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뒤꿈치관리

발뒤꿈치에 상처 주는 구두 '이것'으로 해결 오랜만에 신는 일부 구두 또는 새로 구입한 구두를 처음 신다보면 유난히 뒤꿈치에 상처를 주는 신발이 있습니다. 특히 새 구두일수록 더욱 뒤꿈치에 상처를 주는 구두가 있더라고요. 새 구두를 신는 첫날, 걷다보면 5분도 안되어 뒤꿈치에 통증을 주면서 점점 걷는 것이 불편해집니다. 결국 발뒤꿈치를 살펴보면 영락없이 붉게 까져 있고 심하면 물집까지 생길만큼 불편한 구두가 있었습니다. 예쁜 구두이고 다시 신고 싶으면 누구나 이때 뒤꿈치에 밴드를 부착할 것입니다. 저도 그동안 많이 뒤꿈치에 밴드를 이용했었죠. 이렇게 유난히 발뒤꿈치에 상처를 주는 구두가 있으면 참 난감하지요. 하지만 뒤꿈치에 상처 주는 구두에 ‘이것’을 이용하면 상처 없이 편안하게 구두를 신는 해경방법이 있답니다. 조금 민망하지만 최근 상처투성인 .. 더보기
여름이라 더욱 난감함을 주는 세가지 스타일 여름이면 불편하고 난감함을 주는 스타일이 있다. 무더위로 노출패션을 즐기지만 자칫 노출패션이 자신의 체형의 단점을 드러내는 치명적인 스타일을 보여줄 수도 있으며 스타일링이나 행동에 따라 난감한 순간 그리고 이미지 관리에 소홀한 부분을 노출되기도 하는 것이 여름, 여름이라 때때로 자신의 이미지와 스타일에 난감함을 주는 세 가지가 있다. 겨드랑이 털에 대한 불편한 진실 영화 러브픽션에서 하정우와 공효진의 캐릭터는 독특했다. 소설가인 하정우는 영화업계에서 일하는 공효진과 사랑을 하기 시작했는데 시크한 그녀가 제모를 하지 않는 겨드랑이 털을 보자 화들짝 놀란다. 그렇지만 겨털을 소중하게 생각하는 그녀를 더 사랑하면서 하정우가 '액모부인'이라는 소설 쓰면서 영화는 지루했던 스토리에 반전과 웃음을 주었다. 영화에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