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인의 성지, 추억을 파는 극장 그리고 돼지국밥이 떠오르는 낙원상가. 낙원상가 주변엔 인사동, 익선동으로 핫플레이스로 이미 잘 알려져 있는 장소이다. 인사동과 익선동을 둘러보다가 낙원상가에서 색다른 컨셉 스토어를 발견하게 되었는데 알고보니 코오롱 스포츠 브랜드에서 운영하는 컨셉매장이다.

매장에 이곳의 컨샙이 궁금해 직원에게 물어보니 친절하게 설명을 해주었다. 이곳 공간은 코오롱 스포츠의 46년의 역사관으로 구성된 컨셉 스토어이며 컨셉은 자연으로 가는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한다


매장의 인테리어 일부분은 폐점한 점포에서 가져와서 새로운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재사용을 했다. 상록수 로고를 한글로 표현한 솟솟코오롱이 처음엔 상회로 시작하여 솟솟상회라고 이름을 정했다.


히스토리를 전개한 코너에서 88올림픽 공식 후원 스토리와 황영조 선수의 운동화 전시등 히스토리를 담았다.

-발토시를 현대에 맞게 새롭게 디자인한 제품


제품구성은 그 동안 프로모션때 가치 있는 제품을 리셀하여 재판매하는 상품과 신상품 그리고 이월상품을 저렴하게 판매한다고 했다.


공간 곳곳에선 뉴트로 감성과 감각적인 소품들이 돋보여 추억을 재생했다.


굿즈코너에선 다양한 뉴트로 제품이 시선을 사로잡았는데 이곳에서만 판매된다.


낙원상가에서 다양한 악기들을 구경하는 것도 흥미롭고 문화공간도 은근히 제안되어 한참을 시간을 소비하게 되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