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비주얼 머천다이저입니다. 일도 좋아하고 패션 스타일, 여행과 호기심 그리고 자취생활에 필요한 일상을 탐구합니다.^^
머쉬룸M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DNS Powered by DNSEver.com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71,363,464total
  • 396today
  • 1,634yesterday
2009 view블로거대상 엠블럼

긴자거리 명물이 된 긴자식스 쇼핑몰의 식품관에서 독특한 쌀 포장으로 시선을 사로잡은 쌀가게를 둘러보았다. 소용량의 페트병이나 작은 비닐포장에 다양한 종류의 쌀을 판매하는 매장이었다. 국내는 물론 일본도 1인 가구와 소규모 가족의 수가 증가하면서 쌀 소비도 줄어들고 있는 요즘, 일본에서는 소포장 패키지로 제안하는 쌀 포장으로 매출이 증가되고 있는 듯하다.

 

페트병에 소량으로 쌀을 판매하는 일본매장

페트병에 담은 쌀 포장은 국내에서도 본 패키지이다. 국내에서는 국내 생산 쌀보다는 해외에서 인기 있는 쌀이거나 특수 가공된 쌀 등등을 페트병 포장으로 판매되고 있다. 하지만 긴자식스에서 본 페트병 포장의 쌀은 물론 일본의 몇 곳에서 둘러 본 쌀 매장 현황은 다양한 패키지로 소포장 판매가 눈에 띄게 확대되고 있다.

 

긴자식스에서 본 페트병에 담은 쌀 매장

집기에 진열된 상품은 컬러/디자인이 다른 페트병들이다. 자세히 보니 쌀!

일본 각 지역의 쌀을 소포장 형태로 제안한 페트병 패키지는 국내와 조금 달랐다. 즉 일본에서 생산된 유명 몇 곳의 지역 쌀(특히 자연농법)을 소포장으로 제안하여 저렴하게 맛을 볼 수 있게 한 마케팅 전략이다.

 

보통 5kg이상의 쌀 포장보다 1인 가구 증가로 소량 구매가 많은 소비자의 충족시키기 위한 전략이다. 소량으로 담은 페트병 패키지나 미니 패키지 쌀 포장을 한 상품이 그 만큼 구매율이 높다는 것을 반영을 하듯 소포장 쌀 패키지를 제안한 판매 현황은 곳곳의 쌀 매장에서 자연스럽게 볼 수 있었다.

 

긴자식스 쌀 매장에서는 소포장 쌀은 물론 1인 가구를 위한 미니 밥솥도 제안했다.

직원이 현미쌀 시식을 권해 맛을 보니 고소한 맛에 절로 미소가 나왔다. 아마도 국내에서의 시식이었다면 구매를 결정했겠다.

 

AKOMEYA(일본 쌀 전문매장)

벗꽃 에디션 쌀 패키지

그 외 도쿄 몇 곳의 쌀 매장이나 식품제안을 하는 매장 등등에서 소포장의 색다른 쌀 패키지가 다양하게 제안되어 흥미로움을 자아냈다.

 

1인 가구. 소규모 가족 수가 증가로 쌀 소비가 줄어 든 요즘, 각 지역의 맛있는 쌀을 다양하게 맛볼 수 있는 소포장 쌀 패키지 제안이 소비자가 우리 쌀을 만나는 ‘새로운 형태와 경험’으로 쌀 소비에 영향을 미치게 될 것 같다.

'HanRSS'로 구독하시려면 옆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
posted by 머쉬룸M

일본일정에서 여러 곳의 매장을 구경하게 된다. 패션은 기본적으로 흥미롭게 둘러보고 여유 시간이 되면 식품매장으로 향한다. 일본의 색다른 식품 포장이나 독특한 상품 이미지 등등 한국과 조금은 다른 상품이나 진열 이미지를 둘러보는 재미가 있기 때문이다. 작년 겨울 도쿄일정 중 몇 곳의 백화점에서 여행자에게 흥미로움을 준 식품매장 풍경을 소개해 본다.

 

 

일본에서 시선을 끌게 한 과일 간편 포장

도쿄 백화점마다 과일코너를 구경하다보니 일본에서 제안하는 과일포장에 시선을 끌게 했는데 특히 귤을 담은 비닐포장이 흥미로웠다.

 

일본에서 수산코너를 둘러보다.

몇 곳의 수산코너를 둘러보니 일본의 색다른 판매방식과 진열을 엿볼 수 있다.

