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중파 방송이나 케이블 방송을 보다보면 유난히 요리와 맛집(먹방) 소개 또는 생활 노하우 등의 프로가 최근에 더욱 인기가 있습니다. 그 이유가 뭘까요? 바쁜 일상 속에서 일(또는 생활)에 집중되어 자신의 라이프에 대해서는 소홀해져 여유가 없는 일상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어느 순간부터 일도 중요하지만 자신의 삶을 즐기는 문화가 중요하다고 생각하면서 취미생활이나 여유 있는 자신만의 스타일을 즐기게 되는 요즘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이미지 사진- 편안한 집형태의 매장 집기사례

맛집을 찾아다니며 즐거움을 찾는 여유가 많아지고 생활공간에서는 자신만의 스타일로 꾸미는 재미를 갖게 되었죠. 그리고 집에서 직접 만드는 요리로 생활 속 즐거움을 찾게 됩니다. 그 만큼 생활 속에서 점점 자신만의 라이프스타일을 찾아 즐거움을 찾게 됩니다.

 

몇 년 전만 해도 자신의 스타일을 강조하는 것이 패션완성으로 패션에 민감했습니다. 하지만 최근 들어 패션보다 생활 전반을 아우르는 자신만의 개성을 살려주는 스타일을 찾으며 또한 즐기게 되었습니다.

소비자의 생활패턴과 쇼핑패턴의 변화를 적극 반영해 유통업계도 달라지고 있습니다.

백화점 오픈보다 쇼핑몰이나 아울렛 그리고 라이프스타일을 강조하는 편집매장이 점점 늘어나고 있는 유통업계의 달라진 변화입니다.

 

- 의류매장에서 키친 및 가드닝, 생활잡화 등등 다양한 카테고리의 상품을 접할 수 있다. 

- 편집매장에서 의류잡화는 물론 문구용품을 접할 수 있다. 

 

예로 의류매장이지만 그 공간에 패션잡화는 물론 생활잡화 및 리빙제품을 판매하는 라이프스타일숍이 늘어가는 추세입니다. 예를 들어 의류를 구매하기 위해 매장을 둘러보다가 리빙(주방) 제품이나 생활잡화 등등 생각지도 못했던 상품을 구매하게 되는 매장이 있습니다. 즉 최근에는 의류잡화 매장에서도 생활용품이나 가드닝, 키친, 문구나 욕실용품 등등 멀티숍 즉 라이프스타일 편집매장이 유통업계에 큰 이슈와 트렌드로 지금도 수많은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는 편집매장들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입니다.

얼핏 봐서는 생활용품(리빙용품)매장인데 매장을 둘러보면 생활용품 진열 곳곳에 간단한 의류를 제안하거나 패션잡화 코너가 있어 생활용품과 함께 패션잡화용품까지 구매가 이루어지는 매장형태도 늘어나고 있는 추세이죠.

 

-패션잡화 매장에 스포츠,미용 및 방향제등등  그리고 한 공간 카페운영을 하는 편집매장이 늘고 있다

                                         - 아웃도어 및 캠핑문화로 캠핑카페 등장

 

이렇듯 최근 유통업계(기업)에서는 카테고리 구별과 경계가 없어진 매장환경을 제안하는 라이프스타일 형태의 시장구조 재편으로 소비자의 니즈를 정확히 겨냥해 시즌마다 트렌드한 다양한 상품을 감성적인 Shop 이미지로 제안하고 있습니다.

 

라이프스타일 편집 매장이 늘어나는 추세는 목적성 쇼핑을 즐기는 고객보다 세분화된 고객의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의 흐름 그리고 소비 중심 확산으로 시장흐름이 달라졌습니다. 그래서 소비자는 점점 이런 형태의 매장을 즐겨 찾으면서 의류잡화는 물론 생활 속 색다르고 다양한 용품을 접하고 쇼핑을 하면서 자신만의 스타일을 공간에 채워나가는 즐거움을 찾게 되었죠.

생활중심으로 생활전반을 아우르는 라이프스타일 트렌드와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한 유통업계의 새로운 변화 속에 자신만의 스타일을 즐기는 라이프와 쇼핑문화까지 자연스럽게 생활 속에서 반영되고 있는 요즘입니다.

 

 

                              아래 하트 공감버튼을 눌러주시는 센스!

 

                                                    ▼



  1. BlogIcon 파라다이스블로그 2015.04.17 10:22 신고

    현대인들은 일상의 적적함과 외로움을 소비를 통해 해소하는 것 같아요.
    유익한 포스팅 감사합니다^^
    저희 브로그에도 다양한 문화이야기가 있고, 현재 이벤트도 진행 중이니 한번 찾아주세요~
    오늘도 좋은 하루되세요!

    • BlogIcon 머쉬룸M 2015.04.19 20:02 신고

      최근 생활중심으로 즐기는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유통업계의 경향이네요^^

  2. BlogIcon 김소라 2015.04.25 20:02

    샵정보좀알려주세요~한번구경가보고 싶어서요~
    ioicrying@hanmail.net



거리를 걷다보면 많은 사람들이 테이크아웃 음료를 들고 거리를 걷는 풍경이 자연스럽지만 지하철에서 테이크아웃 음료 컵을 들고 탑승하면 다소 불안함을 주게 됩니다. 또한 사람이 분비는 쇼핑장소에서 음료를 들고 쇼핑을 즐기는 사람들을 종종 보게 되는 것 역시 혹시나 부딪치면 난감한 상황이 예상되어 불안하죠. 유난히 한국에서 자주 볼 수 있는 풍경이네요.

그래서인지 최근 쇼핑몰 일부 매장이나 거리매장 일부 매장에서 출입구 앞에 그 동안 보지 못했던 ‘이것’을 보게 되었습니다.

 

그 동안 쇼핑장소를 둘러다보면 일부 사람들은 테이크아웃 음료 컵을 들고 쇼핑을 즐기는 모습을 보게 됩니다. 보는 고객도 살짝 불안한데 매장관리인은 더욱 난감한 상황이죠. 자칫 다른 고객과 충돌하거나 상품을 보다가 음료가 바닥 또는 가장 난감한 상품에 오염이 될까봐 불안하겠습니다. 그래서 어떤 매장은 음료 컵을 매장 입구에 보관한 후 쇼핑을 하도록 유도하기도 하는 매장이 점점 늘어나고 있었습니다.

 

그래서인가요?

최근 브랜드에서는 매장 입구 앞에 ‘이것’ 즉 테이크아웃 음료 컵을 보관하는 집기를 배치하고 있더군요. 홍대거리 매장과 삼성동 쇼핑몰의 수많은 매장 중 몇 곳의 브랜드에서는 입구에 음료 보관함을 비치하는 사례를 보게 되었습니다.

어떤 매장에서는 음료 컵을 보관하는 곳이라고 보관함에 샘플까지 음료 컵을 놓기도 했습니다.

 

그런데 참 이상했답니다.

매장입구에 쇼핑 시 잠시 음료를 보관할 수 있는 집기까지 배치했지만

고객이 잘 인지 못했을까요?

아니면 음료 보관함을 봤지만 귀찮아서 무시한 걸까요?

의외로 음료 보관함을 이용하는 고객은 의외로 없었답니다.

이미지 사진

어떤 매장은 음료 보관함을 보고도 너무나 자연스럽게 음료 컵을 들로 매장에서 쇼핑을 즐기는 사람도 있었네요.ㅠ

해외에서 다양한 쇼핑장소를 둘러보긴 했으나 한국처럼 이렇게 테이크아웃 음료 컵 보관함까지 비치한 사례를 아직까지는 볼 수 없었는데요. 한국에서 본 음료 보관함에 첫 번째로 깜짝 놀라고 두 번째는 음료 보관함이 있어도 사용을 하지 않는 고객의 반응에 다시 한번 놀라게 되었습니다.

 

                                아래 하트 공감버튼을 눌러주시는 센스!

                                                      ▼



  1. BlogIcon 단적비 2015.03.25 16:28 신고

    이런것까지신경쓰다니ㅎㅎ 잼있네요

  2. BlogIcon NELLYCW 2015.03.25 20:53 신고

    저게 음료 보관함 이었다니 몰랐어요 ㅎㅎㅎ

  3. BlogIcon 하시루켄 2015.03.26 00:10 신고

    저런 것까지 생겼군요. 아이디어 좋네요.
    근데 사람들이 이용을 안하는 이유는....
    왠지 저기다가 올려 놓으면 이상한 사람들이 와서 뭔가 넣을거 같아서 아닐까요?
    제가 너무 세상을 부정적으로 보는거죠? ㅎㅎㅎ

    • BlogIcon 머쉬룸M 2015.03.26 20:31 신고

      고객은 그냥! 귀찮아서 음료 보관함이 있어도 자유롭게(?) 쇼핑하고 싶은?.......

  4. BlogIcon 이노(inno) 2015.03.26 09:14 신고

    기본적으로 음료를 안들고가는게 좋은거 같은데 저런게 있다는건 처음 봤어요

    • BlogIcon 머쉬룸M 2015.03.26 20:31 신고

      저도 최근에 매장에 음료 보관함이 있다는 사실에 놀라게 되었답니다...



일본에서 쇼핑을 하다보면 한국과 조금 다른 쇼핑문화가 있다. 그 동안 일본에서 쇼핑을 하면서 한국과 다른 매장직원이 고객을 대하는 몇 가지 행동 그리고 쇼핑을 마친 후 풍경 등등 소개해 본다.

