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가 예민해져 신경질을 좀 부리면 남자들은 "혹 마술 걸렸어요?" 하고 질문을 한다.
남자들은 예민해진 여성을 보면 생리중이라 대부분 생각한다.
이것이 남자들의 오해다.
하지만 생리중에는 오히려 여자는 편하다.
그 전이 문제다.

여자는 1년중 80일 여성만의 `고통'이 시작 된다.






한달에 한번씩 마술에 걸린다는 여성. 생리일이  다가올수록 평소에 느끼지 못하던 심신의

변화가 일어난다. 이른바 생리증후군.  

얼굴에  여드름이 생기고 주체할 수 없을 만큼 짜증이 솟는다. 뿐만아니라  일의 능률은 떨어지고

왠지 모르게 슬퍼진다. 하지만 생리가 시작되면 아무일 없던 것 처럼 일상으로 돌아간다.

이유는 생리전에 여자들은 시작을 위한 몸에서의 여러 증상이 일어나기 때문이다.


생리전 증후군 원인>


과거에는 생리주기에 따라 호르몬의 분비가 변화되는 과정에서 호르몬간의 불균형이 원인일 것이라는 의견들이 있었습니다.
현재는 이러한 단순한 불균형이론 보다는 생리주기에 따른 난소의 정상적인 호르몬 분비 변화에 의해 정신- 신경-내분비 기전이 자극되어 이들간의 상호작용에 의해 증상들이 유발된다는 견해 가 가장 타당합니다. 특히 신경전달물질인 세로토닌과 여성호르몬의 상호관계가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으로 여겨집니다.


이런 이유에서 여자는 이런 변화를 느끼죠....


첫째가 유방통.약간의 통증으로 여자는 조금씩 민감해 진다.

남자는 이것을 모른다.얼마나 아픈지.....그래서 여자는 불편하다.


두번째는 몸이 붓고 아랫배도 불러오면서 더욱 민감해 지고 불쾌감 시작된다.

이런 신체 변화로 점점 불안해지고 모든것이 예민해 진다.


세번째가 그런 증상으로 신경이 예민해져 모든 일들이 불쾌하고 신경질이 난다.

신체의 불편한 변화로 여자는 민감해 지는 것이다.


나의 경우를 보면 생리 일주일전 부터 이상하게 몸이 불편하고 매사가 예민해 진다.

작은 일에서 짜증이 나고 심할 때는 우울증도 온다.

이럴때 나의 대처법은  일에 아주 몰두하거나 아니면 친구들과 어울려 즐거운 시간을 보내면서

잊어버리는 법이다. 이것도 도움이 안되면 무조건 먹는다.


이것이 네번째 생리전 증후군일 수도 있다.

여자는 생리하기 일주일부터 입맛이 돌면서 자꾸 음식이 생각난다.

어떤 사람은 달콤한 케익에 빠져서 내내 단 케익을 먹는 이도 있다.

또 어떤사람은 평소에 먹지 않는 음식을 먹거나 콜라나 탄산음료를 줄기차게 먹는 사람도 있다.


나의 경우는 튀김종류를 먹는다.

아침을 먹고 출근했어도 출근해서 커피와 튀김종류를 먹고 다시 일하고 점심식사후에도

치킨등으로 다시 먹는다.그리고 밤에도 이상하게 배가 고파서 야식을 먹기도 한다.

생리 직전 몸무게는 2kg 늘어난다.이유는 많이 먹기도 하지만 생리전에 몸이 붓고 자궁속에서는

생리를 위한 준비로.... 나가기 위한 변화, 그래서 몸무게가 늘어난다.

하지만 이상하다. 생리가 시작되면....몸무게가 원상태로 돌아 온다는 사실.....


이렇게 여자는 생리 전에 여러 변화로 민감하다....그래서 힘들다.

이것이 남자들이 모르는 여자들이 고충이다. 생리전에 민감한 것을...

그래서 여자를 위한다면 생리전에 잘 해준다. 그때가 힘들다.

물론 알기 힘들 수도 있다.하지만 조금만 관심을 가진다면 이때를 알 수 있다.


여자는 신체의 여러 민감한 부분이 생리전에 발생한다.그래서 힘들다.

여자들이 이유없이 신경질을 내면, 지금  신체가 힘든 상황이라 남자들은 이해해주길 바래요......