손질하지 않은 신선한 생선과 수산물을 그대로 진열대에 노출하기는 곳도 있다. 가격고지는 마치 재래시장 분위기로 싱싱한 수산식품 이미지를 강조하고 있다.

하지만 1인 가구가 많아진 일본은 소용량 즉 조각(소포장)으로 판매하는 형태가 많았다.

상품의 가치를 위해 또는 신선함을 위해 상품에 비닐커버를 한 수산매장은 당장이라고 구하고 싶을 만큼 신선함을 주었다.

 

일본 과일코너를 둘러보다.

일본 농산식품 코너에서는 다양하게 제안하는 채소가 흥미로웠다. 특히 과일코너를 둘러보니 한 가지 한국과 다른 이미지가 있었다.

첫 번째 딸기포장 상태가 색다른 이미지를 주었다. 투명 용기는 한국과 비슷하지만 비주얼이 좀 다르다. 투명용기에 상품 보호를 위해 용기 하단에 패드를 깔고 딸기를 담은 것은 한국과 같으나 일본에서 본 딸기 패키지는 흰색 폼 패드가 좀 더 강조된다.

용기에 폼 패드를 넣어 포장한 패키지도 있고 진열대에 딸기를 강조하기 위한 용도로 사용하여 진열을 강조하는 부분 등 흥미롭게 딸기 포장이미지를 둘러보았다.

 

겨울 제철과일인 귤, 개인적으로 즐겨 먹는 과일이다.

일본 식품매장에서 본 귤 포장은 색다른 이미지를 주었다.

한국은 벌크진열 즉 낱개로 담는 판매나 밀봉된 포장 또는 박스 판매를 자주 보았다.

일본에서 본 귤 판매는 물론 박스판매가 있었지만 밀봉된 포장보다 오픈 포장상태가 많았다.

예를 들어 귤을 담은 비닐포장은 밀봉상태가 아닌 손잡이용 비닐봉투에 귤을 담았다.

여행자 입장에선 손잡이도 있으며 오픈 포장이라 손쉽게 가져가 있고 진열효과도 멋스러움을 주는 동시에 상품의 가치가 돋보이는 효과를 주었다는 것.

구입 후 밀봉 가능한 포장 형태

이러한 포장형태는 미니 파프리카, 토마토에서도 볼 수 있었다. 브랜드 이미지는 물론 귀여운 이미지도 있으면서 손쉽게 가져 갈 수 있는 장점 그리고 상품의 가치를 높이는 진열효과까지 있었다.

 

일본 신선식품 매장을 보니 1인 가구의 증가로 소량으로 간편하게, 손쉽게 가져갈 수 있는 포장으로 비주얼을 강조하며 상품의 가치를 색다르게 제안하고 있는 흥미로움을 접하게 되었다.

'HanRSS'로 구독하시려면 옆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
posted by 머쉬룸M
2012.10.13 08:00 생활 속 웃음

건강식품으로 최근 견과류가 식품 트렌드가 되어 마트나 백화점 그리고 슈퍼에서도 견과류가 메인 코너에 진열될 만큼 많은 사람들이 견과류를 즐겨하는 식품이 되었습니다. 견과류 효능은 불포화지방으로 체내에서 유해산소나 중성지방을 낮추어 노화방지에 효과를 주어 즐겨 찾는 건강식품으로 사랑받고 있죠.

견과류만 먹어도 좋지만 건과실과 먹으면 식감도 좋고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다는 것을 몇 년 전 유럽출장에서 우연히 마트 또는 백화점에서 견과류와 건과실을 함께 소포장하여 가볍게 견과류와 건과실을 같이 먹으면 더욱 식감과 풍미가 더해서 견과류 포장을 구입하여 바쁜 출장에서 출출할 때 포만감을 주어 정말 도움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한국에서는 견과류(견과류, 건과실)를 소포장하는 경우를 볼 수 없어 참 아쉬웠습니다. 그런데 최근 마트나 백화점에서 견과류를 하루 권장량으로 소포장한 다양한 제품들 출시되었습니다. 정말 반가웠죠. 하지만 견과류만 하루 한줌을 먹을 수 있는 제품이 대부분, 물론 어떤 브랜드에서는 건과실인 건포도를 서너 개 넣은 하루 권장량으로 포장한 제품을 출시한 브랜드도 있긴 합니다. 그런데 유럽에서 먹었던 소포장의 내용과 다른 것은 크랜베리가 없어서 아쉬웠죠.