 

1. 의류매장 피팅룸 이용 시

일본서 쇼핑을 하면서 한국과 다른 분위기는 매장에 입점한 고객이 상품을 둘러볼때는 한국처럼 적극적인 접객을 하지 않는다. 하지만 직원의 안내가 필요할 때는 직원은 적극적으로 상품정보와 안내를 한다. 마음에 드는 상품이 있어 피팅룸을 이용할때 특히 단추가 많은 셔츠나 블라우스를 피팅하고 싶을 때 한국에서 한 번도 직원이 셔츠 단추를 풀어준 적은 없었다

일본 백화점 및 의류매장에서 피팅룸 이용 전 사례로 여러 의류매장에서 셔츠나 블라우스를 피팅하고 싶다고 하면 피팅룸을 안내해 주면서 그 앞에서 셔츠나 블라우스 단추를 모두 오픈해 주고 옷을 건네준다. 한국 의류매장에서는 볼 수 없었던 직원의 친절에 기다리는 짧은 순간이지만 한국인에겐 익숙지 않아 조금은 어색했다.(물론 SPA 매장은 제외)

 

2. 구입한 상품상태 확인 절차

한국에서 쇼핑한 후 계산대에 가면 계산 완료하고 바로 쇼핑백에 구입물품을 담아 주는 것이 일반적이다. 일본에서 쇼핑을 하게 되면 구매가 결정된 상품을 계산대에서 직원은 상품 사이즈 확인과 상품 상태를 확인하는 절차를 한다. 의류매장은 물론 그 외 다른 상품의 매장도 마찬가지로 저렴한 상점 외에 대체적으로 많은 상점에서는 상품 상태를 고객에게 직접 확인 시킨다.

 

3. 계산할 때

한국에서 현금결제 시 거스름돈으로 지폐를 고객에게 줄 때 지폐를 확인해주며 돈을 건네주지 않은 경우가 많았다. 일본에서 계산을 마친 후 지폐 거스름돈을 받게 되면 직원은 고객 앞에서 지폐 한 장 한 장 세면서 마치 고객님한테 정확히 거스름돈을 주고 있다고 확인하는 듯 지폐를 고객 앞에서 한 장 한 장 세면서 돈을 건네주는 모습은 한국과 다르다.

 

4. 쇼핑백 정리

계산을 마치고 구입상품을 쇼핑백에 담은 후 쇼핑백 정리가 한국과 다르다. 한국에서 쇼핑백 정리는 쇼핑백 입구(종이, 비닐 백)중앙에 접착테이프를 고정하지만 일본은 쇼핑백 손잡이 한쪽에 접착테이프를 고정하는 방법이 한국과 다르다. 이유가 뭘까?

나중에 쇼핑백을 오픈할 때 쇼핑백이 접착테이프로 손상되지 않아 좋기는 했다.

또한 비오는 날엔 쇼핑백에 비닐 포장을 해준다.

 

5. 고객에게 인사하기

 

쇼핑을 마치면 직원은 쇼핑백을 들어주며 매장 밖 동선까지 나와 쇼핑백을 고객에게 건네준다. 그리고 고객에게 90도 각도로 몇 번씩 인사를 하는데 외국인이라서가 아니라 모든 고객에게 몇 번씩 90도 각도로 인사하는 직원의 행동은 한국과 달랐다.

 

지금까지 한국과 다른 일본 쇼핑문화를 살펴보았다.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손가락 모양 추천 ^^      

                                                          



  1. BlogIcon 모피우스 2013.05.28 09:21

    일본인은 인사를 참 잘하는 것 같습니다.

    재미있는 글 잘 보고 갑니다.

  2. 망고탱고 2013.05.29 16:48

    배울점 많네요
    센스있어보여욤

  3. 망고탱고 2013.05.29 16:56

    배울점 많네요
    센스있어보여욤

  4. 레모나 2013.06.02 21:48

    일본에서의류판매경험이있고지금은어페럴회사에일하고있어요 .제가일했던곳은 이랬는데 다른곳은어떤지모르겠지만 다시 비슷할꺼라고 생각되요.
    우선 단추등을 열어드리는 이유는 손님들의 편의를 위한것도있구요, 제품손상 방지를 하기위한 것도있어요. 서비스 퍼포먼스적인것도 있죠 .
    사이즈 색상확인은 우선손님본인에게 확인을 시켜서 책임을 전가하는 역활 합니다. 클레임과 반품방지 역활을하죠.한마디로 "물건사실때 점원이 같인 했데그때는 동의하시고 구입하지 않느냐 .."가 성립됩니다. 돈도 마찬가지구요. 나중에 손님과 얼마가모자르냐 어쩌냐 하는 문제발생을 방지하기위해서 지폐 한장씩 확인해 드립니다. 테잎으로 붙여드리는 이유는 속에있는 물건이 다른사람 눈에 보이지 않기위해서 붙이는 이유와 물건 계산완료의 의미도 있습니다. 혹시라도 계산이안된 물건이 들어가거나 우리가계에서 산물건을 들고 다른가계로 갔을때 오해받지않도록 하는 것도있지요. 일본의 의류점포는 (보통대기업의류브랜드)클레임에 상당히 민감합니다. 고정 고객이많아서 고객과의 신뢰감을 중요시하죠. 제가일하던곳은 클레임발생시 구매담당점원,점장, 브랜드 생산 담당, 생산공장, 등 4곳의 코멘트 대응으로. 처리하는게 보통이였습니다 ..결국 제가 일하면서 느낀것은 모든 고객의접객과 대응이 고객만족의 의미도 있지만 더 들어가면 클레임과 책임질일을 자연에 방지하자는 일본의 사회적인식에도 있는거같아요 ..근데 어느나라건 정말 말도안되는이유로 환불처리해달라는분들이 많더군요 ㅠㅠ제댓글이 도움이되셨으면좋겠읍니다 ㅠㅠ

    • 레모나 2013.06.02 21:55

      아 보충합니다 !!종이백에붙이는 테입위치는 브랜드 씰 크기에 따라서 , 부피에 따라서 종이백 크기에 따라서 위치를 달리하는데도있어요 저희는 비닐백은 중앙에 종이백은 손잡이에 테입붙이는게 기본인대 겨울에 아웃터같이 부피가 큰물건은 큰종이백에 큰 씰을 백중앙에 붙여드렸었어요



최근에 남자 의류매장에서 작업을 하다가 요즘 남자고객들의 쇼핑스타일에 대해 남자직원과 이야기를 나눈 적이 있다. 여자들의 쇼핑스타일이야 대체적으로 잘 알고 있지만 최근 남자 소비층은 어떻게 쇼핑을 하며 어떤 스타일로 구매와 쇼핑을 즐기는지 궁금했었기 때문이다.

여자는 쇼핑계획을 세워서 쇼핑을 하는 스타일도 있으며 친구 및 지인들의 만남에서 즉흥적으로 쇼핑을 하는 경우도 많은 편이다. 그리고 쇼핑장소를 지나가다가 매력적인 상품을 보면 매장에 들어가 쇼핑을 즐기면서 구매를 하기도 한다. 특히 의류쇼핑에서 구매를 하기 전 까다롭게 고르고 구매 후에도 교환 및 반품 사례가 많은 경우가 여자가 많은데 그만큼 여자가 쇼핑에서 남자보다 좀 더 까다로운데 패션 소비층이 남자보다 여자 소비층이 더 많아 의류매장 직원은 까다로운 여자고객 스타일에 가끔은 힘들다는 직원의 이야기를 종종 듣게 된다.

그럼 남자의 쇼핑스타일은 여자 쇼핑스타일과 다를까?

이미지 사진

남자의류매장 직원이 말하는 요즘 남자들의 쇼핑스타일은 여자 쇼핑스타일과 비슷해졌다고 말한다. 예전에는 혼자 쇼핑을 즐기는 남자도 자주 볼 수 없었으며 남자 친구 및 지인들과 같이 쇼핑을 즐기지도 않았다. 그리고 원하는 아이템에 대해 적극성을 보이기보다는 직원이 권하는 아이템을 추천받아 구매를 하거나 피팅도 한번만 하고 대충 구매하는 사례가 많았다고 한다. 하지만 최근에는 혼자 조용히 쇼핑을 즐기는 고객도 많아지고 이성친구보다 친구 및 동료와 함께 쇼핑을 같이 즐긴다고 한다.

 

남자 의류쇼핑에서 구매층이 주로 엄마 또는 아내가 아들이나 남편의 패션 아이템을 쇼핑했다면 최근에 남자가 직접 매장에서 자신이 선호하는 스타일로 쇼핑을 즐기며 직접구매를 하는 남자 쇼핑객이 많아졌다.

또한 요즘엔 남자가 여자보다 더 까다로울 정도로 꼼꼼하게 상품을 체크하고 스타일에 민감해져 개성과 독특한 스타일에 찾으며 신중하게 스타일을 관찰한다는 것.

즉 원하는 아이템이 있다면 오랜 시간 동안 스타일을 살펴보고 여러 번 피팅을 한다고 한다.

이미지 사진

예를 들어 예전에는 마네킹에서 제안하는 스타일링된 아이템을 그대로 구매하는 남자가 많았다면 요즘엔 마네킹이 착용한 아이템을 그대로 구매를 하는 남자보다는 매장 안으로 들어와 행거에 진열 된 상품을 하나하나 살펴보고 아이템별 다양하게 피팅을 해보고 구매를 결정한다.

또한 예전에는 베이직하고 심플한 스타일을 선호했다면 최근에는 톡톡 튀는 컬러나 유행 아이템을 선호하며 개성을 중시하는 아이템과 스타일을 선호 그리고 자신만의 스타일을 표현하는 아이템을 선택하는 남자 쇼핑고객이 정말 많아졌다고 한다.