그것이 여자를 위하는 방법이다.....





 
.
         .........스크랩 하실 곳 여기서......남자가 모르는 생리'전' 여자의 변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elkfds 2008.11.17 08:14

    본몬과 댓글들도 읽어보고 느낀점은...
    본문내용과 비교해서 얘기하면 욕 바가지로 얻어먹을 수 밖에 없다는것과 생각보다 생각없이 말하시는 분들이 참 많다는겁니다. 물론 옳으신분들이 훨씬 많지만요.
    남자들은 대게 사랑은 주는것 이라고 말하지만 이해해줘 사랑해줘라고 솔직하게 드러내지 못하는 문화에 살다 보니
    본의아니게 여자로부터 돌아오는건 역시 사랑은 주는것이 아닌 이해해줘 사랑해줘 이기 때문에 피해의식만 생긴게 아닌가 싶네요.
    여자는 이러이러해서 힘드니 남자는 무조건 이해가 가든 말든 이해해주삼~ 이런건 아니겠지 말입니다.
    본문 글의 요점은 이해를 바라는 내용이었지만 중요한건 이해를 누가 먼저 바라는 것이 아닌 이해를 먼저 하는 것이 남녀간에 더 큰 이점을 낳지 않을까 하는데요.

  3. 학생 2008.12.10 19:08

    저는 중학교를 다니는 학생입니다. 내년이면 이제 고등학교를 다니게되는.
    초등학교 5학년 첫 생리를 시작하고 나서부터 지금까지 생리통이 진짜 다섯손가락 안에 꼽힐 정도로 일어 나질 않았습니다; 엄청 가끔있는 생리통이 찾아 올때는 진짜 시험공부때문에 몸이 너무 않좋거나 고열의 감기를 앓고 있을 때 뿐이었습니다;
    학교에서나 여러 책을 보면 몸이 무척이나 건강하면 생리통이 없다고 하던데 제가 그런 건강한 사람인가요? 이 글을 보니 자연스럽게 신체적변화가 오면서 약간의 생리통이라도 찾아오는것 같은데 말이에요;; 만약 자연스레 찾아오는 고통이라면 제가 그런 감각에 너무 둔한게 아닌지 생각해 보아야겠습니다;;;

    • 꼬마 2008.12.11 03:38

      체질적으로 생리통이 심한 사람이 잇는가하면 평생 평안하게 보내는 사람이 있는거 같아요.
      그래서 평안하게 보내는 사람들 조차 생리통이 뭐가 힘드냐? 라는 소리 하잖아요. ㅎㅎ

  4. 바람냥 2008.12.10 22:56

    전.. 생리 한 2~3일전부터 주체할 수 없는 짜증과..
    엉치~허리~골반 까지 계속 아프다죠..
    생리 시작하면 3일째까지는 생리통은 점점 더 심해지고 짜증도 가시지 않더라구요.

    생리 중엔... 음식을 잘 못 먹어요... ;ㅂ;)
    친구들도 식욕이 장난 아니라던데
    전 이상하게 입맛도 없고 배도 안고프고.. 빈혈에 비틀한답니다 ;ㅂ;)

  5. 지랄 2008.12.11 03:28

    좆나 이해해달란다.

    그럼 남자들 생리적으로 좆꼴려서 지나가는 여자 가슴만지고 이해해달라고 할까?

  6. 지랄 2008.12.11 03:29

    생리적으로 꼴려서 어쩔수 없었다고?

    의지력을 참을수 있지 않냐고?

    그럼 너네도 짜증나고 불쾌한거 의지력으로 참으렴.


    퉤퉤

  7. 이해가 안가나봐요. 2008.12.11 03:48

    편두통 환자가 매달 일주일을 아프다고 생각하시면 될듯 싶은데..
    편두통 환자도 덜 아픈 사람이 있고 정말 심하게 아픈 사람이 있듯이 생리또한
    사람마다 통증이 강도가 다르고..
    그 편두통으로 인해 스트레스를 받는 정도가 다르면 반응하는 정도가 다르다고 보시면 될텐데요.

    어차피 남자들이야 생리를 해볼 일도 없으니 이해하기 힘들테니..
    그냥 다른 병처럼.. 편두통처럼.. 혹은 디스크처럼 주기적으로 오는 통증으로 받는 스트레스라고 이해하면 될텐데.. 그게 그렇게 어렵나?

