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늬

일본이 유난히 체크무늬를 좋아하는 이유가 뭘까? 일본을 방문하게 되면 유난히 거리에서 체크무늬 패션을 자주 보게 된다. 특히 가을, 겨울이면 더욱 체크무늬 패션을 볼 수 있는데 이유가 뭘까? 일단 일본패션을 분석하게 되면 일본인은 무늬를 좋아하고 레이어드와 소품활용으로 즐겨 스타일링을 한다. 특히 꽃무늬 패션은 여성패션에서 빠질 수 없는 무늬로 유별한 애착으로 꽃무늬 자체를 좋아한다. 봄에는 중심가 거리에서 10명중 6명정도가 꽃무늬를 패션을 보게 되니 말이다. 그정도로 일본 사람은 유난히 무늬패션을 좋아 한다. 그리고 가을, 겨울에는 영락없이 등장하는 것이 체크무늬이다. 체크무늬는 남녀 모두 즐겨하는 무늬로 거리에서 의상이나 머플러 및 소품으로 체크무늬를 즐겨 하는 모습을 보게 된다. 일본 사람들이 무늬를 즐겨 하는 이유는 옷차림에 무늬를 주어 포인.. 더보기
무늬 옷 100% 성공하는 코디 팁과 멋스럽게 즐기는 방법 우리는 옷차림을 스타일링할 때 대체적으로 단색으로 톤과 컬러로 믹스 매치하거나 소품으로 포인트를 주기도 한다. 옷차림에 컬러로 포인트로 주어 시선을 강조하기도 하지만 무늬로 포인트를 주기도 하는데 무늬 옷은 단색보다 시선을 끌어당기는 힘이 있어 밋밋한 옷차림에 활력을 주기 때문이다. 하지만 무늬 옷을 자칫 잘못 코디하면 촌스러움을 주기도 하고 현란스러워 매력적이지 못한 스타일을 보여주기도 하는 것이 무늬 옷이다. - 모델인 아기네스 딘은 컬러 매치와 무늬 옷을 가장 잘 코디하는 패셔니스타로 그녀의 패션 스타일링은 패션의 독특함과 개성 그리고 남과 다른 스타일링을 보여주는 대표적인 모델이다. 전혀 생각지도 못하는 컬러의 믹스 매치나 서로 다른 무늬와의 믹스 매치 스타일링은 모든 패션피플들에게 감탄을 하게 .. 더보기
패션도 복[福]을 부르게 하는 스타일링이 있다? 어느 날 이상하게 선택한 옷으로 하루의 기분이 좌지우지되기도 한다. 급해서 아무렇게 입어 하루 종일 옷차림으로 기분이 우울해지고 빨리 집에 가서 옷을 벗고 싶을 때도 있다. 특히 신경을 쓰지 않고 외출했다가 우연히 사람을 만나기도 하고 중요한 장소에 갑자기 가야 하는 일이 생길 때 옷차림으로 이미지를 망치기도 할 때도 있었을 것이다. 이런 상황에 정말 당황하고 자신이 초라하게 보여 이미지를 나쁘게 보여 옷차림을 원망한다. 그 만큼 패션이 일상에 많은 부분이 기분과 일 그리고 상황에 따라 중요하고 패션이 복을 부르고 운을 나쁘게 하는 것일 수도 있다. 그렇다면 평소에도 기분 좋게 복을 부르는 패션에 대해 스타일링을 해보면 어떨까? 물론 법칙도 아니며 다 적용한다는 것은 아니지만 한번쯤 생각해도 좋을 듯하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