패션과 스타일에 민감해진 요즘 남자의 쇼핑이 그 만큼 디테일하고 까다롭게 자신만의 스타일을 체크하며 쇼핑을 한다며 남자의 쇼핑스타일이 확실히 달라지면서 여자보다 오히려 더 까다로워졌다고 말한다.

그래서인가? 거리에서 남자의 패션과 스타일은 해가 갈수록 독특하고 개성을 강조한 매력적인 패션과 자신만의 스타일을 표현하는 패션을 거리에서 자주 볼 수 있는 이유일 것이다.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손가락 모양 추천 ^^      

                                                  





지난 여름에 도쿄 신주쿠를 방문했을 때 전자상가인 빅카메라가 오픈했었다. 당시 빅카메라가 오픈 한 장소는 일본을 대표하는 미츠코시 백화점 자리였는데 신주쿠 상권에서는 어쩜 엉뚱하기도 하는 전가상가 오픈이었다. 오픈 당시 건물엔 ‘빅카메라’ (빅카메라는 한국의 유명 전자쇼핑몰이라 표현할 수 있다)라는 간판이었으며 전자 상품 및 생활용품 매장이었는데 일부 층엔 유니클로가 오픈 준비를 하고 있는 상태였다. 그래서 전자상가 건물에 왜 연관성도 없는 의류매장이 입점하는지 의아해 했고 오픈 후가 궁금했었다.

그 이후 방문해보니 전자용품과 의류매장이 같이 조합된 새로운 매장환경에 동료들도 깜짝 놀라게 되었다.

2012, 7월 간판2012,12월 간판

 

유니폼도 변화를..빅카메라에서 빅클로 유니폼

 

지난 12월에 도쿄를 방문했을 때 가장 궁금하고 기대했던 빅카메라 쇼핑몰을 첫 번째로 방문하였다. 신주쿠 거리에서 건물을 보니 지난 여름과 본 건물 간판부터가 달랐다. 빅카메라와 유니클로 브랜드 이름을 조합하여 ‘빅클로’ 라는 이름을 걸고 새로운 쇼핑몰 형태로 오픈하였는데 과연 매장은 어떻게 구성하고 사람들은 새로운 매장형태에 얼마만큼 즐기는 매장 환경인지 매장을 들어가 봤다.

 

2012 7월 1층 매장

2012 12월 1층 매장

1층은 지난 여름 전자용품이었는데 1층 절반은 유니클로 매장이 되었고 2~3층 매장은 의류매장으로 구성되었다.

1층에 들어서자마자 깜짝 놀란 매장환경에 너무나 당황케 했다.

매장 곳곳 기둥 스테이지에 각종 전단지와 포스터가 가득 부착되어 기존에 보았던 브랜드만의 매장환경과 너무 달랐고 더욱 놀라운 것은 마네킹에 의류코디와 함께 전자 상품을 같이 연출하여 한국에 입점한 매장환경과도 다르고 일본의 수많은 유니클로 매장과도 전혀 다른 매장환경에 당황케 했다.

 

- 긴자 매장환경은 모던하고 세련된 분위기의 VM(비주얼 머천다이징)환경으로 한국매장과도 비슷한 분위기이다.

- 하지만 신주쿠 빅클로 의류매장은 전단지 및 포스터가 기둥에 가득 부착되어 어수선하고 세련된 매장분위기는 분명 아니었다. 아마도 일본의 전자상가의 독특한 전단 및 포스터 그리고 가격고지를 의류브랜드에서 접목한 듯했다.

또한 의류매장 곳곳에 집기에 전상상품도 같이 판매할 수 있도록 되어 있으며 의류 집기 안에도 전자상품이 연관되어 판매를 유도하는 구성을 하여 의류상품군 안에 의류와 연관되지 않는 전혀 다른 전자상품을 제안했다.

 

그리고 전자용품 및 생활용품 층인 빅카메라 층에서는 의류상품을 무빙워크나 스테이지에 상품을 제안하는 매장구성도 볼 수 있었다. 이런 매장환경은 지금껏 보지 못한 독특한 쇼핑몰이라는 것이다.

의류매장 안마의자에 너무나 편안하게 이용하는 고객???

층별 서로 다른 상품을 연관한 진열과 연출도 볼 수 있었는데 현지인들의 반응을 관심 있게 지켜보니 백화점이나 다른 쇼핑몰에 비해 방문자도 많고 흥미롭게 쇼핑을 즐기고 있었다.

도쿄에서 3년 동안 유학생활을 하는 후배와 만나 빅클로에 대한 일본인들의 반응을 물어보니 최근 이슈되어 많은 젊은 층이 관심 있게 찾는 장소라는 이야기도 듣게 되었다.

 

신주쿠 빅클로 매장을 둘러보며 의류와 전자상품을 조합한 독특한 쇼핑몰 형태로 구성한 쇼핑몰환경이 소비자에게는 새로운 쇼핑공간을 제안했는데 전혀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상품구성에 오히려 흥미로운 쇼핑문화를 보여주는 듯 했다.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손가락 모양 추천 ^^  
                         



  1. BlogIcon nike air max 2013.04.07 21:43

    우리에게 가장 쓸모없는 날은 웃지 않는 날이다.

  2. BlogIcon shoes mbt 2013.05.17 15:29

    사랑해. 니가 어떤 사람이여서가 아니라 , 단지 너랑있는 느낌이 좋아서 함께 있고 싶은거야.
    Topics related articles:


    http://alicenlaw.com/193 新建文章 11

    http://sefull.net/606 新建文章 1

    http://xerplog.tistory.com/m/post/view/id/109 新建文章 2

    http://shiney.tistory.com/126 新建文章 2



의류매장 직원은 수많은 고객들의 접객과 응대 그리고 매출에 대한 스트레스로 참 힘든 직원이라고 말한다. 고객 각각의 스타일에 따라 맞춤 응대와 판매를 해야 하고 때론 일명 진상고객 때문에 판매를 하면서 난감함과 불편함으로 판매 직업에 대한 고충을 매일매일 느끼게 된다고 말하기도 했다.

 

의류매장 직원이 말하는 진상고객은 오랜 시간동안 온갖 옷을 입어보고 구입할 것처럼 분위기를 조성하다가 “다음에 올게요. 하는 고객은 열심히 응대했는데 기운 빠지고 허무만드는 고객스타일이라고도 말하기도 했다. 그리고 옷을 안 입은 척 하면서 구입날짜에서 2주 이상 지난 후 별별 이유로 환불을 요하는 고객은 최근 개콘에서 등장하는 반품고객인 ‘김여사’ 스타일이 환불강도의 차이는 있지만 비슷한 유형의 고객들을 가끔씩 접한다고 한다. 그리고 매장 직원의 사소한 실수에 매장에서 큰소리를 치면서 “여기 최고 담당자 나오라고 해” 등 조용히 해결해도 무방한 직원의 사소한 실수에 은근히 원하는 특별한(?)보상을 받으려 소동을 일으키는 고객 등등 별별 진상고객으로 판매 직원에 대한 회의와 일을 그만두고 싶을 만큼 난감한 고객들도 있다고 한다.

- 물론 고객입장에서는 매장 직원의 불쾌한 응대 및 서비스 등등으로 불편할 일도 많다.

 

이미지 사진

판매직원이 말하는 진상고객 스타일을 들었다면 판매직원이 말하는 매장에서 입점하는 고객 중 첫인상 및 쇼핑 스타일에 따라 응대하기 어려운 고객스타일의 유형도 듣게 되었다.

 

의류매장 직원이 말하는 다가서기 어려운 고객스타일

 

남다른 카리스마를 느끼게 하는 고객스타일

남다른 카리스마를 느끼는 고객이라....

어떤 고객인가 의류매장 직원에게 물어보니 모두가 쉽게 말을 있지 못했고 꼭 집어 어떤 고객이라고 말하기 힘든 고객이라고 말한다. 좀 더 스타일과 이미지에서 몇 가지 느꼈던 고객의 유형을 구체적으로 표현한 말을 들어보니 편안한 이미지보다 은근히 날카로운 외모 그리고 대화를 하면서 절제된 말투와 행동에서 남다른 카리스마와 날카로운 포스가 느껴지면서 쉽게 다가서기 어려운 고객은 접근과 응대도 어려움을 느낀다고 한다. 그런데 이런 고객일수록 다른 고객과 다르게 아이템 선택이나 구입도 심플하고 스피드하게 결정하는 스타일로 처음엔 다가서기 어려운 고객이지만 직원이 진솔하고 편안하게 응대를 하게 되면 자연스럽게 고객도 부드럽게 쇼핑과 구매를 하는 스타일이라고 말한다.

보기 드문 패셔너블한 고객스타일

매장에 입점한 고객 스타일이 남다르게 세련되고 패셔너블한 스타일의 고객은 말을 붙이기도 은근히 쉽지 않는 고객이라고 말한다. 이런 고객을 접객을 하면서도 눈치를 살피게 되고 응대에서도 조심스럽고 많은 말보다 단답형으로 응대를 하게 된다고 하는데 직원보다 고객이 패션정보에 더 민감할 것 같아 구체적으로 상품설명하기보다 고객의 반응에 따라 응대하게 된다고 말한다.

