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릿속, 마음속이 복잡할 때 그리고 신중하게 무엇인가를 결정해야 할 때, 서점을 가곤 한다우리 동네 헌책방도 좋고 대형서점에서는 조금은 여유롭게 책을 접한다.

 

 

얼마 전 잠실 나루역 주변에 서울책보고중고서점을 둘러보았다. 복잡한 나의 뇌를 잠시 쉬게 하고 싶었기 때문이다.

 

서울시가 25개의 헌책방과 함께 꾸민 공간이며 명사들의 서재에 보관하고 있던 책들을 전시하고 한켠엔 독립출판물들을 제안하고 있다.

오래된 헌책들이라 더욱 감성적인 이미지에 공간이 주는 조형적 요소가 헌책방의 서가의 가치를 돋보이게 했다.

시간을 멈춘 듯 만든 수많은 헌 책들은 마치 보물을 찾게 한다. 섹션별 큐레이션이 아닌 25개의 헌책방 모음 구성이라 책을 찾으며 공간을 즐기게 한다.

그 외 특별 전시공간은 시대별 서고를 제안하여 흥미로움을 더했다.

그곳을 찾는 많은 사람은 바닥에 털썩 주저앉아 독서를 하는 풍경도 서울책보고의 색다른 느낌 있는 장소’ ‘ 편안 공간이라는 것을 보여준다.

공간도 좋고 책 냄새도 좋고 오래전에 인쇄된 종이와 책 냄새도 좋았는지 보물처럼 찾은 한 권의 책을 소중하게 마음에 담았다.

 





책이 서점에 나온다고 연락을 받았다. ‘드디어 책이 세상으로 나오네‘ 하면서 기분이 묘하면서 조금은 떨리기도 했다. 그리고 며칠 동안 긴장하고 기대도 했다. 한권의 책이 나오기까지 물론 힘든 점도 있었지만 만드는 과정은 즐거웠다.

                               책 제목은 '마이 워너비 스타일링 북' 입니다.
                                     직접 촬영한 사진을 편집해 표지 이미지를 만들었습니다.

2009년 마지막 31일, 떨리는 마음으로 서점으로 향했다. 두근두근 내가 쓴 책이 눈에 보이기 시작한다. 한발 한발 다가서서 책을 들었다. ‘와~ 진짜 내가 쓴 책이 서점에 있네. 신기해’ 하고 가슴 뭉클했다.

 

                 인터넷 서점(교보문고,인터파크)에서도 구입할 수도 있습니다

<교보문고 책소개 페이지 바로가기>

<인터파크 책소개 페이지 바로가기>


종로 대형 서점을 갔는데 출판 첫날이라 과연 책이 서점에 진열이 되어있을까 궁금했다. 일단 검색대에 가서 책 제목을 검색해 봤다. ‘와우‘ 정말 검색대에 책이 검색되었다. 흥분됐다.(물론 첫날이라 책 위치는 좋지 않았다 ^^) 책 위치를 확인하고 책을 보았다. 대형 서점에 내 책이 보이는 순간 만감이 교차되었다. 사실 20년 전 처음 일을 시작하면서 다짐했던 책 출판이 이루어진 것이다. 열심히 일해서 많은 경험담과 정보를 모아 20년 후에는 꼭 책을 내야겠다는 생각을 늘 마음속으로 다짐했다. 오랜 시간이 지난 후 소망을 실천을 하기 위해 정보와 자료를 세상과 소통하고 싶어 블로그를 개설하고 준비하기 시작했다.

 

 

블로그를 시작한지도 벌써 3년이 지났다. 처음에는 직업인 비주얼 머천다이저란 일을 알리고 자료를 공유해서 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시작했던 블로그가 일상의 이야기와 패션정보 내용을 확대하면서 점점 블로그의 재미를 즐기게 되었다. 일만 좋아했던 나는 이제는 블로그와 함께 더 많은 인생의 즐거움을 맛볼 수 있었으며 적극적이고 세상 보는 눈이 넓어지게 되었다. 블로그가 즐거웠다.


                      블로그에 포스팅한 사진과 글을 편집하여 책으로 만들어졌습니다.

