안에서 이렇..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