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시부야 맛집

사케 무한리필 도쿄맛집에서 안주는? 도쿄여행 중 지인이 추천하여 사케를 무한리필이 가능한 맛집을 방문하게 되었다. 개인적으로 사케를 즐기지 않아 처음엔 부담스러웠지만 사케 뿐만 아니라 맥주도 무한리필이 되는 곳으로 이곳은 간단 마른안주는 주문이 가능하지만 좋아하는 안주를 외부에서 구입하여 즐길 수 있었다. 한국인은 역시 안주가 중요하니 6명의 지인들은 각각 취향의 안주를 준비하니 도쿄인지 한국인지 모를 정도로 푸짐하게 안주와 무한리필의 다양한 주류를 즐겨보았다. 사케 무한리필 도쿄맛집에서 안주는? 도쿄 번화가인 시부야에 위치한 'KURAND Sake Market'에서 사케는 물론 맥주까지 무한리필로 제공되는 맛집이다. 간단 안주를 주문되지만 좀 더 맛있고 푸짐한 안주가 필요하다면 외부에서 직접 구매하여 음식을 가져올 수 있다. 매장공간은 .. 더보기
유명 초밥집을 포기하고 단골 초밥집을 찾게 된 사연 도쿄여행을 하다보며 즐겨 찾는 맛집이 있어요. 늘 편안하고 맛있게 즐겼던 맛집 몇 곳이 있습니다. 하지만 올해는 즐겨 찾는 맛집에서 새로운 맛과 맛집들 위주로 도쿄여행을 즐겨 보았습니다. 새롭게 찾은 맛집들을 가보니 대체적으로 맛과 식당 이미지가 좋았습니다. 새로운 맛집 중 도쿄에서 유명하다는 초밥집을 가보니 긴 줄서기에 당황했습니다. 유명한 맛집이라면 기다림도 설레며 맛있는 음식을 기대하는 것이 당연하지만 너무 지루한 기다림은 지치게 하고 때론 포기를 하게 만들기도 하죠. 유명 초밥집에서도 기다림이 길다보니 포기하고 결국 단골로 갔던 초밥집을 다시 찾게 된 사연을 이야기를 해봅니다. 유명 초밥집에서 도쿄에서 유명 스시(초밥)집으로 알려진 맛집을 점심시간이 조금 지난 시간대에 찾아가보았습니다. 모니터로 .. 더보기
일본에서 처음 먹어 본 스키야키, 샤브샤브와 다른 맛 도쿄에서 ‘스키야키’ 라는 음식을 처음으로 먹어 보았다. 동료들과 시부야에 위치한 스키야키 전문점을 가게 되었는데 예약을 하지 않으면 오랜 시간 기다려야 하는 맛집이라 한다. 특히 젊은 층이 즐겨 찾는 다는 ‘나베조’ 라는 식당에 도착하니 식당 안은 맛있는 향이 가득했다. 좌석에 앉아 처음 본 스키야키는 샤브샤브와 비슷해 보이는데 샤브샤브와 다른 점은 육수는 간장과 설탕으로 만든 양념육수에 얇게 썬 고기(쇠고기, 돼지고기)와 두부, 곤약(곤약국수), 각종 버섯, 그리고 각종 채소 등을 육수에 조리 후 건져서 날계란을 푼 것에 음식을 살짝 적셔 먹는 요리로 샤브샤브와 좀 달랐다. 각 지방마다 조리법이 다르다고 하는데 시부야에서 처음 먹어 본 스키야키를 소개해 본다. - 테이블에 호리병 두개가 놓여 있는데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