 

직원의 접근을 싫어하는 고객스타일

이미지 사진

의류매장 직원이 가장 다가서기 어렵고 눈치를 보게 되는 고객스타일은 첫 반응부터 직원의 접근을 싫어하는 고객 스타일이라고 말한다. 고객이 매장에 입점하면 첫인상부터 도도한 이미지를 주는데 예를 들어 직원이 인사를 하면 살짝 무시하는 듯 상품에 집중하는 고객이며 “찾는 상품이 있으세요.” 라고 말하면 고객은

“ 제가 알아서 볼게요.” 또는 “ 한번 둘러보겠습니다.” 등등 직원의 접근이 부담스럽다는 반응을 보이는 고객이라고 한다. 그러면 한 발짝 물러서서 고객이 필요하면 응대를 하게 되는 고객 스타일이라며 쉽게 다가서기 어려운 고객스타일이란다. 어떤 고객은 “찾는 상품이 있으세요.” 라고 말을 하면 부담스럽고 귀찮은 듯 매장을 나가버리는 고객들도 요즘 정말 많아진 고객스타일로 최근 직원의 접근과 접객에 대해 고객들이 부담스러워 해서 고객이 매장에 들어오면 인사를 하고 처음부터 적극적인 접객을 피하게 된다고 말한다.

 

지금까지 의류매장 직원이 다가서기 어려운 고객스타일을 들어보았는데 특히 마지막 고객스타일은 최근 고객의 쇼핑문화 스타일이 바뀌면서 매장에서 조용히 자신만의 아이템을 살펴보는 쇼핑스타일을 즐기고 있다는 점 그리고 직원이 처음부터 적극적인 접객에 대해 부담스럽게 느끼며 자유스럽게 쇼핑을 방해하는 요소가 되는 요즘의 쇼핑문화 스타일이라 말할 수 있겠다.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손가락 모양 추천 ^^  
                       



  1. 저기요 2012.11.25 00:26

    지금 이글과 글쓴이님이 6월에 쓰신
    ㅡ의류매장 직원이 말하는 난감 VS 베스트 고객의 차이ㅡ
    이거랑 뭐가 달라요?
    더욱이 이번 글에서는 별다른 응대를 필요로 하지 않는 사람도 매장직원을 불편하게 만드는 사람중 하나로 만드셨네요? 매장직원 눈치보면서 쇼핑해야하나요?

    그리고 제가 글문장 지적할 군번은 아닌데요
    '매장에 입점한 고객' 이게 맞는 표현인가요?
    한번도 아니고..계속 그렇게 쓰시길래요.

  2. BlogIcon 머쉬룸M 2012.11.27 00:38 신고

    출장 후 새벽에 댓글을 보게 됐습니다. 6월 포스티 글과 이번 글에서 초입부분에서는 난감한 고객부분을 다시 강조한 것이고 다가서기 어려운 고객스타일은 다르죠. 자세히 6월 글을 보시고 비교하시면 차이가 있습니다. 그리고 매장에 입점한 고객이라는 문구는 더 정확하게 표현하잖면 '입점 고객' 표현이 정확하죠.^^

  3. BlogIcon whistler parka canada goose 2012.11.29 18:23

    소중한 추억



해외 백화점이나 쇼핑몰 그리고 로드숍에 들어가서 쇼핑을 하다보면 한국보다 편안하고 꼼꼼하게 쇼핑을 할 수 있다. 이유는 직원이 다가와 부담을 주지 않으며 가끔은 고객에게 무관심한 것이 오히려 편안함을 주기 때문이다. 무관심이라고 말을 했지만 물론 고객이 들어오면 미소로 인사를 한다. 하지만 고객이 응대가 필요하지 않을 때는 멀찌감치 떨어져 있어 고객이 부를 때까지 기다리거나 각자 매장관리를 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데 고객이 자유롭게 쇼핑을 하도록 하며 응대가 필요하다면 친절하게 도움을 준다. 이런 점은 한국과 좀 다른 면이라고 하겠다.

이미지 사진

한국의 의류매장(또는 백화점)에서는 옷 하나 구경하는 것조차 자유롭지 못하게 하는데 직원의 눈치를 봐야하며 심하면 직원의 지나친 적극적인 관심으로 마네킹이 입은 옷이나 행거에 있는 옷조차 편안하게 볼 수 없게 바로 고객에게 달려오는 직원 때문에 부담스러움과 불편함을 갖게 만드는 것이 한국 의류매장의 현장이다.

의류매장에 들어가면 바로 직원이 고객에게 바싹 다가와 “어떤 옷을 찾으세요” 하면서 구경도 하지 않았는데 지나친 관심에 부담스럽게 하고 “천천히 구경하세요” 하는데 옆에서 졸졸 따라다니면서 이런저런 상품설명과 홍보에 고객은 절대 천천히 구경하지 못하게 한다. 좀 부담스럽지만 그래도 고객은 몇 가지 옷을 보면서 망설이는 표정에 바로 “저희 브랜드에서 가장 인기 있는 상품이다” 아니면 “너무 잘 어울려요 입어 보세요” 등등 고객이 생각할 틈을 주지 안주며 적극적인 판매를 유도하는 직원에 피곤하고 귀찮으며 부담스럽게 만들어 버린다.

이미지 사진

이렇게 지나친 과잉 응대와 접객이 고객의 쇼핑을 오히려 방해를 하게 할 수 있는데 편안하고 자유롭게 쇼핑을 즐기고 싶은 고객은 직원의 무관심이 오히려 좋다. 하지만 부담스럽게 접근하는 직원으로 다시는 찾지 않는 브랜드 이미지를 만들게 할 수 있는데 개인적으로도 직원의 부담스러운 판매유도에 좋아하는 브랜드이지만 찾지 않게 만든 브랜드가 있었다. 필요한 아이템을 둘러보면 직원은 고객의 취향을 고려하지 않고 인기 있는 아이템을 적극적으로 권하거나 조용히 쇼핑하고 싶은데 옆에서 듣고 싶지 않는 수많은 이야기로 피곤하게 만들었다. 그리고 마음에 드는 아이템에 관심을 보이면 어울리는 다른 여러 아이템을 권하며 충동구매를 유도하는데 무척이나 부담스럽게 했었다.

한국에서만 유독 고객에게 적극적인 직원의 접객이 유난한데 아마도 오래된 유통업계의 불편한 관행으로 백화점이나 브랜드에서도 개선하기 위해 교육을 하지만 쉽게 사라지지 않는 의류매장의 불편한 진실이 있다.

이미지 사진

바로 매출과 연관되어 있는데 기업 매출은 물론 브랜드 직원의 판매에 따른 인센티브의 민감함이 가장 큰 이유로 적극적인 판매활동이 매출에 영향을 주는 한국 쇼핑문화의 특징이다. 그래서 더욱 적극적으로 고객을 접객하면서 판매를 유도하는데 고객은 천천히 가격이나 상품비교를 할 여유와 고민할 틈도 주지 않고 “예쁘다”는 말에 또는 지나친 친절에 미안해서 얼떨결에 구입하고 직원은 이것저것 다양하게 아이템을 제안하면서 충동구매를 유도한다. 물론 몇 년 전보다 직원교육으로 개선되었다고 하지만 아직도 많은 브랜드에 들어가며 지나친 직원의 판매 방식은 사라지지 않고 있었다.

최근에는 글로벌 중저가 브랜드가 한국 의류업계를 힘들게 한다. 글로벌 중저가 브랜드가 빠른 트렌드와 저렴한 가격으로 한국 소비자가 즐겨 찾는 브랜드로 만든 가장 중요한 이유가 되겠지만 직원의 눈치를 보거나 적극적인 판매활동을 하지 않기 때문에 더욱 자유스럽게 입고 싶은 옷을 입어 볼 수 있는 편안함 또한 즐겨 찾는 이유가 있을 것읻다.
거대 자본금의 글로벌 브랜드와 어려운 한국 의류업계의 현실자체를 비교하기 난감하지만 디자인과 품질로 브랜드(기업, 백화점)이미지를 향상시키고 고객이 편안하고 부담스럽지 않는 쇼핑환경을 만들어야 하는 숙제(?)를 해결해야 할 것 같다.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손가락 모양 추천 ^^  
                     



  1. 이전 댓글 더보기
  2. zzz 2012.01.12 15:50

    교육을 통해서그러지 말라는게 아니라
    그렇게 하라고 응대하라고 시킵니다
    직원들도 싫죠.
    근데 또 가만히 있으면 도도하다고 까고.
    뭐 어쩝니까
    ㅎㅎㅎ
    인센티브도 인센티브지만.
    한국 판매문화가 그래요.
    사장들이 그렇다고용

    • 흠.. 2012.01.13 09:38

      도도하다고 까는건 가만히 있어서 까는게 아닌듯
      다른 불친절해 보이는 요소가 있어서 까는게아닐까욤?
      가령 궁금해서 질문좀 하면 대충 답하거나
      눈마주치치도 않고 단답형으로 질문곤란하게 만드는 직원들 있어요

      그리고 글에서 말한 응대라는것은
      목석같이 가만히 있으라는 얘기가 아니라
      응대하더라도 고객이 부담을 느끼지않도록! 이라는거죠
      바짝 옆에와서 어떤옷찾으세요? 이상품이 가장잘나가요..
      이런식이 아닌.


  3. ww 2012.01.12 16:11

    맞아요 외국매장에서 일해봤는데 오히려 바쁜척하라고 합니다.
    손님이 부르면 당연히 가지만 부르기전엔 절대 안갑니다.
    손님부담된다고.
    화장품사러가도 옆에딱붙어잇고 도대체 왜교육을 그렇게 시키는건가요?
    알바생도 할말도 없고 뻘줌하겠지만 알바생 잘못이아니라
    교육을 그렇게 시키는 업체의 문제네요

  4. BlogIcon 에바흐 2012.01.12 16:28 신고

    맞아요. 옆에 붙어서 있으면 얼마나 불편한지..

