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빨래건조

장마 전후에 알아두면 유용한 생활 속 팁 장마가 시작되면 생활 속에서 많은 불편함이 있습니다. 집안 곳곳에 눅눅함으로 생활공간은 물론 침구까지도 눅눅해지죠. 특히 빨래건조가 난감하고 욕실관리 등등 생활전반에서 불편함이 많습니다. 그래서 장마가 시작되기 전에 미리 준비하는 집안 관리와 장마철 집안관리 등 장마 전후 그 동안 유용했던 생활 속 팁을 소개해봅니다. 장마 전후에 알아두면 유용한 생활 속 노하우 장마 전 침구 관리 장마가 시작되기 전 맑은 날에 이불빨래를 하면 좋습니다. 장마 전 이불을 바싹 말려 장마시기에 사용하면 눅눅함이 최소화되어 유용합니다. 또한 세탁한 이불이라도 장마 전까지 가능한 햇빛에 자주 말려서 뽀송함을 유지하면 좋아요. 장마철 기간에도 날씨 좋은 맑은 날에 적극적으로 건조합니다. 장마 전 옷장관리 장마철엔 집안 전체가 습.. 더보기
빨래를 구김 없이 건조하고 관리하는 생활속 작은 습관 빨래를 세탁기에 빨아서 건조대에 건조하기 전, 생활 속 작은 습관만으로 건조된 빨래가 다림질을 하지 않아도 깔끔하고 구김 없이 건조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 빨래를 건조하기 전에 세탁물을 하나하나 털어서 건조대에 널어주어 구김을 예방하는 방법은 누구나 알고 있는 건조하는 방법이다. 하지만 세탁기로 탈수된 옷 외 세탁물은 털어서 건조를 시켜도 소재에 따라 구김이 있는 것도 있어 다시 다림질을 해야 하는 것도 있을 것이다. 특히 의류라면 바쁜 시간대에는 난감할 때가 있는데 그렇다면 건조하기 전에 조금만 시간을 투자한다면 다림질이 필요 없을 만큼 깔끔하게 건조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 ▶ 빨래를 구김 없이 건조하는 방법 세탁한 빨래 중 구김방지가 필요한 옷을 건조 직전에 옷(또는 그외 세탁물)을 바닥에 펼쳐서.. 더보기
구김 없이 스타일을 살리는 빨래건조 방법은? 여름에 빨래건조는 날씨에 따라 건조하는 시간이 다르며 장마철에는 습기로 건조하는 것도 쉽지 않다. 특히 여름에는 땀과 오염으로 유난히 빨래도 많이 나오는 계절이라 곰팡이와 오염을 쉽게 제거하기 위해서라도 자주 세탁을 하게 된다. 특히 여름에는 티셔츠를 자주 입게 되며 청바지는 사계절 입는 아이템이라 자주 세탁을 하는데 티셔츠나 청바지를 세탁 후 건조된 옷을 보면 구김도 많고 티셔츠 경우에는 옷이 틀어지는 경우를 많이 볼 수 있다. 외출 시 바쁘다보면 구겨진 옷을 그대로 입고 외출했단간 우연히 중요한 사람을 만나기도하고 구겨진 옷으로 하루 종일 빨리 집에 가고 싶은 마음도 들게 되기 때문에 그만큼 구겨진 옷으로 불편하고 스타일까지 구겨지게 된다. 그렇다면 건조하는 방법에 따라 다림질을 안 해도 구김 없이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