신나는 블로그 포스팅은 자신감과 즐거움 그리고 생활에 활기를 주었다. 특히 좋아하고 관심분야였던 패션 포스팅은 네티즌의 반응이 뜨거웠고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래서 더 열심히 즐겁게 글을 쓸 수 있었고 계절과 상관없이 거리에서 수많은 촬영과 옷장의 옷 코디 촬영으로 시간가는 줄 모르게 신났다. 퇴근 후 사진촬영과 글쓰기는 솔직히 하루가 너무 짧아 아쉬울 정도 이었으니 말이다. 그래도 틈틈이 사진 촬영과 글쓰기로 행복했다. 이것이 블로그의 매력이다. 자신의 소중하고 즐겼던 일과 정보는 사람들과 소통하고 공감하며 정보의 공유는 매력적이었다. 블로그는 자신감을 주며 일상을 즐겁게 하는 멋진 일이었다. (혹시 이글을 읽어 주시는 분 중 개인 블로그가 없다면 한번쯤 블로그를 통해 즐거움을 경험하시라고 권하고 싶다.블로그로 세상의 소통과 또 다른 즐거운 세상이 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을 것 같다.자신이 즐겁게 생각한 일들과 관심분야를 사람들과 소통하고 교감이 된다는 것은 자신은 물론 사람들에게 좋은 정보를 줄 수 있다는 것에 즐거움과 감동이 있다.)

 

책 내용은 style talk, coodination tips, basic items, accessories, shopping it places으로 구성했습니다.

‘꿈은 이루어진다’ 라는 말도 있듯이 절실히 소망하고 준비하며 즐겁게 할 수 있는 신나는 블로그를 통해 20년 전에 다짐했던 오래된 소망이 이루어진 것이다. 패션 글을 통해 출판 의뢰를 받았고 그 동안 포스팅한 글을 편집하여 한권의 책이 세상으로 나왔다. 블로그로 소망했던 꿈이 이루어진 것이다. 역시 블로그는 멋진 세상을 만들어 주었다.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머쉬룸M 인사드립니다 ^^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뿌쌍 2010.01.01 09:53

    우와~ 완전 축하드려요!!!
    책이 나오셨군요... 같은 블로거로써 새해에 정말 좋은 소식이네요. ^^
    서점에 가면 한 권 사들고 오겠습니다. ㅋㅋㅋ

    좋은 일만 가득한 2010년 되기를 바래요~

    • BlogIcon 머쉬룸M 2010.01.01 10:11 신고

      꼬옥 사주실 거죠...ㅎ
      감사하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임현철 2010.01.01 10:19

    넘 반가운 소식이군요.
    복 많이 받으세요.

  4. BlogIcon 베쯔니 2010.01.01 10:40

    옷!
    모르는사이에 책까지~
    한국갈때 꼬옥 사서 볼께요 ~~!!

  5. BlogIcon basecom 2010.01.01 13:11

    와우 축하드려요 :)

  6. 비바리 2010.01.01 13:49

    와우~~~
    멋지네요.
    드디어 책으로 출간을~~
    축하드립니다.
    올해도 빛나는 한해가 되시길요.

  7. BlogIcon 김윤희 2010.01.01 17:15

    머쉬룸님 축하드립니다.
    얼마나 기쁘실까요? 열심히 블로그 활동하시니 이리 좋은 일이 생기시고. 짝짝짝
    박수보냅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8. BlogIcon 무터킨더 2010.01.01 22:15

    축하합니다.
    책이 나왔네요.
    새해에는 대박 날 일만 남은 것인가요?
    이 블로그만큼이나 책도 잘 될 듯.....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돈 많이 버세요.ㅎㅎㅎ

  9. BlogIcon 좋은사람들 2010.01.02 06:38

    오호~ 축하축하~ 이웃분 책리스트에 추가할게 늘었네요~ 호홍~ ^^

  10. BlogIcon 맛짱 2010.01.02 13:21

    와~~축하축하~~
    연락도 없이~~?? ㅎㅎㅎ
    언넝 주문해야 겠네..근데,, 사인은 언제 받지요?

    새해 둘쨋날! 첫주말이네요.
    맛짱은 올해도 한결같은 마음으로 맛있는 요리의 향기로
    이웃님들께 행복을 전하겠습니다.

    좋은일 많이 생기는 2010년 되시고,
    만사형통하는 경인년이 되시길 기원합니다.
    새해복 많이 받으시고, 항상 건강하세요. 감사합니다.

  11. BlogIcon 탐진강 2010.01.02 17:59

    책을 출간하셨군요. 축하드립니다.
    올해는 책도 스테디셀러 되고 운수대통하시길 바랍니다.

    • BlogIcon 머쉬룸M 2010.01.03 07:39 신고

      진짜 그랬으면 좋겠어요^^
      감사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2. BlogIcon 광파리 2010.01.02 20:24

    연말연초에 기쁜일이 잇따라 터졌군요.
    축하합니다. 축하합니다.
    새해에도 좋은일만 계속되길 바랍니다.

