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퍼 부츠

올 겨울 꼬리를 흔드는 여자패션이 뜬다? 사람들은 가끔 “꼬리를 친다” 라는 말을 한다. 꼬리를 친다는 말은 상대방에게 잘 보이고 싶고 호감을 주기 위해 유혹한다는 말로 표현하기도 한다. 우리가 말하는 “꼬리 친다“는 말이 나온 어원은 아마도 구미호의 아홉 개의 꼬리를 숨기면서 남자에게 사랑받고 싶은 여자의 행동(또는 간절한 마음)표현하는 것에서부터 시작됐는지도 모르겠다. 그래서 남자에게 잘 보이고 싶고 사귀고 싶을 때 주위 지인들은 “여우 짓” 또는 “ 꼬리 친다” 라는 말을 하는 것 같다. 하지만 이제는 패션으로 꼬리를 흔들어 보여주는 꼬리로 자신만의 독특한 스타일과 보여주는 스타일링으로 매력적인 꼬리패션이 뜨고 있다. 며칠 전부터 출퇴근 지하철이나 거리에서 유난히 눈에 들어 온 스타일이 퍼(FUR)를 이용한 소품 활용인 패션을 거리에서 자.. 더보기
일본여자 인기1위 부츠스타일은 뭘까? 일본 여성들은 정말 부츠를 좋아 하는 편이다. 여름부터 조금씩 부츠가 등장하고 가을에는 본격적으로 부츠를 즐겨 착용한 모습을 거리에 쉽게 볼 수 있으니 말이다. 그 만큼 일본여자는 부츠를 즐겨하고 다양한 디자인으로 겨울패션을 미리 즐기는 경향이다. 올 겨울 부츠는 롱부츠가 대세이고 트렌드가 되고 있는 퍼 아이템으로 퍼 부츠 또한 인기 있는 디자인으로 점점 거리에서나 매장에서 인기를 실감하기도 했다.일본 거리에서 본 부츠들의 종류와 스타일을 본다. 특히 부츠의 종류를 미리 알고 보면 종류별로 스타일도 다르게 연출한다. 겨울에 즐겨 착용하는 부츠의 종류 길이 앵글 부츠(ankle boots): 발목까지 오는 길이의 부츠. 유행에 휩쓸리지 않고 매 시즌 스타일리시하게 활용할 수 있는 부츠로 타이트한 디자인을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