  5. 레드버틀러 2012.01.12 18:09

    젊은 감각인 손님들 생각이야 그렇겠지만 한편으로 좀 나이지긋하신분들 입장에선 여러모로 챙겨주는 스타일이 맞을수도 있지요 서로 상대적인 관계로 손님 성격을 간파하고 그에따라 적절히 대처하는 매장직원의 센스가 필요할것입니다

  6. 마죠 2012.01.12 22:54

    진짜 지나가다 맘에 드는옷봐도 너무 들이대는 직원때문에 부담스러워서 그냥 지나치는 경우가 태반...

  7. ㅠㅠ 2012.01.13 00:28

    백화점 판매쪽 알바생입니다 ㅠㅠ

    교육을 그렇게 시킵니다..
    저도 평소에 이게 너무 부담스러워서 짜증났는데
    정말 교육을 손님 오시면 무조건 하던일 멈추고
    인사하고 다가가라고 시킵니다...

    저도 부담스럽게 안다가가고 싶은데 ㅠ
    다른일을 한면
    손님을 무시하는 태도로 간주해서
    바로 혼납니다....ㅠㅠ

  8. as 2012.01.13 00:33

    맞아요.. 부담스러움...ㅠㅠ
    별생각없이 쇼핑하다가 맘에 드는거 있음 구입하려고 가는건데..
    너무 따라 붙으시면 그냥 나와버리게 됨 ....

    그래서 전 거의 인터넷 쇼핑을 합니다~~~
    혼자 백만번을 뒤져봐도 뭐라 하는 사람이 없으니 ㅠ...
    다만 입어볼수 없다는게 단점이지만 ㅋㅋ 여태까진 그래도 거의 성공했어요~~

  9. 2012 2012.01.13 01:16

    직원이 졸졸 따라오고 계속 빤히 보는것, 이런저런 질문하는 것, 고객님 입장에는 스트레스다!

  10. 하하 2012.01.13 02:50

    나도 오래전부터 그런 차이점에 한국의 그런 대응방식이 달라졌으면 했지만 , 여전하다.
    직원이 안와도 문제인건, 무시하나?라는 느낌땝문인데..참 간단한 방식이 있는데 어디도 이렇게 말하는곳을 본 적없다.. 첨에 손님오면 크게 인사하고 반겨주거나 눈인사로 미소지으며 반겨준다.
    그리고 한마디만 하면 된다. (궁금하거나 필요하신 물건 있으면 불러주세요~) 하고 자기일 하는척 하면서 가끔 손님의 동태를 봐주곤 하면 되는데... 이게 그렇게 어렵나?? 무시 아니면 강매방식..
    머 사러 들어 가는것도 무섭다...심지어 욕하는곳도 있지요~~언제쯤 저 간단한 말로 손님을 편하게 해줄까나~~

  11. ㄹㄹㅇㄹ 2012.01.13 07:23

    저는 마트에서 일해봣는요. 절대 직원이 하고싶어서 하는게 아닙니다. 미스테리 쇼핑이라고 주기적으로 시행하는 게 잇는데요. 손님으로 가장해서 직원들의 태도를 점수로 매기는 겁니다. 그런데, 그 항목 가운데 2분내에 서비스를 받아야 한다는 항목이 잇죠. 그게 바로 문제입니다. 손님이 옷을 보는데 바로 달려가야 한다는 항목을 미스테리 쇼핑 항목에 만들어 놓기 때문에 어떤 손님이 오던간에 즉시 대우를 해줘야 한다는 것입니다. 이제 아셧지요? 기분에 따라서 이딴글 쓰시지 마시고, 좀더 알아보신 후에 글좀 쓰세요. 블로거라고 과시좀 그만 하세요

    • K 2012.01.14 02:31

      본인입장에서만 생각하고 댓글을 다셨네요.
      글쓴이는 전형적인 우리나라 의류매장의 판매형태에 관하여 비판을 하고 있습니다. 일개 직원의 문제가 아닌 근본적인 문제에 관한 지적이지요.

  12. ㅎㅎ 2012.01.13 08:44

    일본어느 옷가게는 벨이 있어서 뭐물어볼게 있을때 벨누르면 직원이 와서 대응해주던데.

  13. 흠.. 2012.01.13 09:13

    공감합니다
    정말..이거 진~~짜진짜 짜증납니다!!!!

    아니 무슨 매장문턱에 들어서자마자 "찾는거있냐느니"
    그냥 좀 보러왔어요~ 웃으면서 예쁘게 말하고 둘러보고있음
    잠깐의 침묵이 어색했는지.. 또 "어떤스타일 찾느냐" "원한거있느냐" 등
    그러면 전 그냥 나옵니다 (무슨 구경도못함)

    옷같은 경우
    옷이라는게 대충 사는거 아니잖아요
    이거보고 저거보고 이매장가고 저매장가서 둘러보고 사는건데
    아조 빠짝 붙어서 졸졸졸 따라다니니
    이거 원.. 온통 신경쓰여서 제대로 쇼핑을 할 수 있어야말이죠

    잘 고르면 정말 괜찮은 물건 구입할수 있을것같은 매장보고 들어가도
    부담스런 직원때문에 획득못하고 나오는 경우가 많아요--;;;;;

    교육을 따를수밖에 없는 직원들 입장은 이해하겠는데
    교육을 방침하는 사람이나 회사들은 진짜 이해안되네요(좀 미련한건가..)
    단순 매상을 올리려고 저러는지 어쩌는건지
    불친절해 보일까봐 그러는지 어쩐지 모르겠으나

    설령 또 응대를 안한다고 불친절하다느니 싸가지없다느니 그러는데
    응대하지말란 소리가 아니라.. 그냥 손님들어올때 "어서오세요" 하고
    미소띠면서 "편하게둘러보시고 필요하심 불러주세요" 요령껏 하도록
    교육만 시켜도 직원입장이나 손님이나 서로 불편함이 해소되지 않을까요?

  14. 검토와 함께 같은 훌륭한 게시물에 대한 감사와 .. 전 절대 만족! 오는 이런 비슷한 정보를 유지하기 위해 계속합니다.


  15. 다음 주제는 제가 비록 지금에 대해 조사하고 있으며 현재 지각 확실히 특별한 것이 하나있다. 이런 종류의 정보를 제공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16. 이러한 특정을 쓰기까지 확산 주셔서 감사합니다 ... 이것은 확실히 계몽 남깁니다.



  17. BlogIcon tour to Agra 2012.04.20 15:57

    Really impressed! Everything is very open and very clear explanation of issues. It contains truly information. Your website is very useful. Big buddy in the picture. Thanks for sharing. Looking forward to more!

  18. BlogIcon iphone clone 2012.07.06 17:47

    그것이 계속 작동 반갑습니다. 당신에 집중할 것입니다.

  19. BlogIcon Kenwood DVD 2012.07.09 14:27

    잘못알고 계시네요 원피스 극장판11기 밀짚모자체이스 밀짚모자추격전 따로따로 아닙니다 스포에나오는 남자는 나중에 나

  20. BlogIcon everbuying reviews 2012.07.11 12:24

    잘못알고 계

  21. BlogIcon herve leger swimsuit 2012.07.26 18:41

    Hurrah! At last I got a weblog from where I be able to actually get <a href="http://hervelegeroutletsa.com/" title="cheap herve leger dress">cheap herve leger dress</a> helpful information concerning my study and knowledge.



서울의 패션 메카인 명동거리와 홍대거리를 자주 둘러보면 조금씩 사람들의 스타일과 패션 거리가 각각의 특징과 독특함이 있다.
명동거리는 서울을 대표하는 쇼핑 명소로 수십 년 전부터 음악과 예술 그리고 트렌드를 이끌어가는 메카로 현재도 국내외 관광객들이 가장 가보고 싶은 거리이며 한국만의 독특한 명동 분위기를 느끼며 즐기고 있는 곳으로 북적이는 사람들의 스타일을 보는 것도 매력 있으며 쇼핑의 즐거움으로 흥분과 재미를 주는 곳이다.

홍대거리는 명동거리와 다른 북적임이 있는데 홍대거리만의 독특한 거리문화가 매력적인 곳으로 홍대 예술인들의 거리벽화와 다양한 거리공연으로 주말이면 더욱 활기가 있는 곳이다. 또한 홍대 카페거리나 클럽문화가 홍대거리를 더욱 빛나게 해주고 독특한 패션을 볼 수 있어 스타일링과 감각을 엿볼 수 있기도 하는 곳이다. 그리고 최근에는 주말이면 프리마켓으로  외국인을 더욱 많이 볼 수 있는데 명동과 좀 다른 스타일 개성을 보여준다.
명동은 단체 관광객이 많은 반면 홍대거리는 단체 외국인보다 개인적으로 찾아오는 관광객이나 한국에 주둔하는 외국인들이 홍대거리를 즐기는 것이 좀 명동과 다르다는 것.

이렇게 각각의 독특함과 개성이 다른 환경으로 명동과 홍대거리를 찾는 사람들의 패션과 쇼핑문화도 조금씩 다른데 어떤 점들이 다른지 비교해 보았다.

                      패션과 스타일

명동거리에서 본 사람들의 패션과 스타일은 대체적으로 트렌디한 스타일을 많이 볼 수 있는데 유행 스타일이라도 대중적인 유행 감각과 연출이 돋보이고 명동은 주변에 회사들이 많아 직종별 직장인 패션도 볼 수 있으며 명동을 찾는 관광객 및 쇼핑객의 패션까지 다양한 패션을 볼 수 있는 곳이다. 물론 개성과 독특한 패션도 눈에 띄는데 홍대거리에서는 좀 더 개성적인 다양함을 보게 된다.

