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창문청소

우연히 보게 된 집안 공기 중 미세먼지 상태에 경악 그 동안 집안 공기 중에 떠다니는 초미세먼지를 눈으로 확인할 수 없었습니다. 보통의 먼지 즉 수건이나 옷, 침구를 털 때 굵은 먼지는 눈으로 보이지만 초미세먼지는 눈으로 확인할 수 없었죠. 간접적으로 확인하는 방법은 가구에 먼지가 쌓이는 상태, 바닥에 먼지가 보이지 않지만 막상 청소를 한 후 청소기에 가득 담겨진 먼지상태를 보며 보이지 않는 먼지가 집안에 많다는 것으로 확인할 수 있었죠. 그런데 며칠 전 베란다 창문에서 강한 아침 햇살을 보며 입을 다물지 못할 만큼 집안에 떠다니는 초미세먼지 상태에 경악하게 되었습니다. 베란다 창문 위치는 동쪽으로 오전이면 아침 빛줄기가 들어오지만 늘 창문커튼에 가려져 아침 햇살을 차단하여 집안에 미세먼지 상태를 한번도 볼 수 없었답니다. 그런데 커튼을 세탁해 창문에 커.. 더보기
버리려다 생각을 바꾸니 놀라운 재활용 효과, 대박 실생활에서 버리는 것들이 많습니다. 그 중 최근에 버리는 것들 중 쓸모있게 재활용하면 좋을 것 같아서 버리려다 생각을 바꾸어 실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소도구를 만들었죠. 그리고 버릴 것이라면 한번 더 재활용하고 버리면 더욱 효과적으로 재활용의 대박 효과 몇가지 팁이 소개해 봅니다. 그럼, 실생활에서 버리는 것들이 어떻게 놀라운 재활용이 됐을까요? 낡은 또는 구멍 난 양말 활용 얼만전에 양말 정리를 했었습니다. 그래서 발목부분이 늘어난 양말을 버리려고 했다가 그냥 버리기가 이상하게 안타까워(?)양말을 활용하는 방법을 찾던 중 최근에 창문 틈새를 청소를 못해 낡은 양말을 활용하여 창문주변과 틈새 청소를 해봤습니다. 그런데 두껍고 부피 있는 걸레보다 양말을 활용해 보니 구석구석 창문 틈새를 깔끔하게 청소하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