  8. 킁;;생리가 뭐 대수라거;; 2008.12.11 04:12

    저도 여자지만..
    뭐 '남자의 배려' 이런식으로 까지 하면서 이런 장문의 글을 쓰는건;;;
    좀 시간낭비인듯;
    오히려 찌질해보여요;

  9. 아나 쫌팽이 새끼들.. 2008.12.11 06:44

    군대 좀 갔다왔다고 지랄하는 새끼들 진짜 재수없어. 나도 남잔데 이런 새끼들 보면
    진짜 한대 패주고 싶다? 현역갔다온거 그래 잘한거야 근데 그거 갔다왔다고 뭐 연예인 누구 공익 갔네
    쟤는 안갔네. 군대 가서 2년 버렸네, 뒤쳐졌네.... ㅅㅂ 짜증나좀 맨날 군대얘기 보여 기사에서건 어디서건.. 정작 자기들한테 군대 면제권이 주어져 있다면 지들도 안갈꺼 뻔한데.... 어쩔수 없이 가야되서 가게 됬으면서 그거 갔다왔다고 마구 욕해대더라?? 어차피 가야할꺼 좀 멋있게 가서 제대 하고 좀 쿨할수 없냐? 매사가 왤케 부정적? 군대가서 물론 힘들긴 하지만 여러가지 얻고 느끼잖아? 나만 그랬어?? 난 가족의 소중함도 더 느끼고, 매사에 내 주변에 조그마한것들이 크게 느껴지던데.. 니들은 그냥 빨리나가고 싶어서 발악만 하고 온거야? 그리고 여자 생리랑 뭔 상관이냐..
    진짜 쫌팽이 새끼들 군대 한번 더가야될꺼 같다 ㅅㅂ

  10. 좀... 2008.12.11 08:23

    글쓴이님께서.. 약간 주관적으로 쓰신 부분이 있는거 같아요 -
    저를 비롯해서 제가 살면서 만난 많은 친구들은..
    생리전보다도 생리중일때 훨씬 더 괴로워 했거든요.
    물론 생리전에도 예민하고, 이제 생리시작이겠구나 하고 짜증나는 것도 있지만
    보통 생리 첫째날이나 둘째날에 생리통 오던데..

    생리전에 생리통 겪으시는 분들도 있겠지만요
    "오히려 여자는 생리중일때 편하다" 요건 좀 아닌듯 해요.
    좀 일반화 오류가..
    다 개개인 차이가 있는건뎅..
    생리전이 훨씬 편한 사람도 많답니다

  11. 르느와르 2008.12.20 16:14

    저기요.. 남자도 피곤하답니다 ㅡ,ㅡ;; 맹목적으로 생리때는 여성만의 마법에 걸려 예민해지고 여러가지 현상이 일어나니 남성이 이해해달라고 하는건 잘못된것 아닌가요..? 남성이 여성의 생리날짜를 일일히 알수있는것도 아니고 알더라도 도대체 어떻게 이해를 해주라는거죠?? 남성에게 이해를 말한다는것은 공감하지만 그전에 여성또한 남자친구가 있다면 약간의 힌트?를 준다거나 대화로써 풀어나가는게 옳다고 봅니다. 무조건 여자는 이러하니 이렇게 제도나정책적으로 해달라 또는 남자가 이해해달라라고 주장하는 시대는 남여평등시대라 일컫는 현대에 좀 맞지 않다고 봅니다.

  12. 웃겨정말 2008.12.20 22:07

    안주값은 네가 내세요

  13. 웃겨정말 2008.12.20 22:11

    생길때 부터 달고 태어난 생식기가 특권인 마냥 , 요구만 해대는 꼬라지는 보기 역겹다

  14. 잘해주고싶은데요 2009.01.08 09:39

    자꾸 여친의 생리날짜를 잊어버린답니다~
    무신경한 남친 ㅠㅠ 아휴 바보죠 전..
    그러고 짜증내면 왜 이유없이 짜증내냐며 버럭 ~
    하고선 집에와서 ㅣㅣ 아아;; 미안~ 이런답니다
    ㅠㅠ 아 1달에 한번씩이면 기억하겟는ㄷ ㅔ ㅠ