홍대거리는 대학생, 중고등학생까지 즐겨 찾는 곳이라 패션은 개성과 젊음이 넘친다. 대중적인 유행패션도 볼 수 있지만 독특한 패션을 볼 수 있는데 예를 들어 홍대거리에서 더욱 많이 볼 수 있는 빈티지패션이나 복고풍 스타일 등이 홍대패션의 개성미를 강조한다.

이렇게 명동거리와 홍대거리에 패션의 차이가 있는데 좀 놀라운 것은 젊음의 거리인 홍대거리보다 명동거리에서 과감한 노출패션이 더 많다는 것이 좀 의외이다.

                         쇼핑문화

명동은 한국 브랜드 및 글로벌 패스트 브랜드가 집중적으로 몰려 있어 쇼핑의 다양성이 있다. 그 다양함으로 가격비교와 디자인을 비교할 수 있는 장점과 거리 로드숍도 발달하여 패스트패션에서 볼 수 없는 독특함과 저렴한 가격으로 쇼핑의 다양함이 있는 것이 장점이다.

홍대거리는 홍대거리만의 개성과 빈티지하고 복고풍을 강조하는 이미지가 강한 곳이다. 그래서 명동거리에서 찾기 힘든 아이템이 많고 골목마다 마니아들이 즐겨 찾는 멋진 옷가게 및 소품가게로 편안하게 쇼핑할 수 있는 장점이 있는 곳이다. 물론 대중적으로 인기 있는 패션거리도 있어 저렴하고 독특한 상품으로 홍대거리만의 쇼핑문화가 있다.

명동거리와 홍대거리는 어떤 곳이 좋다고 말하기 힘들 정도로 각각의 개성과 독특함이 있어 어떤 장소를 선택하더라도 매력적인 곳은 분명한 것 같다. 하지만 한국(서울)의 패션 메카를 대표하는 명동거리와 홍대거리는 이제는 세계적인 명소가 되었다는 것이 공통된 점이라는 것을 거리에서 실감하게 된다는 것이다.


안녕하세요. 머쉬룸M 입니다. 글을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아래 손가락 모양의 추천을 눌러 주시면 더 좋은 글을 볼 수 있습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1. BlogIcon 저녁노을 2011.07.28 08:10

    세계적인 거리...
    좋으네요.ㅎㅎ

    구경잘 하고 가요

  2. BlogIcon 꽃집아가씨 2011.07.28 08:30

    홍대는 밤늦게 새벽까지 사람들이 많지만
    명동은 11시면 없드라고요. ^^
    둘다 개성은 너무나 넘치는 거리이긴합니다^^

  3. BlogIcon 카라 2011.07.28 11:11

    명동과 홍대에 차이가 있군요^^
    잘보고가요^^ 즐거운 하루 되시고요! 파이팅!

  4. BlogIcon 더공 2011.07.28 21:40

    개인적으로는 홍대가 좋네요. ^^

  5. 2011.08.10 23:05

    저도 홍대가 좋은데요. 그래도 명동이 더 가까워서 자주 가는데.. 유행에 더 민감하죠 :)

  6. BlogIcon sleep number 2012.01.06 23:33

    또한 홍대 카페거리나 클럽문화가 홍대거리를 더욱 빛나게 해주고 독특한 패션을 볼 수 있어.

  7. BlogIcon adjustable beds 2012.02.01 02:16

    꽤 많은 사람들은 놀이 체스를 좋아하지 않아. 그 이유는 그들은 스포츠를 이길 수 있습니다. 그들은 게임에서이기려면 뛰어난 ​​기술을 만드는 방법을 모르겠어요.

  8. 좋은 정보를 당신은 아직이 문서에 있습니다. 또 학교에서 내 개인 양식 이제 우선 며칠 동안이 주제에 관한 통해 조사하고있어 고맙게도 나는 블로그 사이트 전반에 걸쳐 항목을 발견. 여기서 스릴 시간이 필요했습니다.

  9. 이제 내가 감명 받았다. 당신은뿐만 아니라 화려한 정말 좋은 정보 될거야. 당신은 실제로 사람이 모두에게 흥미로운 주제를 생성 이해를 할 수도 있습니다 무언가를 발간했습니다. 난 단지와 함께 향후 작업에 관한 다음 사항을인양하고 있습니다.

  10. 인크레 더블, 좋은 포스트, 많은 앨범 작품이 you.You해야 하나 기사를 돕기 위해 표현을 위해 publish.Appreciation에 충분한 리소스를 찾을 수 있는지 그걸 추구하는 특정 사람이 있습니다.

  11. BlogIcon liquor store 2012.06.04 16:37

    난 나를 위해 도움이 될 게시물을 읽은 후 maner.I 정말 내 지식을 증가 잘 작성된 것입 같은 유용하고 재미있는 포스트를 발견 드리겠습니다.



요즘 커피 전문점에서 테이크아웃 하여 향긋한 커피 향을 즐기며 거리를 걷는 사람들을 자주 보게 된다. 자판기 커피에서 이제는 안전하게 뚜껑이 있는 테이크아웃 커피는 스타일에서도 하나의 장식효과를 주는 것이 아닌가 생각할 정도로 자신이 선호하는 커피 전문점의 브랜드 이미지를 보여주기도 하면서 스트리트 패션에서는 장식 즉 액세서리 역할을 커피 컵이 되고 있을 정도이니 말이다. 그래서 인기 연예인(특히 헐리웃 스타)들의 거리패션에서 유난히 커피를 들고 있는 모습을 자주 보게 되는 이유도 커피를 들고 있는 모습으로 자연스러운 스타일을 보여주게 되는 듯하다. 이렇게 커피 전문점이 늘어나면서 거리에서 커피를 들고 있는 사람들이나 지하철, 공공장소 그리고 쇼핑할 때도 테이크아웃을 한 커피를 즐기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특히 쇼핑할때 커피나 음식물을 들고 쇼핑하는 것은 다소 위험하기도 하는데 자칫 사람들과 부딪치면 커피를 쏟을 수도 있고 매장 바닥이나 상품에 오염을 주기도 한다. 하지만 한국에서는 음식물(음료)을 들고 쇼핑하는 고객에게 너그러운 것 같다. 혹시 음식물을 들고 있는 고객이라도 매출을 위해 불안하지만 침묵을 하고 때론 음식물을 쏟거나 상품에 손상이 되어도 고객책임보다 매장에서 손해를 경우도 볼 수도 있었다. 불편해도 고객이나 판매원조차도 제재를 하고 있지 않으며 불편한 상황을 묵인하고 있다.

그럼, 일본은 음식물을 들고 온 고객에게 어떻게 대처할까?

일단 일본 거리에서 음식물을 먹는 사람들을 본다는 것이 쉽지 않다. 물론 지하철이나 쇼핑장소에서도 마찬가지인데 일본 사람들은 음식물을 거리에서나 공공장소에서 걸으면서 또는 서서 먹는 것에 대해 자연스러운 행동으로 생각하고 있지 않다는 것이다. 특히 거리에서 음식물을 걸어 다니면서 먹는 것을 일상적이지 않다는 것, 물론 쇼핑 시에도 마찬가지다.

12월에 도쿄출장, 유명 아울렛을 리서치를 하다가 동료 한명이 저녁이 되자 갑자기 추워 커피를 마시고 싶다고 했다. 따뜻한 커피를 들고 걷다가 동료는 너무 추워 갑자기 한 곳의 매장으로 들어갔다. 매장에 들어가는 순간 한 점원이 강력하게 팔을 X 자를 만들며 음료 때문에 들어갈 수 없다고 말했다. 동료는 당황하고 들고 있는 커피를 어떻게 해야 하는지 망설였다. 그래서 양해를 구하고 커피를 카운터에 보관하고 쇼핑을 했던 경험을 하게 되었다. 이런 경험은 몇 번 있었던 것으로 한국에서 자연스럽게 음식물(또는 음료)을 들고 쇼핑해도 크게 문제가 되지 않았던 경험이라 자연스럽게 커피를 들고 쇼핑을 하게 되는 것 같다. 하지만 일본은 쇼핑공간에서 절대 음식물을 반입하지 않으며 제재를 하고 있었다. 고객의 편의보다 상품의 보호나 다른 고객에게 불편을 주는 음식물 반입에 대해 철저하게 제재를 하고 있다는 것을 볼 수 있다.

반면 한국에서는 매장에서 음식물 반입한 고객에게 특별한 제한이나 제재를 하지 않는데 음료는 물론 각종 음식물 그리고 아이들이 음식을 먹으며 쇼핑을 해도 부모나 판매원이 제재를 하거나 조심하라는 말도 거의 하지 않으며 묵인하는 상황도 볼 수 있다. 고객우선이라고 하지만 가끔 개인적으로 불편하거나 음식물을 들고 쇼핑하는 사람들이 불편을 느낀다고 생각도 하는데 말이다.

- 한국에서 철저하게 음료 및 음식 반입을 금지하는 표시를하는 것도 있지만 정말 어렵게 볼 수 있다.

물론 생활문화 차이는 분명 있다. 유난히 거리 환경과 남에게 피해를 주지 않으려는 일본의 생활문화차이도 있다는 것도 차이가 있을 것이다. 반면 한국이나 유럽은(특히 파리거리) 걸으면서 음료를 즐기거나 음식(예를 들어 파리에서는 바게트를 즐기면서 걷는 모습)은 자연스럽고 즐기는 편이며 특히 한국에서는 지하철에서도 각종 음식물을 냄새를 풍기면서 즐기는 모습도 보게 된다.

