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파르코

시부야 스크램블 스퀘어 오픈현장을 둘러보다 젊은이들의 패션과 문화의 성지로 자리잡아온 시부야, 장기 도시재생 프로젝트로 시부야가 새로운 경관과 쇼핑문화 중심지인 랜드마크로 떠오르고 있다. 패션의 메카인 파르코가 오픈했고 시부야 스크램블 스퀘어(Shibuya Scramble Square)는 조금 더 일찍 오픈했다. 시부야 리테일 2부는 시부야에서 가장 높은 건물로 시부야 스크램블 스퀘어몰과 Shibuya SKY 전망대까지 색다른 경험을 즐길 수 있는 복합문화 쇼핑공간이다. 지하층은 매력적인 식문화를 제안하며 다양한 셀러드, 간식 및 베이커리를 접할 수 있는 공간은 물론 F&B 전문층 12, 13층 ‘푸드 스크램블’ 식당가는 흥미롭게 구성된 공간에서 식음료를 즐길 수 있다. 리오픈한 시부야 파르코가 연령과 성별을 구분없이 층마다 테넌트했다면 스크램블.. 더보기
리오픈한 파르코 쇼핑공간은 어떻게 변화를 주었나? 패션의 중심지이며 문화의 발신지인 시부야는 최근 재개발로 새로운 장소로 탄생 중이다. 특히 11월에 오픈한 시부야 파르코(PARCO)와 시부야 스크램블 스퀘어(Shibuya Scramble Square)가 오픈하여 시부야 장소를 랜드마크로 만들었다. 2곳의 쇼핑몰 중 파르코 쇼핑공간을 소개해 본다. 3년의 재건축을 한 파르코는 50주년에 맞추어 11월 새로운 얼굴로 리오픈을 했다. 쇼핑공간을 어떻게 구성했는지 궁금해서 12월 초에 방문했는데도 파르코를 입장하기 위해 줄을 서야 하는 진풍경에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켰다. 파르코의 공간 구성은 연령와 성별. 제품 카테고리를 특별히 구분하지 않는 머천다이징으로 차별화를 주었다. 일본 전국의 핫한 브랜드를 집결시켰고, 세계 트렌드를 이끄는 브랜드들은 모든 감성을 .. 더보기
일본 백화점에서 깜짝 놀란 한국 인형, 쇼윈도를 장악? 도쿄 백화점, 쇼핑몰의 패션과 VM 리서치를 하면서 다양하고 환상적인 크리스마스 연출을 볼 수 있었다. 이세탄 백화점은 몇 년 동안 같은 작가의 작품이 시리즈로 연출되는데 올해도 역시 화려하고 재미난 동물 캐릭터로 한참을 쇼윈도 앞에 머무르게 했다. - 신주쿠, 이세탄 백화점 쇼윈도 와코 백화점은 언제나 기대되는 쇼윈도로 크리스마스 연출은 긴자거리 중심부를 환상적인 분위기를 만들기도 했다. 그 외에도 파르코 쇼핑몰에서는 맥주병을 활용한 연출 이벤트 공간을 만들어 독특한 크리스마스 연출을 보여 주기도 했다. 도쿄에서 가장 인상 깊었던 쇼윈도는 긴자에 위치한 마츠야 백화점으로 쇼윈도 연출에 깜짝 놀라게 되었다. 긴자역에 내려 거리 백화점들을 둘러보기 위해 지하철 통로를 지나가는데 미츠코시 백화점과 마츠야 백.. 더보기
일본 의류매장 직원들의 패션, 직접 만나보니 일본 쇼핑몰을 둘러보면서 각각의 의류매장마다 메인으로 연출하고 진열된 의류를 관심 있게 둘러보면 일본은 어떤 패션이 유행하고 고객이 어떤 아이템과 디자인을 선호하는지 살펴볼수 있었다. 특히 쇼핑몰은 백화점보다 일본의 유행 스타일을 좀 더 관찰할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올겨울에는 쇼핑몰 의류매장 직원의 패션을 관심 있게 살펴보며 그녀들을 직접 만나게 되었다. 의류 매장직원의 패션은 브랜드에서 대표되는 아이템과의 코디로 고객들에게 트렌드와 스타일을 제안하여 판매를 돋는 역할도 하는데 쇼핑몰마다 직원들을 만나보니 일본에서 유행하는 패션이나 일본 여성들이 선호하는 패션 및 코디 제안 등 일본 겨울패션을 살펴볼 수 있었다. 그럼, 국내 최초! (어쩜 세계 최초?..^^) 일본 다섯 곳 쇼핑몰에서 만난 의류매장 .. 더보기
일본 쇼핑몰 패션 박물관 2부- 볼수록 감탄절로 도쿄 파르코 쇼핑몰의 패션 박물관에서 본 전시 2부이다. 1부에서는 박물관 입구에 전시된 독특한 마네킹과 연출이 신기해 한참을 멍하게 지켜보게 되었는데 전시물의 주제는 A REAL(일상) UN REAL AGE((비일상)이 응축된 생각을 담은 일본 브랜드 ANREALAGE(안리아레이지) 디자이너 kunihiko morinaga 의 10년 동안의 행보를 전시한 것이다. 주제처럼 일상과 비일상에서의 의상에 대한 디자이너의 독특한 발상전환을 엿볼 수 있어 더욱 흥미로웠다. 1부 보러가기---- 신기해 멍하게 바라 본 일본 쇼핑몰 패션박물관- 1부 패션 박물관 전시 2부 독특한 패턴으로 착시효과를 주는 의상과 패턴으로 의상의 이해를 돕는 전시벽과 스타일링 연출은 더욱 신기하기만 했다. 그리고 마네킹이 일렬로 전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