그래서 몇 가지 견과류와 건과실인 건포도와 건크랜베리를 함께 즐길 수 있는 건강식 견과류와 건과실을 함께 맛나게 즐길 수 있는 하루에 가볍게 그리고 출출할 때 먹으면 포만감을 주는 소포장을 집에서 만들어 봤습니다.

 

집에서 만들어 본 견과류 믹스 소포장을 해보니

견과류가 칼로리가 높아 하루에 많이 먹으면 체증증가가 오는데 그래서 하루 25g정도의 분량으로 좋습니다. 견과류는 25g정도 양을 조절하고 건과실을 믹스하여 40~50g 정도 한줌 정도의 분량을 소포장을 했습니다. 견과류만 25g만 섭취할 때보다는 다소 칼로리가 추가 되지만 간식으로 빵이나 과자류를 먹는 것보다 건강한 간식으로 더 맛있고 풍미를 더하며 포만감을 줍니다.

모두 6가지의 건과류(아몬드, 호두, 땅콩, 캐슈넛), 건과실(건포도, 건크랜베리)로 필요한 양만큼 구입하여 하루에 한 번씩 먹을 양을 비닐 포장에 넣어서 밀봉합니다.

소포장 믹스를 지퍼백에 넣어주는데 이때 식품용 방습제를 넣어주면 더욱 좋습니다.

이렇게 만든 건과류 믹스 소포장을 바쁜 일과 중 출출할 때 먹으면 포만감을 주며 견과류, 건과실을 하루 한줌 과도하지 않는 양으로 소포장을 하여 먹으니 정말 간편하고 출출할 때 딱!! 동료들에게 건과류와 건과실을 믹스한 소포장을 출출할 시간에 같이 즐겨보니 동료들의 반응은 뜨거웠네요.

그 동안 다양한 종류의 건과류만 먹었었는데 견과류와 건과실을 함께 먹어보니 견과류만 먹었을 때보다 식감과 풍미가 뛰어나 동료들도 앞으로 믹스를 해야겠다고 하더군요.

가볍게 즐길 수 있는 간식으로 빵이나, 분식 또는 과자류보다 훌륭한 간식이 되었습니다.

 

▶  잠시, 견과류 및 건과실의 효과를 볼까요?

           

호두

호두는 기억력을 높여주고 노화를 예방하는 폴리페놀 성분이 많아 항산화작용으로 콜레스테롤 수치와 체내 중성지방을 낮춰주는 효능이 있어 노화방지와 몸속 유해산소물들을 낮춥니다.

아몬드

아몬드는 불포화 지방산이 풍부하여 다이어트에 도움이 됩니다. 칼슙, 마그네슘 ,미네랄 등 영양소가 풍부한 식품으로 심장질환에도 도움이 됩니다.

땅콩

땅콩은 피로회복에 좋은 비타민 E가 많아 항산화 작용을 도와주어 노화예방에 좋은 견과류입니다. 불포화지방산, 리놀산, 올레인산 등이 풍부해 동맥경화를 예방하고 콜레스테롤을 낮추는 효과가 있습니다.

건포도. 건크랜베리

건포도는 철분, 칼슘, 인 등 무기질이 풍부한 식품으로 빈혈예방이나 섬유소가 풍부해 변비에도 좋으며 골다공증 예방이나 비타민 A,C 가 풍부해 피부미용에도 좋습니다.

 

견과류는 세계 10대 건강음식 중 하나로 식물성 지방이라 몸에 필요한 좋은 지방이 많아 동물성 지방보다 해가 되지 않는 식품으로 하루에 적당량을 섭취하면 노화방지와 피부미용에 도움이 되는데요. 최근 견과류와 건과실을 적당량을 즐겨 먹어보니 은근히 피부미용과 피로회복에 도움을 주었습니다.

집에서 건과류, 건과실을 기호에 따라 믹스해 보세요. 하루 한줌의 건과류 믹스가 출출할 때 포만감도 주고 건강에도 도움이 되며 색다른 풍미를 느끼게 해주는 맛나는 즐거움 줍니다.^^

  

                                     머쉬룸M의 글을 구독 하는 법- 구독+해 주세요      

                                       손가락 모양 추천 ^^  
                       

'HanRSS'로 구독하시려면 옆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
posted by 머쉬룸M
 <PREV 1    NEXT>