                                    - 홍콩 지하철 안 경고 안내문

나라마다 생활문화(쇼핑문하) 차이가 있기는 하나 예를 들어 홍콩은 지하철에서 사람들에게 피해는 주지 않기 위해 음식물을 먹으면 벌금을 내야 하는 나라도 있으며 대체적으로 다른 나라에서는 지하철이나 밀폐된 장소에서는 상대방을 위해 음식물(특히 냄새가 강한 것)을 노출하지는 않다는 것이다. 생활 문화 차이가 있지만 밀폐된 공간이나 사람들이 많은 장소 그리고 쇼핑 시에는 적어도 상대방이 불편할 수 있다는 것을 조금 배려하는 모습을 보는데 한국은 정말 너그럽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아무튼 음식물을 들고 쇼핑하는 모습은 자신이나 상대방 그리고 판매원에게 좋게 보일 수는 없다. 그 공간에서 쇼핑하는 많은 사람이나 판매처에게 불안감과 불편한 상황이 언제든지 일어날 수 있기 때문이다.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추천버튼을 꼬~옥 눌러주세요^^ - 행복 가득하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ThinkingPig 2011.01.18 07:52

    아마 한국은 손님이 불쾌해 할까봐 아무말도 못하는 걸 수도 있다는 생각을 해 봅니다^^*
    아무튼 음식물 들고 옷가게 가는 건 환영받지 못할 행동이죠^^*

    • BlogIcon 머쉬룸M 2011.01.19 07:58 신고

      혹시나 불쾌할까봐 말을 못하면 다른 사람에게 피해가 올 수 있는데 말이죠^^

  3. BlogIcon 바람나그네 2011.01.18 07:57

    전 고속버스에서 팝콘 냄새 풍기는 사람이 제일 싫다는 생각을 하곤 합니다. ㅋ
    그리고 다른 분들을 볼 때, 옷 가게에는 묻히는 거 좀 안 들고 갔으면 하는
    바람이 생기고는 한답니다. ㅋ
    행복하고 멋진 하루되세요^^

  4. BlogIcon 언알파 2011.01.18 09:04

    하긴..
    우리나라에서도 공공연하게 일어날 수 있는일인데
    조심성이없는듯..

  5. BlogIcon 카타리나 2011.01.18 11:14

    엥?
    전에 하라주쿠에 가니 사람들이 다들 뭔가를 먹으면서 다니던데요 ㅎㅎㅎ

    가게안은 좀 자제를 할 필요가 있을듯해요

    • BlogIcon 머쉬룸M 2011.01.19 08:01 신고

      하라주크에서 아마도 관광객이 그럴가능성이 많죠.
      그리고 가게 근처에서 대체적으로 모여 먹기도 합니다.

  6. BlogIcon mikekim 2011.01.18 11:45

    음 저도 의류매장에서 음식물 흘려 가며 쇼핑하던 사람때문에 불쾌했던 기억이 있네요...흘렸으면 휴지라도 꺼내 닦든가 해야지 그냥 슥 둘러 보고는 가더라고요...

  7. 끼리끼링 2011.01.18 13:03

    이태리 여행중 너무 더워서 아이스크림 들고 생각없이 그냥 베ㅁ네통 매장에 들어서는 순간
    파란눈으로 부리부리 거리니까 무섭고 민망해서 얼릉 나왔다는..
    근데 유럽쪽에는 상식이다 그런지 저런 금지 표시는 본적이 없는데요

  8. BlogIcon 칼스버그 2011.01.18 13:30

    가장 기본이 되어야 할 에티켓은 우리가 안지키고 있는 것 같군요...
    좋은 본보기는 배워야겠지요..
    포근한 하루 되시구요.

  9. 둘둘 2011.01.18 15:10

    일본 거리에서 음식물 먹으며 다니는 사람 우리나라보다 더 많이본것 같은데,,,?

    • BlogIcon 머쉬룸M 2011.01.19 08:03 신고

      글쎄요. 물론 거리에서 먹는 사람 있습니다. 하지만 많지 않으며 쇼핑할때는 자제하죠^^

  10. 토리람쥐 2011.01.18 16:01

    약간의 틀린 사실이 있어 이렇게 글을 남김니다.
    길거리에서 무언가를 마시거나 먹는 사람들은 우니라나 보다 일본의 여기 저기에서 더 쉽게 볼 수 있는 풍경입니다. 물론 긴자나 지유가오카 같은 좀 고급스러운 거리에서는 다른 곳보다 보기 힘들기는 하지만, 오히려 우리나라 보다는 더 보편화되어있고 자연스럽게 여긴다는 점입니다. 대신 남에게 피해는 주지 않으려고 노력하는 사람이 우리나라 보다 많다는 것이죠..

    님의 말씀대로 우리나라도 가게 안에는 음식물 반입을 자제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

    • BlogIcon 머쉬룸M 2011.01.19 08:06 신고

      거리에서 음식물을 일본에서 먹지 않다는 얘기는 아닙니다^^
      한국보다 많지 않으며 거리에서 먹을 수 있는 음식또한 몇개 안돼죠.그리고 관광객이 은근히 음식물을 들고 다니죠^^

  11. BlogIcon 더공 2011.01.18 16:53

    정말 어떻게 보면 기본 중의 기본인데..
    한국에서는 그 기본이 안통하는 것이 많더라고요.

  12. 듀라리 2011.01.18 17:06

    아... 난 내가 조심하면 된다고 생각했는데, 다른 음식물은 몰라도
    커피정도는 괜찮지 않을까 생각했거든요
    물론 절대적으로 조심해야한다는 전제조건 하에서요

  13. 원래는... 2011.01.18 18:20

    원래는 우리나라도 돌아다니면서 음식 먹는 것을 안좋게 생각하는 풍습이 있었습니다만....
    시간이 지나오면서 바뀌어 그런 것 같습니다.
    저 같은 경우만 해도 어렸을 때 음식 들고다니면서 먹으면 어머님한테 혼났었거든요.
    음식 들고 다니면서 먹는 것은 거지들이나 하는 짓이다!! 라면서요.

    • BlogIcon 머쉬룸M 2011.01.19 08:08 신고

      음료정도는 거리에서 먹어도 나쁘지 않죠. 조심만 한다면요^^

  14. BlogIcon 점원들 2011.01.18 22:25

    가게 이야기를 하자면,
    한국에선 물건 사러 가게에 들어갈 때 마다
    점원이 옆에 달라 붙어서 쇼핑하기 싫더군요.
    팔짱끼고 뒤에서 감시하는 점원도 있고.

    일본처럼 손님을 자유롭게 놔두면 좋을텐데
    점원들은 그런 걸 모르나요?

    • BlogIcon 머쉬룸M 2011.01.19 08:09 신고

      한국과 일본 점원이 손님을 대하는 요령이 좀 다른 듯해요6^

  15. 완전공감 2011.01.19 05:48

    커피는 물론 아이스크림 입에 든채로 떠들면서 이야기 하는 모습 보면 같은 손님이지만 불안불안합니다.
    지하철에서도 샌드위치는 물론 어묵을 컵에 담아서 다섯정거장을 가는 동안 냄새풍기면서 음미하는 분도 봤습니다. --;;

  16. BlogIcon 洞帆 2011.01.19 15:25

    전 필리핀 갔을때 조그만 백화점 같은데서 담배도 막피면서 돌아다니는 장면도 봤어요~~
    옷가게도 무사 통과~~
    첨엔 좀 놀랐더랬죠

  17. BlogIcon 윤석구 2011.01.19 18:06

    `최강 동안' 머쉬룸님 들렸다 갑니다. 길거리에서 뭐 먹는거 별로 안좋아해서 저하고는 해당사항이 없는듯.. 날 춥습니다. 건강 챙기세요. ^^

  18. 음... 2011.01.31 17:41

    한국 지하철이나 버스에서 냄새 나는 음식물 먹으면
    그 자리에서 욕 얻어 먹습니다;;;;

    적어도 서울 지하철에서는 그런데 버섯돌이님은 어디 지하철을 타신 거죠;;;

  19. BlogIcon auto insurance web language 2012.05.11 11:43

    당신이 아래에있어 멋진 정보와 사실. 나는 이미의 하나님을 감사 이외에 학교에서 신문에 대해 이야기 해주 지금 12 주 동안이 주제에 관해서 조사하고 있었어요 당신의 웹사이트 내에서 아이디어를 발견했다. 이건 내가 perusing 멋진 시간을 보냈어.

  20. 그것을 즐기세요! 매우 보람, 희망받는 발언과 아이디어는 일반적으로 동일하게 낙관적 모두 있습니다. 귀하가 이와 같은 본 정보를 토론 주셔서 감사합니다.

  21. BlogIcon insure vans 2012.06.07 19:58

    당신은 환상적인 웹로그를 배포했을 수 있습니다. 나는 내가 여기 좋은 자리를 표현하는 당신은 실제로 많은 감사 지적 연결되어 원하는 말을해야합니다. 이것은 게시물을 조명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에 의해 사람의 귀중한 풍경을 공유에 관한 건배.



일본은 대형마트가 한국처럼 많지 않다. 이유는 일반 동네마트가 규모도 크고 잘 형성되어 있으며 곳곳에 많은 편이고 비싼 땅값으로 중신가에 대형마트가 형성되기 어려운 실정도 있다. 그래서 대형마트는 주로 외곽으로 나가야 쇼핑을 할 수 있으며 마트와 쇼핑몰이 같이 있어 규모도 대단하고 외곽인데도 사람들 많다.