    • BlogIcon 머쉬룸M 2010.01.03 07:40 신고

      저 오늘 생일인데 광피리님 축하글로 더 기뻐요^^
      행복한 새해 되세요~~`

  13. 홀로걸음 2010.01.07 18:00

    요즘 들어서 옷을 꾸며 입는 것에 흥미가 생겼는데,,,
    저 책 남자도 볼 수 있나요?,,,^^;;

  14. 앨리스 2010.01.18 10:24

    우와우와* . *
    이 책 몇일전에 샀는데, 여기서 보게되니 반갑네요!
    대박나시길 바래요^.^

  15. BlogIcon cat eye contact lenses 2011.12.14 17:21

    나는 이것이 아주 좋은 기사 다음과 같이 문서를 찾으려면 처음 생각합니다. 난 정말 관심이, 그리고이 그것을 읽을 모든 사람에게 도움이 될 것 같아요. 감사하고 난 다음 게시물 나올 때까지 기다리는 것이 좋습니다.

  16. 놀라운, 좋은 일자리 동생을 와우 .. 공유 주셔서 감사합니다.

  17. 아주 좋은 블로그, 난 당신이 만든 문서가 그것을 읽는 모든 사람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나중에 당신의 게시물에 대한 기다려야합니다.

  18. BlogIcon Jack stand 2012.04.07 18:58

    생각하니 끔찍하기까지 합니다.

  19. BlogIcon ghd nz 2013.01.02 21:10

    http://www.hermesswedenv.com/ hermes väskor såg motvilligt på påsen frukt: "kosta dig."Han ska gråta, och var på väg att komma in i huset, stannade hermes.hermes lite olycklig: "den typen av saker han vanligtvis har en hel del hem på natten skulle också vilja läsa, göra övningar du gav honom två eller tre på morgonen till midnatt, blir ny temperatur snabbare, hur kunde han inte kall? "

    Inte konstigt att hon http://www.hermesswedenv.com/ väskor online attityd är inte bra, hon såg ut som den typ av nödställda sina egna barn syster och underhåll till det yttersta.hermes förstå nyanser som, nickade och sa: ". Att få saker gjorda, du måste betala ett pris"hermes ser ganska olycklig, "han frågade universitetets entré frågor tentamen ingenting."

    Henne i köket,http://www.hermesswedenv.com/ skrattade jag, intressant utseende till http://www.hermesswedenv.com/ handväskor online, men han ser tafatt, låg röst, lugn syster ... mina tankar, oense. "Det enda problemet är att huset ska staplas fyra eller fem stora kartong, pressa betala för att betala, så det mindre rummet är inte så stor. hermes såg fortfarande flyttar företaget "på lådan.

  20. BlogIcon beats by dr dre 2013.01.04 17:12

    I camion in affitto auto, grandi sacchi neri della spazzatura per la copertura dei tre vasi di fiori, http://www.hermesitalyz.com/ birkin hermes chiesto all'autista di contribuire a spostare tre in vaso e la gabbia ottenuto su. Ciò ha indotto il mastino tibetano, una catena che ha comprato.

    Vedere la metà dell'altezza del mastino tibetano, il driver paura pallida, quasi di corsa verso la porta,Perché solo un due posti pick-up, il mastino tibetano è rifiutato di gabbia, http://www.hermesitalyz.com/ kelly hermes dovuto tenere. Mastino tibetano è ora a fissare il sedile del conducente, accanto al conducente seduto nelle gambe hermes.

    "Obbediente sedersi." http://www.hermesitalyz.com/ hermes italia accarezzò la testa del cane, tranquillo. Sorriso di scusa al conducente.Driver Questa la pace della mente per avviare l'auto e desidera inviare all'inizio di questo bulldog scendere. "hermes può davvero avere la capacità, anche il mastino tibetano questo bulldog domare così obbediente."

  21. BlogIcon 스타일판다 2013.01.17 09:44

    부럽습니다^^ 저도 여행아닌 쇼핑과 인테리어디지인 숍에 관한 책을 써보려고 하는데, 사실 어디서부터 시작하면 좋을지 부족한게 많습니다만, 가까운데 계시면 이야기듣고 싶네요 ㅠㅠ
    도쿄에서 자영업을 하면서 취미로 사진을 찍다보니 이런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아~ 그리고 블로그 친추했어요^^ ㅎ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