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설레임

남자를 애타게 하는 여자스타일 알고보니 그녀의 작은 목소리가 다가서게 만든다 남자는 명랑하고 발랄한 여자를 좋아하지만 때론 여성스러움과 수줍어하는 그녀에게 매력을 느끼고 사랑스럽다고 한다. 하지만 발랄한 그녀가 가끔 남자를 깜작 놀라게 한다고 하는데 사람들이 많은 장소에 창피할 정도로 큰 목소리로 말하거나 명랑함이 지나쳐 아줌마처럼 수줍어하는 것도 없이 버라이티(?)하게 웃는 그녀가 옆에 있는 것이 불편하고 민망해 그녀를 멀리하게 만든다고 한다. 그렇다고 큰 목소리와 크게 웃는다고 무조건 싫은 것은 아니지만 남자를 설레게 하고 애타게 만드는 스타일이 있다고 하는데 그녀가 조용히 말할 때 즉 평소 명랑한 그녀라도 (언제나 조용히 대화를 하는 그녀도) 어느 날 조용히 이야기를 하는데 그녀의 말이 잘 들리지 않는다. 그래서 남자는 무슨 말인지 잘 .. 더보기
발걸음을 멈출 수밖에 없었던 매혹적인 속옷매장 겉옷의 실루엣과 옷태를 좌우하는 것은 속옷 즉 언더웨어에 있을 것이다. 그 만큼 속옷을 자신에 사이즈에 잘 맞아야 어떤 옷을 입어도 옷태를 살리게 하는 것이며 멋진 속옷을 입는 날이면 하루가 즐겁고 여자에게 자신감을 주기도 한다. 그래서 예쁘고 멋진 디자인의 본다면 당연히 여자는 설레임을 주며 착용하고 싶은 것이 속옷이며 겉옷보다 투자하고 싶은 아이템인데 발걸음을 멈추게 할 정도로 멋진 속옷 매장을 런던과 파리에서 봤다. 언더웨어는 유럽에서 다양하고 화려한 디자인을 많이 볼 수 있었는데 특히 속옷매장의 연출이 발걸음을 멈출 수밖에 없었던 이유들이 있다. 런던의 한 백화점 속옷 층을 보면서 다양하고 멋진 디자인들과 연출을 볼 수 있었다. 그 곳에서 너무 환상장인 나이트 드레스를 보았다. 레이스 슬립은 시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