  15. 나는 2009.01.08 10:52

    생리 증후군도 심하게 앓고 있지만 생리하는 와중에도 고통스럽습니다. 양이 너무 많아 피바다가 되거든요. 아기 기저귀를 차도 흠뻑 젖고 이불에 묻힐까봐 잠도 제대로 못 자고 검은 핏덩어리가 손바닥 만한게 쑥쑥 쏟아지고, 이러다 보니 빈혈에 팔 다리는 무척 저리고~ 고통의 나날입니다. ㅠㅠ 예전에 극심한 스트레스에 시달려 두달내내 생리한적이 있어요. 그땐 정말 심한 우울증에 죽고싶다는 생각마저 들더라고요. 병원을 가도 그냥 체질이 이렇다고만 하고. 휴 힘들어요. ㅠㅠ

  16. 모리 2009.01.08 12:19

    저두 단것이 엄청 땡겨서 카라멜,초콜릿,사탕 왕창 사다먹어요
    그리고 생리통에 엄청 예민해지고 우울하고 짜증이 밀려와서
    제 짜증을 제가 견디지못하고 운적도 있구요....
    근데 단음식을 먹음 좀 괜찮더라구요..
    정말 생리는 힘들어요...ㅎㅎ

  17. 저는 2009.07.31 01:26

    저는 서있을 때 너무 아프더라구요
    하체가 물에 젖어서 무너지는 느낌이랄 까요..
    우울증이라도 있었으면 더 힘들었을 거에요
    그나마 그냥 아프기만 한게 축복인 듯해요

  18. BlogIcon Electrical Boxes 2012.04.08 03:51

    주로 제약회사나 약사회로 따로 반품

  19. BlogIcon moncler online 2013.01.04 12:33

    Une attaque de la guérilla colombienne des Farc visant un poste de police a fait neuf morts hier dans le sud de la Colombie,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moncler españa, dont trois militaires et une jeune civile,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a-t-on annoncé de source officielle,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moncler. L'attaque a eu lieu vers 18h30 (22h30 heure fran,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moncler chaquetas?aise) dans la région de San Vicente del Caguan,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moncler online.Related articles:


    http://www.otl.ne.kr/category/?page=14 http://www.otl.ne.kr/category/?page=14

    http://dory.kr/126 http://dory.kr/126

  20. BlogIcon north face outlet 2013.01.06 03:16

    el http://www.ghdspainv.com/ planchas ghd también fue recibido con una sonrisa: "¡Lo Chuxiong Chuxiong humildad hermano de la señorita ¡Vamos!"ghd en comparación con la última vez, no hay ninguna diferencia, pero mira radiante, probablemente los últimos días muy húmedos ella.Detrás de él está el Cantar de los Cantares, ver Chu-yin Farmer en una habitación privada con Suyu protagonizaron algunos intimidad falsa, Cantar de los Cantares sólo hacia ghd sonrió, sin hablar, con la operadora en los comedores.

    http://www.ghdspainv.com/ ghd baratas sólo tiene que ir juntos, pero no quiere que el Cantar de Salomón, detrás incluso fue a las dos personas."¿Eh?" Y exclamó en voz alta bajo ghd sorprendido.ghd ¿por qué?Ver ghd ligeramente un poco sorprendido, las palabras de Chu silencio inmediatamente explicó: "alto Xiandi, hermano Yu Xiong, Chu Yan árbol, que es de once hermana, Chu dulce Llegan a Beijing hizo un par de días,http://www.ghdspainv.com/ el capital no es familiar, escuchando, dijo hoy Yuxiong para llegar a esto y ver Xiandi alto y otro talentoso, ghd Naozhuo mantenerse al mundo en tiempo! Yuxiong no los golpearon, sólo para que les acompañen! invitado también pidió al Xiandi alto que me perdone! "

    Dulce Chu no es frío, pero cuando su pobreza inicial herido, ella es de Chu árbol de palabras donde la riqueza y el personal Chu árbol palabras excepcional talento literario, http://www.ghdspainv.com/ ghd españa disgustado con la forma en que él no lo hizo! Mención personas, Chu-yin Farmer luego decir bien claro, que hacen los autores pueden ahuyentarlos?

  21. BlogIcon 에효 2016.02.11 20:48

    어휴받아주는게너무힘드네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