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비주얼 머천다이저입니다. 일도 좋아하고 패션 스타일, 여행과 호기심 그리고 자취생활에 필요한 일상을 탐구합니다.^^
머쉬룸M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DNS Powered by DNSEver.com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68,581,624total
  • 25,516today
  • 3,364yesterday
2009 view블로거대상 엠블럼
2009.03.21 09:30 싱글 앤드 시티

 

유부녀와 싱글녀가 만날을때 여러가지 차이점이 보인다.

오랜 친구나 지인.동료를 우린 반갑게 만나지만 만나면서 대화나 행동에서

차이점을 발견할 수 있는데 그 차이점은 뭘까?

 

일단 싱글은 경제적으로 시간적으로 유부녀보다 좀 여유롭다.

취미생활을 즐길 수 있고 언제든지 여행도 할수 있는 싱글만의 특권이 있다.

반면 유부녀는 가정생활과 아이들 문제로 늘 분주하고 이웃과 친분을 위해 여러모임에

또한 바쁘다. 직장생활을 한다면 거의 수퍼우먼이 되어야 한다.

 

 

유부녀와 싱글녀의 대화나 행동은 뭐가 다른지 이야기 한다

 

첫번째 ....만남약속에 대해

오랜만에 싱글과 유부녀가 만날 약속을 하면.

유부녀의 말...

"아이들 학교(유치원)에서 와야지 만날 수 있어 그리고 남편이 아이를 돌봐줘야

나갈수 있는데 아니면 친정,시댁에서 아이들 돌봐야 나갈 수 있지"

아~ 유부녀 싱글들보다 정말 바쁘고 힘겹다.

싱글녀의 말...

"시간과 편안한 장소를 선택해 내가 그쪽으로 갈께"

싱글녀는 결혼한 지인을 위해 그녀가 편안할 장소를 선택한다.

 

두번째 ....만남 대화에서

유부녀의 수다가 시작한다

" 우리 남편이...우리 아이가... " 하면서 그 동안의 일상에 대해 하고 싶은 이야기를 보따리를

풀어놓듯 이야기를 한다.

아이 교육과 남편 사회생활이 거의 모든 관심사이고 대화의 초점이다.

 

싱글녀는 유부녀의 모든 일상에 대해 열심히 듣고 좀 공감이 안 돼도 무조건 지지해 준다.

그리고 대화에서 오는 이상한(?) 외로움을 느낀다.

 

세번째 ....식사 또는 술자리에서

식사나 술자리가 있으면 두 부류의 유부녀가 있다.

첫번째는 "아이들과 남편이 기다리고 있어" 빨리 가야 하는 유부녀

두번째는 "진짜 오랜만의 즐거운 시간이다. 늦게까지 놀자"는 그녀들이 있다.

첫번째 스타일 유부녀는 아이와 남편에 민감한 반응과 걱정,불안이 많다.

두번째 스타일은 오랜만에 가족에게서 해방되고 싶다는 마음이 간절하고 스트레스를

풀고 싶은 스타일로 결혼전의 생활을 많이 그리워한다.

 

싱글은 식사와 술자리는 장소의 분위기를 중요시하며 대화는 싱글에 관한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고 싶다, 결혼에 대해, 이성에 대해 말하고 싶고 일에 관해 스트레스를

풀고 싶다.

 

....하지만 싱글과 유부녀의 대화에서 꼭 나오는 말은

" 결혼하지마 싱글일때가 좋아 " 하지만 이말 정말 듣고 싶지 않다.

 

네번째 ....백화점에서 쇼핑할 때

싱글과 유부녀가 쇼핑할 때 좀 차이점이 있다.

유부녀는 자신의 옷이나 용품에서는 관심없고 남편이나 아이들의 상품에서 열정적이다.

쇼핑에서 자신의 관해서는 관심이 없다.(안타깝다)

그리고 유부녀는 자신의 관해서 쇼핑할때는 누워있는 상품 즉 매대에 있는 상품에 관심있다.

최대한 저렴한 상품으로 선택하지만 아이나 남편의 상품은 비싸고 좋은건만 고른다.

 

싱글은 유행 아이템 상품을 고르고 가격이 비싸도 명품이나 브랜드 상품을 선택한다.

 

다섯번째 ....부동산에 관해

유부녀는 집값에 대해 민감하다.

전세에 사는 유부녀는 어떻게 하면 저렴하게 입지가 좋은 집을 사는지에 대해 관심과,

집이 있는 유부녀는 어떻게 하면 집 값을 올려 잘 팔아서 더 좋은 조건으로 이사하는지

관심히 많다. 여러 정보로 부동산에 대해 전문가 수준이다.

 

싱글들은 부동산에 그닥 관심이 없으며 결혼한다면 인테리어와 장식에 대해 고심한다.

 

여섯번째 ....침실에서

결혼하면 신혼초기에는 팔베개와 서로 마주 보면서 잠을 잤는데 아이를 낳고 몇 년 지난

침실에서는 마주보고 잠을 청하면 콧바람이 신경쓰이고 얼굴보는 것이 부담이라고 한다.

그래서 등을지고 자야 편하거나 아이방에서 자면 더 편하고 남편 출장가면 미소가 저절로

나온다고 한다.

 

싱글, 자면서 이불을 돌돌 말아 자야 잠이오고나 베개를 껴안고 자야한다.

 

일곱번째 .... 결혼에 관해서

유부녀는 결혼보다는 연애만 하라고 한다.

결혼은 자신의 생활을 포기해야하고 시댁이나 남편, 아이들 문제로 결혼생활이 힘들다고

말한다. 그러면서 늘 이야기의 주제는 가족의 이야기이지만 그래도 결혼하지 말라고 한다.

 

싱글녀는 그래도 결혼은 해야 한다고 생각하지만 왜 유부녀는 싱글이 더 좋다고

말하는지......

그래도 일단 결혼은 해야하지 않을까?

 

 

저작자 표시
신고
'HanRSS'로 구독하시려면 옆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
posted by 머쉬룸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