대형마트에서 가장 매출이 좋은 곳은 역시 식품 코너이다. 고객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코너이기에 상품의 다양함과 신선도 그리고 각종 이벤트를 강조하는 곳이기도 하다. 그래서 마트 측에서는 식품코너를 가장 심혈을 기울이며 매출을 기대하는 곳이기도 하다. 한국에서 마트에 가면 가장 사람들이 분비고 즐거운 곳이 식품코너인데 일본 마트를 어떨까?

                 한국 VS 일본 대형마트 비교

- 채소나 청과 코너는 한국과 비슷하다. 좀 다르다면 일본은 대체적으로 비닐포장으로 채소의 신선도를 유지하고 과일은 소포장이 많다. 물론 한국도 최근 비닐포장을 자주 볼 수 있는데 한국은 상품의 진열이 일본보다 볼륨감이 있어 풍성함을 강조하고 일본은 깔끔한 진열을 선호한다.

- 식품매장에서의 위생 마스크 착용이 한국과 일본은 다르다. 한국은 시식대에서 상품홍보하는 사람과 조리하는 사람만 투명 플라스틱 마스크를 착용하여 상품 설명할 때 또는 조리하는 할때 위생상 착용한다. 반면 일본은 가공식품을 제외한 모든 신선식품(채소, 청과, 축산, 조리) 판매원이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을 볼 수 있다.

-한국마트의 식품코너는 한 바퀴만 돌아 시식만 해도 한 끼 식사가 될 정도로 다양한 종류의 식시대가 많다. 시식대가 그 만큼 구매를 유도하는 이유가 있으며 한국 사람이면 누구나 즐기는 것이 시식대의 매력이다. 반면 일본 마트는 시식대를 거의 볼 수 없으며 간혹 한두 개만 있을 뿐 오히려 백화점에 가야 다양한 시식을 맛볼 수 있다.

- 데일리 식품코너에서는 한국은 집에서 끓이고 약간의 조리만 하도록 유도하는 상품이 많으며 완전 조리식품은 반찬이나 간단하게 즐기는 조리식품이 대부분이다.
일본은 완전식품 즉 집에서 바로 먹을 수 있는 먹을거리 및 도시락이 많으며 다양하게 진열되었다.

-식품매장의 동선은 한국은 넓어 카트를 이용할 때 편리하고 사람들이 많아도 그닥 불편하지 않다. 넓은 동선 확보가 한국의 장점이고 한국은 오히려 천장에 많은 POP(행깅물)을 설치하여 다소 전체적으로 어수선한 분위기를 준다.

일본 식품매장의 동선 역시 넓다. 하지만 동선에 많은 행사 매대가 있어 복잡하다. 소비자 입장에서는 다양한 행사상품으로 더 많은 구매를 유도하고 있는데 천장의 POP보다 동선에 다양한 행사매대를 유도한고 있다. 그 이유가 뭘까?

- 이유 중 하나는 카트 크기 차이가 있다. 한국마트는 카트가 크고 넓어 동선이 넓어야 쇼핑하기 편리하다.(소비심리 중 카트가 클수록 더 많은 상품을 구입하게 된다)
일본 카트는 작고 2층 구조이며 가볍다. 동선이 복잡해도 카트가 작아 불편하지 않다.

그 외 이유로는 일본은 천장의 POP보다는 소비자의 눈높이 맞추어 동선에 시선을 줄 수 있는 이벤트성 행사 매대로 진행하여 손쉽게 저렴한 상품을 구입하도록 유도하고 있다.

-의류매장은 마트에서 질 좋고 저렴하게 패션 스타일링을 할 수 있는 아이템들이 많다. 그 중 의류를 보면 한국은 유행 아이템보다 누구나 즐길 수 있는 기본적인 베이직한 의류가 많으며 매장환경도 깔끔한 분위기를 준다.

일본 마트는 트렌드를 반영한 디자인과 아이템이 많으며 깔끔한 분위기보다는 풍성한 진열 그리고 기호에 맞는 체형이나 스타일 아이템이 구분되어 다양함을 보여 주고 있다.

-마지막으로 그 외 한국과 다른 일본 마트에서 볼 수 있는 것은 신선식품을 신선도를 유지하는 얼음 냉동고가 있어 언제든지 소비지가 이용하도록 유도하고 있다. 물론 한국에도 있지만 솔직히 아이스크림용 냉동고를 사용하여 어디에 비치되어 있는지 찾기 힘들다.
계산대에 뒤로 넓은 집기가 따로 있고 포장과 비닐을 사용하도록 유도한 점이 한국과 다르다.

◈ 지금까지 한국과 일본 대형마트의 비교로 나라마다 소비형태가 다르고 쇼핑문화도 다를 것이다. 그래서 소비자의 쇼핑패턴에 따라 마트 분위기도 사뭇 다르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 글을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추천버튼과 구독을 눌러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기분 좋은 하루 되세요^^



  1. BlogIcon 별찌아리 2010.11.08 07:41

    다른듯. . 그래도 비슷한 점도 상당히 많네요 ^^
    * 즐거운 한주 되세요 ~ *

  2. BlogIcon 바람나그네 2010.11.08 07:43

    신선도에 따라서 배치해 놓은 점 봤는데 재밌고 놀랍더라구요.
    멋지고 행복한 하루되세요^^

  3. BlogIcon 언알파 2010.11.08 07:44

    그러고보니 일본여행갔을때 마트를 한번도 안가봤네요^^ 다음에 여행가면 꼭한번 가봐야겠어요!

  4. BlogIcon 옥이 2010.11.08 08:01

    일본에 가본적은 없지만...우리나라 마트와 비슷하면서도 차이점이 있군요..
    즐거운 월요일 보내세요~~

    • BlogIcon 머쉬룸M 2010.11.08 20:12 신고

      라이프 스타일과 쇼비패턴이 다른 차이점을 보이기도 합니다^^

  5. BlogIcon 영민C 2010.11.08 08:41

    사진상으로는 큰 차이가 없어보이는데 사용된 글씨만 바꾸면 어디가 어딘지 모르겠어요. ^^

  6. 최정 2010.11.08 08:48

    좋은점도 있고 나쁜점도 있고 그렇네요
    그런데 신선한제품에서도 마스크를 착용하는 모습은 우리가 배워야 할것 같습니다~

  7. BlogIcon 파란연필 2010.11.08 08:51

    조금씩 다른점도 눈에 띄기는 하군요.....
    그래도 시장이나 마트의 분위기는 다들 똑같은것 같습니다.

  8. BlogIcon 온누리 2010.11.08 11:08

    그런 차이가 있네요
    사람사는 곳은 다 같은 줄 알았는데

  9. BlogIcon 러브드웹 2010.11.08 12:43

    일본 마트는 왠지 정적이 흐를것 같은 느낌이.. 실제로 조용하죠?

  10. 1234 2010.11.08 13:02

    안 조용해요. 디스카운트를 밥먹듯이 외쳐요. 언니들이 의류매장에서 옷 한번 입어보라고 막 웃으며
    꼬셔요. 애들은 뭐 다들 무슨 패션쇼 모델인가 할 지경 ...

  11. 아까몽 2010.11.08 13:51

    자주 와서 들러보는데 참 재미난것같아요~~
    혹시 제 블로그로 퍼가도 될까요?

  12. rose 2010.11.08 16:37

    하나 빠졌네요~
    일본엔 할인스티커!

  13. 2010.11.08 20:31

    비밀댓글입니다

  14. BlogIcon 완주스토리 2010.11.09 00:42

    한국 마트와 비슷한 점이 많아보여요~
    실제로 가보면 더 생생하겠군요 ^^

  15. 2011.02.17 16:58

    비밀댓글입니다

  16. 나무 2011.05.17 23:25

    정말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일본문화 관련 강의를 듣고 있는데, 발표수업 때 참고할까 합니다. 그래도 괜찮을까요?ㅎㅎ

  17. BlogIcon payday loans 2012.03.30 16:33

    고객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코너이기에 상품의 다양함과 신선도 그리고 각종 이벤트를 강조하는 곳이기도 하다.

  18. BlogIcon Marcos Morena 2012.05.12 13:22


    나는 최고 적 게시 사이로 게시이라고 생각하세요. 그것은 예외입니다. 정말 정보에서 제공하는 당신을위한 최고 도움말을 즐길 수 있습니다. 나는 더 중요한 전망과 더​​ 많은 블로그와 포럼에 대한 참을성입니다. 이 특정한 선물 가방 전문 지식을 소유하는 뜻밖의 사람의 이런 종류. 계속 써!!

  19. BlogIcon Irving Dusablon 2012.05.12 13:22

    확실히 원더풀 블로그 사이트. 나는 실용과 멋진 컨텐츠를 작성, 지속적으로 좋은 메시지를 다시 가고 주셔서 감사가는 지금 과목까지 assend하고 있습니다. 나는 이렇게하면 내가 할 일이 많은 고맙다는 말을해야합니다! 바라건대 블로그 사이트에서 추가 흥미로운 과목을 배울 수 있습니다!

  20. BlogIcon Shon Chamorro 2012.05.12 13:23

    게시 좋아요! 내가 진실로 전에 telemedicine 의식 적이 없습니다. 그것은 현실에 편리 어떤 기능뿐만 아니라 효과 고객. 정기적으로 정원 치료의 관점에서 교육을 만드는 회사에 관해서와 구축 기사 또는 블로그 포스트로. 귀하의 웹사이트 우리에게 힙을 도움을 줄 것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